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일본 해안서 대형 산갈치 잇따라 발견..'대재앙 전조설' 시끌
3,461 51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997255661
2019.02.01 18:07
3,461 51
전문가들 "지진 전조 현상이라는 과학적 근거 없어"
일본에서 발견된 대형 산갈치 SCMP 캡처

(홍콩=연합뉴스) 안승섭 특파원 = 일본에서 몸길이가 4m에 이르는 대형 산갈치가 발견돼 소셜미디어에서 대재앙 발생 가능성에 대한 논란이 벌어졌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1일 보도했다.

SCMP에 따르면 이 산갈치는 지난달 28일 일본 도야마현 이미즈시 해안가에서 어망에 걸려 잡혔다. 발견 당시 산갈치는 이미 죽은 상태였다.

앞선 지난달 19일에도 도야마현 해안가에서 이런 산갈치 두 마리가 더 발견됐다.

심해어인 산갈치가 해안가에서 잇따라 발견되면서 일본 소셜미디어에서는 한바탕 소동이 벌어졌다.

일본에는 심해에 사는 어종이 해수면이나 해안가에서 발견되면 대재앙이 일어난다는 통념이 있다. 심해어들은 해저 지진 단층의 움직임에 민감해 지진 발생 전에 이상 행동을 보일 수 있다는 얘기다.

일부 누리꾼은 지난 2010년 일본 북부 해안가에서 이런 산갈치 10여 마리가 발견된 후 이듬해인 2011년 3월 동일본대지진이 발생했다며 논란을 부추겼다.

한 일본 누리꾼은 "이것은 분명히 지진의 전조이며, 이것이 난카이(南海) 해구와 관련 있다면 대지진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는 글을 트위터에 올렸다.

난카이 해구는 일본 시코쿠(四國) 남쪽 해저부터 태평양에 접한 시즈오카(靜岡)현 앞바다까지 약 750㎞에 걸쳐 있는 해구로, 여기서 대지진이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돼 왔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산갈치의 출현이 지진 발생과 관련 있다는 과학적 근거가 없다며 섣부른 억측을 해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히로유키 모토무라 가고시마대학 교수는 "지금까지 산갈치 20여 마리를 수집했는데, 몸 상태가 좋지 않을 때 해수면으로 올라오는 경향이 있다"며 "그래서 죽은 채로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고 설명했다.

이어 "산갈치의 출현이 대재앙의 전조라는 것은 과학적 근거가 없으며, 걱정할 필요도 없다"고 밝혔다.

ssahn@yna.co.kr





댓글 5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18.08.31 2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18.08.21 17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18.08.20 21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69 16.06.07 320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1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60 15.02.16 154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2018/12/11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108 18.08.31 12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59258 민주 "5·18 망언 3인방 퇴출을" vs 한국 "공세 위한 공세" 18:54 20
1159257 클린방송으로 묶이지만 스타일은 완전히 다른 두 스트리머...jpgif 18:54 187
1159256 오늘도 수고들 했다냥.gif 1 18:53 89
1159255 한화 관계자 대거 참고인 조사…폭발 사고 원인 규명 속도(종합) 18:53 38
1159254 인도 발리우드의 위엄.gif 8 18:52 203
1159253 ???: 선생님이 칠판에 쓴 내용 똑같이 필기하세요~ 10 18:49 972
1159252 현재 커뮤에서 말갈리는 분식 1인세트 4000원 너무했다vs괜찮다 84 18:48 1578
1159251 '아내의 맛' 출연 취소 김영아, "논스톱 출신···남편은 日 걸그룹 AKB48 제작자" 29 18:45 1685
1159250 자기들끼리 애정표현 서슴없이 하는 갓세븐 멤버들.jpg 20 18:44 448
1159249 막영애 이번시즌에 없어서 아쉬운 두명 15 18:44 676
1159248 걸그룹은 어떻게 자기관리를 할까?! 다이어트 식단 +운동 +안무 연습까지! AOA 찬미의 자기관리 VLOG! 6 18:43 330
1159247 있지 리아 닮은꼴 28 18:42 723
1159246 (*비위 약한덬은 안보는것 추천*)알레스카산 대왕연어(암컷) 해체 영상.ytb *자막있음* 10 18:42 640
1159245 '황후' 최진혁 빈자리, 장나라 "책임감 무겁다" 6 18:40 539
1159244 테니스 여제 오사카 나오미, 방탄소년단 RM 향한 꾸준한 팬심 14 18:37 1015
1159243 채연(아이즈원)채령(있지) 자매 햇갈려하는 트와이스 지효 73 18:36 2656
1159242 개인적으로는 흑화한 손나은같은 있지 신류진 37 18:36 1412
1159241 별따기보다 힘들다는 SM 토요공개오디션에서 데뷔한 단 6명 29 18:35 2318
1159240 승리, 콘서트에서 버닝썬 논란 사과 (실시간) 79 18:35 3182
1159239 개인 유튜브하는 여자아이돌 19 18:35 9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