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일본팀만 고기 주더라” 페트병 세레머니 논란 한국대표팀이 밝힌 비화
2,541 67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59369730
2018.09.13 10:34
2,541 67

제12회 아시아 청소년선수권에서 우승컵을 거머쥔 18세 이하 청소년야구대표팀은 일본 언론의 난데없는 페트병 세레머니 논란에 아쉽다는 속내를 털어놨다. 일부 일본 언론에서 지적한 것처럼 어지럽히지 않았다는 것이다. 일부 선수들은 세레머니에 사용한 페트병을 다 치웠다고 기억했다. 코치진은 오히려 대회기간 일본 측으로 음식 종류로 차별을 당한 일이 있었다고 털어놨다.

청소년야구대표팀은 11일 인천공항으로 귀국해 인터뷰를 가졌다. 1인 미디어인 ‘홍윤우의 EPISODE’에 선수와 코치진의 인터뷰가 다음 날인 12일 자세히 소개됐다. 이 인터뷰는 여러 커뮤니티로 퍼지면서 화제가 됐다. 특히 일본 측이 한국 대표팀에게 서운하게 대우한 부분이 있다고 한 말에 네티즌의 시선이 쏠렸다.

청소년야구대표팀의 이대승 트레이너는 이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치사한 이야기지만 선수단 호텔에서 식사를 했는데 우리가 먼저 먹고 나가는데 그다음 배식을 받던 일본선수들에겐 스테이크가 제공 되더라”면서 “호텔 직원에게 왜 다르냐고 물었더니 피식 웃으며 답변을 하지 못하더라. 좀 너무 한 거 아닌가 싶었다. 공평하게 대우 해줘야 하는 것 아닌가”라고 말했다.

코치진과 선수들은 일본 언론이 문제 삼은 페트병 세레머니를 과도한 비판이라고 입을 모았다.

주장 김창평은 "저희 세레머니 끝내고 어질러 놓은 거 다 치웠다”면서 “왜 그런 기사가 나온 건지 모르겠다. 우승 못 해 분해서 그런 거 아닐까”라고 했다. 서준원도 “(우승해)기분 좋았는데 여론이 나쁜 거 같아 속상하다. 저희 다 정리했다”고 얘기했다. 


https://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005&aid=0001131053

댓글 6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BBQxSBS 슈퍼콘서트 with 더쿠 ②탄】 비비큐 치킨 상품권 2차 당첨자 발표!! (9/20 木 연락 마감) 47 09.18 3529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5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3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2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6.6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1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2 06.14 4.7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3 05.30 4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6 08.31 8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2487 윤아·엑소, 행안부 활동비 받은 적 없다 2 07:51 168
1002486 김기수, 방탄소년단 지민 커버 메이크업 공개 8 07:50 209
1002485 에단 호크, '인디펜던스 데이' 캐스팅 거절한 썰 1 07:48 73
1002484 한국을 움직이는 영향력있는 인물 TOP 20 (시사저널) 2015 ~ 2018년 7 07:40 267
1002483 [단독] ‘국대ㆍLG’ 일으킨 봉중근 재활 중단 은퇴한다 5 07:40 450
1002482 우주소녀 네이버 프로필 사진 변경.jpg 9 07:36 526
1002481 '백일의 낭군님' 남지현 품으로 쓰러진 도경수, 방송 4회 만에 7% 돌파 21 07:36 702
1002480 간만에 머리 길게 붙여본 AKB48 졸업생 와타나베 마유 15 07:34 775
1002479 놀이공원에서 롤러코스터를 탄 문프와 정은이 8 07:33 814
1002478 이산가족 상봉에서 가장 많이 하는 말.jpg 5 07:33 796
1002477 케이블 채널같은 데서 광고 나오면 들리는 목소리의 성우 07:29 153
1002476 민호한테 터푸한 뽀뽀 방식을 선보이는 시안이 17 07:22 820
1002475 우리집에서 치킨카레 먹고 갈래? (Feat. 캉요미) 4 07:14 551
1002474 미군 선전 포스터에 일본 전범기 사용.jpg 12 07:12 1035
1002473 카톡 메세지 삭제의 용도.jpg 3 07:08 1949
1002472 네이버 오디오클립 추석맞이 이벤트 오디오북 무료 대여 (인간 실격, 변신, 오버 더 초이스 등) 7 07:08 299
1002471 이 시각 다음카페 인기글.jpg 25 07:08 2517
1002470 10년전 sbs 가요대전 13 07:04 928
1002469 트와이스, 오늘부터 우리 이리리다.ytb 06:59 205
1002468 이연복 셰프가 알려주는 양파 눈 안 맵게 써는 법 13 06:59 7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