메뉴 건너뛰기

theqoo

포켓몬빵 재고 묻는 진상 꼬마 훈계했다가 아이 엄마 앞에 무릎 꿇은 편의점 점장
67,963 844
2022.07.07 12:25
67,963 844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박상우 기자 = 포켓몬빵 재고를 묻는 아이를 훈계했다가 아이 엄마와 누나 앞에서 무릎을 꿇은 편의점 점장의 사연이 전해졌다. 


지난 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살다 살다 빵 하나 때문에 무릎까지 꿇어보네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사연에 따르면 작성자 A씨는 편의점을 운영 중인 자영업자다. A씨의 매장은 주택가 인근이며 초등학교가 가까워 어린이 손님이 많다고 한다. 


아이들은 주로 포켓몬빵을 사러 매장을 찾는데, A씨는 현재 발주를 끊은 상태다. 앱을 통해 빵을 되파는 행위, 물류차를 따라다니는 행위 등의 사례가 반복됐기 때문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재고 여부를 묻는 아이들에겐 발주일을 미룬다는 등 엄포까지 해둔 상태라고. 그럼에도 포켓몬빵의 재고를 묻는 아이들은 여전히 많다고 한다. 


이날 역시 한 아이가 포켓몬빵 재고를 물었고, A씨는 "포켓몬빵 없다. 내가 그거 또 물으면 다음에 어떻게 한다고 했지?"라고 강한 어조로 훈계했다. 아이는 수긍했는지 곧장 매장 밖으로 나갔다. 


이후 3분쯤 지나 아이는 엄마, 누나와 함께 매장에 다시 찾아왔다. 아이 엄마는 흥분한 상태로 A씨에게 따져 들었다. 왜 아이에게 으름장을 놓고 겁을 줬냐는 것이다. 


아이 엄마는 "그 말을 들은 아이 기분이 어떻겠냐", "없으면 없는 거지 왜 그렇게 말하냐"고 항의했다고 한다.


또 아이들이 묻는 게 싫다면 가게 앞에 써 붙이면 되지 않냐고 지적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A씨는 "너무 (포켓몬빵의 재고를) 묻는 아이들이 많아 대응을 세게 했다. 이런 상황 때문에 발주를 끊은 거고, 지금 다른 손님이 계산을 기다리시니 일단 자리를 비켜달라"고 해명했다.


그러나 아이의 누나는 말이 안 통한다며 매장 사장의 번호를 물었고, A씨는 본인이 점장임을 밝혔다. 


A씨의 설명에 따르면 아이 엄마와 누나는 그 말에 더 화가 난 듯 "사장이 그래도 되는 거냐"며 사과를 요구했다.


A씨는 수 차례 자신의 행동이 부적절했음을 인정했지만, 아이의 가족들이 계속 항의하자 그 자리에서 무릎을 꿇었다.


하지만 아이 엄마는 이런 걸(무릎 꿇는 행위) 시킨 게 아니라 사과를 요구한 거라며 아이가 A씨를 보지 못하도록 눈을 가렸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A씨는 카운터 밖까지 나와 무릎을 꿇었다. 이를 본 아이 엄마는"뭐 이런 가게가 다 있냐"며 매장을 황급히 떠났다고 한다.


A씨는 "단골 분께 상황을 설명하다 나도 모르게 눈물까지 났다. 내가 부적절한 발언을 한 건 맞지만, 사장 자격, 서비스업 능력 지적까지 받다 보니 가게를 해나갈 자격이 있는지 의문이 생기더라"라고 하소연했다.


사연 글을 본 누리꾼들은 "아이 부모가 너무 과잉 대응을 한 듯" 등의 반응도 있지만 "아이한테 윽박지르고 겁준 사장도 문제", "애초에 잘못해놓고 무릎까지 꿇는 것은 '피해자코스프레' 아니냐"는 등 편의점 점주의 대응을 질타하는 반응도 잇따랐다.

댓글 84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92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146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62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04 15.02.16 47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4270 스퀘어 한국에서 더 혐오스럽게 보는 건 레즈 vs 게이 119 12:14 5414
194269 스퀘어 놀라운 인더숲 시청률 추이 356 11:49 1.9만
194268 스퀘어 네페 12원 96 11:25 8327
194267 스퀘어 [영상] ‘포메’ 가방에 넣고 힘껏 내려쳐…평택역 학대男 수사 184 10:54 1.4만
194266 스퀘어 때아닌 '강남 땅 민영화' 논란..당혹스러운 정부 331 10:54 2.2만
194265 스퀘어 초밥 2점짜리 리뷰 보고 자신의 촉을 믿고 배달 시킨 사람.jpg 212 10:41 4만
194264 스퀘어 현재 기상레이더 393 10:25 4.3만
194263 스퀘어 [판]이런상황에 복권당첨금 얼마나 나눠주는게 맞나요? 482 09:25 4.2만
194262 스퀘어 드라마 '빅마우스' 시청률 추이 238 09:01 3.9만
194261 스퀘어 역대 SM 소속 아티스트 하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사람은? 833 08:34 3.3만
194260 스퀘어 후회하기 싫으면 그렇게 살지 말고 그렇게 살 거면 후회하지 마라 301 07:24 3.3만
194259 스퀘어 전여친 강아지한테 못생겼다고 하는 환승연애2 남출 ㅅㅍㅈㅇ 505 06:31 8.7만
194258 스퀘어 당신이라면 어느 숙소에 묵을것인가? 639 03:10 7만
194257 스퀘어 닌텐도 스위치 해본 사람은 다 인정하는 명작 게임 339 02:46 4.4만
194256 스퀘어 Cgv 에그평 복붙이 너무 심한 듯 (스압) 251 01:34 6.5만
194255 스퀘어 유입들은 잘모르는 더쿠 포인트 사용처...jpg 308 01:05 6.6만
194254 스퀘어 자동완성에 김이박만 넣어도 누구좋아하는지 나옴...jpg 1104 00:50 5.1만
194253 스퀘어 첫 영통팬싸 잘하는것 같은 뉴진스 막내 혜인 367 00:13 5.1만
194252 스퀘어 오늘자 나혼자산다 미숫가루 논란(?)ㅋㅋㅋㅋㅋㅋ.twt 1042 00:06 11만
194251 스퀘어 블랙핑크 BLACKPINK ‘Pink Venom’ 로제 / 리사 Concept Teaser #2 ✅2022.08.19 1PM (KST) 268 00:00 2.5만
194250 스퀘어 네이버페이 1원 + 12원 152 00:00 1.7만
194249 스퀘어 코어근육이 무너진 사람 특징.jpg 846 08.12 11만
194248 스퀘어 IVE(아이브) 3rd Single Album After Like Photo 가을,이서 169 08.12 2.2만
194247 스퀘어 기재부에서 판다고 하는 노후관사, 소규모 유휴지, 노후주택 379 08.12 5만
194246 스퀘어 [지구오락실] 오늘 레전드 찍은 이은지-이영지 엄마 딸 상황극 183 08.12 3.8만
194245 스퀘어 취향따라 갈린다는 김치찌개.jpg 868 08.12 5.7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