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최근에 본 앨범 땡스투 중에 제일 인상깊었던 방탄 rm 땡스투.jpg
13,499 158
2020.02.21 23:09
13,499 158
시간은 부지런히 갑니다.

다른 모든 것들이 멈춰도 시간만 참 부지런히도 갑니다.
가장 오랜텀을 두고 나오게 된 저희의 기록입니다. 스쳐간 발자국의 응어리요 잠시 얼어있는 소리들 입니다.

이름부터 특별한 이 해에, 다른 어떤 수식어도 없이 저희 일곱의 이름표를 붙이게 되어 참 마음이 새롭습니다.

앨범이 나올때마다 늘 버릇처럼 마음을 쓸어내리지만, 수많은 차원의 수많은 경우의 수들을 넘어 안전하게 또 하나의 스테이지에 당도한 우리 일곱과, 이 또 한 권의 책에 감사합니다.
황송하게도 이렇게 또 한 번 저는 행운을 거머쥡니다.
감사합니다.

그러나 전 이제, 언제나 서는 까만 텅 빈 무대 위에서도 저희 일곱만이 있지 않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우리의 역사를 함께해준 모든 분들의 형체가 이 무대 위에 조금씩 보입니다.
때론 아주 낮은곳에, 때론 닿을 수 없을 듯 높은 하늘에도 떠 있습니다.
7년을 달려온 끝에 제가 진실로 알게 된 것은 고작 이런 것이 아닌가 합니다.

여전히 저는 제가 감사한 모든 분들의 이름을 다 알지 못합니다. 다 적을 수도 없을겁니다.
그분들은 때로 가족이기도, 친구이기도, 방탄이기도, 빅히트이기도, '스태프분들'이기도, 업계 관계자들이기도, 아니면 짧은 이름 모를 응원이기도 합니다.
우리는 때때로 다른 이름표를 달고 서로를 만나겠지만, 제가 여기 웃으며 이런말을 적을 수 있는 것은 저와 사랑으로 스쳐간 그 모든 분들의 덕분이라 하겠습니다.

그러나 이 짧은 책의 마지막에 와야 할 이름표는 언제나 정해져 있었습니다. 그것은 당연히 '아미' 일 것입니다.
아미-라고 가만히 불러보면 한글 같기도, 영어 같기도, 꼭 스페인어 같기도 합니다.
이 자그마한 행성 곳곳에서 보내준 모든 분들의 얼굴이 그 이름표 위에 있습니다.
저는 오늘도 쏟아진 별똥별 같은 그 많은 명찰들을 품에 안고 잠이 듭니다.
좋은 꿈을 꾸고 일어나, 기분 좋게 달려보겠습니다.
사랑은 아마 이런 모습이겠지요?


사랑합니다. 감사합니다.
또 하나의 기록을 바치며


-남준

https://img.theqoo.net/YtytC

평소에 책을 많이 읽는듯
댓글 15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5번 항목 강조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53만
전체공지 공지 🚨🚨🚨🚨🚨🚨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49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09 15.02.16 25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2852 스퀘어 여성범죄 전담형사가 들려주는 미친놈들에게 당하지 않고 살아남는 법 106 04:32 7312
112851 스퀘어 한국 네티즌들이 이번 미국 사태에 크게 동조하지 않는 이유 177 04:03 1.2만
112850 스퀘어 천안 사는 어머니의 인스타그램 사진 352 01:27 3.4만
112849 스퀘어 의외로 우리나라에서 현실체감인기 별로인 스포츠 561 01:10 2.7만
112848 스퀘어 레전드로 꼽히는 스타킹 페이스요가 349 00:31 1.5만
112847 스퀘어 구글(크롬)이 수집해가는 내 인터넷 기록 다 삭제하는 방법 2415 00:12 2.6만
112846 스퀘어 오늘 스타채팅에서 살림살이 다 털고 거의 랜선 집들이 하고 간 아이돌.jpg 397 00:06 2.5만
112845 스퀘어 트위터에서 50 대 50 나왔던 레전드 질문 527 06.06 2.6만
112844 스퀘어 5년 전 돌아가신 어머니께서 만든 돼지고기 조림을 먹고싶어요.jpg 461 06.06 3만
112843 스퀘어 또 사람 홀리는 트와이스 사나 입덕직캠 317 06.06 1.6만
112842 스퀘어 BTS, EXO, 워너원 수록곡 중 팬들한테 호불호 덜 갈리는 곡들 455 06.06 1.7만
112841 스퀘어 신혼집을 스위트룸처럼 리모델링한 부부 (약 스압) 1301 06.06 3.9만
112840 스퀘어 오늘 역대급 어이없는 엔딩으로 끝난 드라마 249 06.06 4.4만
112839 스퀘어 생각했던거보다 키 큰 남자 연예인들 476 06.06 2.5만
112838 스퀘어 여름 지하철 에어컨 꺼달라는 사람의 논리.jpg 516 06.06 3.1만
112837 스퀘어 [KBO] 경기 종료후 혼자 나가는 한화 한용덕 감독.gif 289 06.06 1.2만
112836 스퀘어 모르는 사람 꽤 많은 네일아트 관련 주의사항 688 06.06 4.2만
112835 스퀘어 日 네티즌 "韓日 학교급식 극명한 차이" 210 06.06 1.7만
112834 스퀘어 어떤게 더 우위인지 의견격차가 있는 아이스크림.jpg 806 06.06 3.5만
112833 스퀘어 공원펌) 실패가 없다는 소문난 냉동식품들.jpg 2040 06.06 3.9만
112832 스퀘어 병약한 또라이가 남주인 드라마 89 06.06 7351
112831 스퀘어 [펌] 오늘 명동서 흑인시위 열었던 주최자에 대하여 알아보자....jpg 217 06.06 2.9만
112830 스퀘어 스토브리그 이신화 작가 인스타 업뎃 383 06.06 2.7만
112829 스퀘어 이수만 입김이 많이 들어간 SM돌 타이틀곡 4개 430 06.06 2.5만
112828 스퀘어 전월세 들어갈때 법인 명의를 피해야 하는 이유 905 06.06 1.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