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무명의 더쿠 http://theqoo.net/590136078
조회 수 2027 댓글 29

[작성자 : 엽혹진 레고 경비원

사진 출처 :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09/11/26/2009112600472.html]

 

 

 

 

 

 

 

 cVDUm


어느 날 새벽, 

 

웬일로 일찍 눈이 뜨여 일어난 당신 앞에

 

저승사자가 나타났습니다.

 

'나 아니면 가족 중 누군가 죽겠구나!'하고 당혹해하는 당신을 보고,

 

저승사자는 '오늘은 아무도 데려가지 않을 것이다'라 말해 안심시켰습니다.

 

하지만 곧이어 '한 가지 선택할 기회를 주기 위해 왔다'라며 당신에게 물었습니다.

 

 

 

"네가 사랑하는 자들은 모두 언젠가 죽겠지.

 

그렇다면,

 

 

넌 그들이 죽을 때 옆에서 그 순간을 목격할테냐,

 

아니면 나중에야 그 죽음을 소식으로 전해 듣겠느냐?"

 

 

 

 

 

 

리플 더 보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2797 16.06.07 2260287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207670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1640 18.06.14 23234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137 18.05.30 28904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00 18.05.30 26518
공지 ▶ [필독] 스퀘어방 19금 게시물 관련 + 연예인 잡담식 비교 논란 악의적평가 게시물 등 공지 개정 알림 429 17.12.18 78652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632 16.06.06 654769
모든 공지 확인하기()
904247 아이돌이 탈덕한 팬에게 전하는 말이라고 생각하면 뭉클한 노래, 아이콘 - Everything 19:31 53
904246 프듀48 비비안 인스타그램 혼자서 유일하게 아베 팔로우 함 6 19:31 183
904245 오늘 몽블랑 행사 선미.JPG 19:31 80
904244 [현장] 길 잃은 할아버지, 걷고 또 걷고…3일 동안 45km 이동 6 19:29 356
904243 개인적으로 박지훈 레전드인것같은 날 2 19:29 177
904242 유용한 계란 노른자 분리기.gif 11 19:28 236
904241 지방선거 출마선언 전 현충원 참배하는 박원순 vs 이재명 14 19:28 196
904240 현실판 배틀그라운드.gif 19:28 87
904239 오늘자 침착맨 보니하니 입갤.jpg 13 19:27 379
904238 GS칼텍스-IBK기업은행, 세터 이나연-이고은 맞트레이드 1 19:27 50
904237 한때 춤으로 이름 한번씩 다 날려본 가수들 (박진영, 양현석, 보아) 프리스타일 댄스.swf 19:27 55
904236 태생이 우익그룹이 될 예정인 프로듀스48 40 19:26 772
904235 '북한 풍계리 취재 1만달러 요구' TV조선 정치부장이 직접 썼다 7 19:26 134
904234 유엔 사무총장 배출한 한국인데 난민들을 외면할 수 없다 33 19:22 515
904233 아시아팀들의 선전, '유일한 부진' 한국을 자극하고 있다 3 19:22 94
904232 바른미래 구의원 후보, 낙선 이튿날 쓰러져…뇌사 판정 19 19:21 725
904231 자우림 10집 프리뷰 5 19:19 215
904230 지금 프듀48 방에서 논란인 것.jpg 117 19:19 2692
904229 이재명, 경기북부 야외서 '파격' 취임식…임진각 거론 18 19:18 335
904228 숙연함이 느껴지는 프로미스나인 보컬라인 무대.youtube 10 19:18 339
목록 HOT 게시물
‹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000 Next ›
/ 3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