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20170520103448_min_4611.jpg


[Dispatchㅣ라스베가스(미국)=김수지기자] “비바! 라스베가스”

조용했던 매캐런 공항이 마비됐다. 현지 팬들이 함성을 내질렀다. “BTS, BTS”라는 외침이 공항을 채웠다. K팝 대표그룹의 입성은 사막보다 뜨거웠다.

‘방탄소년단’ (이하 BTS)가 라스베가스를 밟았다. 19일 오후 4시(현지시간), 대한항공 KE005편을 타고 네바다주의 관문인 매캐런 공항에 도착했다.


20170520103516_min_4669.jpg

‘BTS’는 K팝 보이그룹으로는 최초로 빌보드 뮤직 어워드(BBMA)에 초청받았다. ‘톱 소셜 아티스트'(Top Social Artist) 부문 후보로 노미네이트됐다.

생애 첫 빌보드 입성. 얼굴에는 피로보다 설렘이 가득했다. BTS는 ‘디스패치’를 만난 자리에서 “아직도 실감이 나지 않는다. 최고의 영광이다”고 말했다.


20170520103510_min_4653.jpg


현지 팬들은 BTS의 입국을 뜨겁게 환영했다. 100여 명 이상이 몰려 들었다. 각자 준비한 플래카드를 들고 “BTS, BTS”를 외치기도 했다.

한 미국 팬은 “BTS를 보기 위해 LA에서 왔다. 그들은 미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K팝 스타다. 빌보드 수상을 응원하겠다”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20170520103421_min_4566.jpg

BTS 역시 수준급 팬서비스로 화답했다. 그들은 입국과 동시에 마스크를 벗었다. 현지 팬들에게 얼굴을 그대로 드러낸 것. 미소를 지었고, 손을 흔들었다.

BTS는 빌보드 측이 제공한 의전 차량을 타고 호텔로 향했다. 오는 21일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빌보드 뮤직 어워드 레드카펫을 밟는다.

한편 BTS는 ‘톱 소셜 아티스트’ 부분에서 세계적인 팝스타들과 경쟁을 펼친다. 후보는 저스틴 비버, 셀레나 고메즈, 아리아나 그란데 등이다.


<다음은 라스베가스 공항 현장>


20170520103408_min_4540.jpg

⇒ ‘방탄소년단’을 기다리는 현지 팬들


20170520103405_min_4537.jpg

⇒ 한 팬이 카메라를 점검하고 있다.


20170520103356_min_4495.jpg

⇒ 멤버 이름이 적힌 셔츠도 입고 있다.

20170520105146_min_4385.jpg

⇒ 드디어, 인천발 대한항공 착륙.


20170520103414_min_4565.jpg

⇒ 방탄소년단, 라스베가스 입국장 도착.


20170520103513_min_4661.jpg

⇒ 방탄소년단의 입국을 반기는 팬들.


20170520103507_min_4634.jpg

제이홉


20170520103501_min_4629.jpg

정국


20170520103457_min_4625.jpg


20170520103452_min_4622.jpg

슈가


20170520103445_min_4605.jpg


20170520103546_min_4815.jpg

⇒ 방탄소년단을 뒤쫓는 팬들.


20170520103555_min_4844.jpg

⇒ 그들의 뒷모습까지 담는 팬들.


20170520103540_min_4692.jpg


20170520103532_min_4688.jpg

랩몬스터


20170520103527_min_4678.jpg

정국


20170520103522_min_4676.jpg

지민


20170520103549_min_4818.jpg

⇒ 방탄소년단, 빌보드 제공 차량으로 이동.


<사진ㅣ라스베가스=김민정기자>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81 16.06.07 2027026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426갱신) 16.05.21 1954795
공지 아까 올린 공지 백지화 관련 사과문 18.04.25 13042
공지 < 왕덬 : 69덬으로 쓴 댓글 참조-요즘 더쿠 이미지 문제 이유> 오늘 이상하게 인터넷 속도 느린 이유?.jpg 152 17.12.21 151277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65502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27 16.06.06 579742
모든 공지 확인하기()
850138 신인인데 감히 무대 위에서 옷을 벗어도 될까 걱정했다는 아이돌.jpg 1 10:51 220
850137 ??? : 형! 내일 점심은 내가 쏠게! 19 10:45 672
850136 미국 ZTE에 이어 중국 화웨이도 제재 검토 중 10:45 100
850135 특이점이 온 삼성팬.jpg 18 10:44 529
850134 마트에서 과자 사달라고 떼쓰는 아이 해결법.jpg 8 10:43 765
850133 [공식]'엠카운트다운' 사나X대휘X청하, 글로벌MC 첫주자 발탁 7 10:42 262
850132 2만2007보… 택배기사는 1분도 쉬지 못했다 5 10:42 166
850131 서브웨이 단종된 샌드위치.jpg 6 10:42 1004
850130 어제자.. 크보해버린 일본야구.... 2 10:41 397
850129 택배기사가 대형사고 막음 27 10:40 1053
850128 '사재기 논란' 닐로 '지나오다', 가온차트 2관왕 달성 20 10:38 583
850127 "현지 팬 떼창 파티"…'5월 컴백' 틴탑, 유럽투어 성료 2 10:36 114
850126 네이버, "보안논란" 중국 화웨이 장비 수천대 도입 7 10:32 338
850125 한국당 "수습기자의 가벼운 실수" TV조선 '응원' 54 10:25 891
850124 홍준표의 팩트폭력.jpg 14 10:25 628
850123 어제 한 퀴즈쇼에서 논란된 수학 문제.jpg 112 10:23 2840
850122 '이기면 때리고, 지면 넘어가고' 억지 매 맞기 게임 20대 구속 6 10:23 342
850121 일반유저 막은 네이버 뉴스 댓글 상황......(매크로 악플 파티) 31 10:22 1467
850120 [SS이슈]슈퍼주니어는 매일 새역사를 쓴다(ft.빌보드 라틴차트) 11 10:22 411
850119 '명단공개' 공유X강동원, 알고보니 사돈관계? 10 10:21 470
목록 HOT 게시물 BES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000 Next ›
/ 1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