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실제경험담 100일 된 아기 사진을 두고 제사를 모셨던 썰
3,815 9
2023.09.20 02:09
3,815 9
는 울 엄마 얘기임 


심야괴담회 두 번째 사연을 보더니 갑자기 비명 지르면서 


나도 저런 경험이 있었다고 하면서 나한테 해준 얘기임 


때는 내가 태어나고 나서 100일이 지난 후였나 


엄마가 몸조리하면서 쉬고 있던


어느 날 갑자기 작은 고모가 엄마를 찾아와서 


밥, 국, 김치 이렇게 상을 차리고 100일 된 애기 사진을 올려놓고


신한테 "내 아이 얼굴 기억하시죠? 잘 부탁드립니다."라고 


얘기하면서 빌면 아픈 곳 없이 머리 좋고 똑똑하게 자란다고 


꼭 하라고 그랬대 그 당시 엄마는 일단 알겠다고 했는데 


작은 고모 혼자 급 발진하더니 


엄마가 직접 상 차리는 걸 봐야겠다고 했대 


제대로 하는지 안 하는지 그리고 반강제로 


상을 차리고 100일 된 내 사진을 놓고 두 번 절하고 


반절까지 했었는데 이상한 게 그 뒤로 내가 많이 다쳤었대 


아기 목욕탕에 빠져서 허우적거리기도 하고 


나 혼자 유모차에 올라갔다가 떨어져서 다치고 


다치는 일이 많아서 그 당시 엄마는 내가 별나다고 생각했대


다만 한 가지 이상한 점은 이모한테 애기 낳고 나서 


제사를 모셨냐고 물어봤는데 이모는 난 그런 거 한 적 없다고 


근데 이모도 엄마도 그 의미를 모르니까.. 


그냥 다 내가 건강하게 지내라는 의미라고 생각했었대 


아 그리고 엄마가 나를 임신했을 때 초음파 사진 찍은 것도 


상에 올려서 절하라고 시켰었대 


시누이가 보고 있으니까 안 할 수가 없었다고 ..


물론 나중에는 잊고 지내다가 오늘 심괴 두 번째 사연 보고 


기억났다면서 얘기해 줌 .. 


그나마 다행이라면 난 몇 번 다친 거 말고는 


사고라던가 큰 병에는 안 걸렸고 


친가랑은 이미 인연 끊은지 10년 넘었고 연락도 안 하고 


지내서 왜 그랬는지는 잘 모르겠어 .. 


들을 때는 분명 무서웠는데 쓰고 보니까 안 무섭고 


복잡하네.. 



댓글 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 VDL & 더쿠 ] 베이스 맛집 VDL <커버스테인 파운데이션 & 치크스테인 블러셔> 2종 체험 이벤트 1184 02.26 42,932
공지 📢이벤트 게시판 신설 및 이벤트 공지 기능 추가 안내📢 01.05 555,741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모든 공지를 한 번씩 누르면 접기설정된 공지는 접힙니다📢] 23.11.01 932,121
공지 ☑️𝙉𝙤𝙩𝙞𝙘𝙚 포인트 내역 복구 알림 23.08.22 1,715,023
공지 더쿠 GIF 업로드 기능 오픈 및 과거 이미지 복구 관련 안내 23.07.30 1,422,341
공지 검색기능 개선 완료 공지 (23/7/9 12:50 시작단어 한번에 검색할 수 있도록 검색옵션 개선, ^옵션 삭제) 23.07.08 1,427,184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2,118,679
공지 ◤더쿠 이용 규칙◢ (7번 항목 더쿠 사이트 및 회원들에 대한 비방/조롱 및 유언비어 유포 행위 강력 제재 갱신) 20.04.29 19,044,822
공지 성별관련 공지 16.05.21 19,869,644
공지 잡담 고어물 및 혐오감을 줄 수 있는 사진 등은 올리지말고 적당선에서 수위를 지켜줘 18.08.23 24,051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2 실제경험담 신기했던 경험 적어봐 02.20 751
901 실제경험담 좀 소름끼쳤던 꿈이야기 5 23.11.19 2,196
900 실제경험담 혈육이 자꾸 자기 신병 아니냐고 하는데 무서워 13 23.11.12 3,715
899 실제경험담 별건 아니고 오컬트스러운 꿈을 꿨어 23.10.23 843
898 실제경험담 꿈꿨는데 너무 징그러웠어...... 1 23.10.06 1,340
» 실제경험담 100일 된 아기 사진을 두고 제사를 모셨던 썰 9 23.09.20 3,815
896 실제경험담 전혀 무섭진 않은데 내가 겪은 가위 비스무리한거랑 귀신 비스무리한거 1 23.09.14 1,166
895 실제경험담 ㅇㄱㅍ)영감의 ㅇ도 없는 나덬이 자주 겪는 이상한 일들 9 23.09.07 2,192
894 실제경험담 엄마가 나한테 얘기해줬던 경험담. 11 23.09.01 3,249
893 실제경험담 죽은 사람한테나 좋은 거지 13 23.08.25 3,671
892 실제경험담 심야괴담회 원피스 입은 여자 사연 보고 온몸에 소름 돋음 7 23.08.24 3,509
891 실제경험담 공포는 아니구 걍 신기했던 꿈 이야기 1 23.08.17 1,362
890 실제경험담 나도 가장 무서웠던 가위 중 하나 적어봐 3 23.08.14 1,451
889 실제경험담 커신만 보면 공격적이게 되는 중기 (안무서움) 4 23.07.09 2,189
888 실제경험담 대학 시절에 겪었던 무서운 경험담 5 23.07.07 3,146
887 실제경험담 새벽 1시만 되면 들리는 발자국 소리 3 23.07.05 1,707
886 실제경험담 무서운건 아니고 신기했던 경험 2 23.07.01 2,104
885 실제경험담 샤워하고 있을때 들렸던 엄마 목소리 1 23.06.19 1,225
884 실제경험담 가위눌린얘기 2 23.06.06 1,574
883 실제경험담 꿈에 도끼 든 여자가 나왔어 3 23.06.03 2,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