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김비서가 왜 그럴까' 6회 연속 동시간대 1위···VOD도 접수
711 9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85154091
2018.07.13 08:46
711 9

이미지 원본보기0003347273_001_20180713082704954.jpg?typ

/사진=‘김비서가 왜 그럴까’ 포스터
[서울경제] 동시간대 지상파, 종편 프로그램을 연속 5회 초토화 시키고 있는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가 12일 방송에서 다시 한 번 동시간대 지상파, 종편 프로그램 시청률을 누르며 연속 6회 동시간대 1위 달성에 성공했다.

TNMS 미디어데이터에 따르면 이날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전날 유료가입 기준 시청률 10.6% 보다 9.7%로 소폭 하락했고 전체 가구 (유료가입+ 비가입) 시청률 집계에서도 9.2%를 기록하면서 전날 10.1% 보다 하락했지만 동시간대 MBC ’이리와 안아줘’ 27회 5.9%, 28회 6.9% 보다 시청률이 높았고, KBS2 ‘당신의 하우스 헬퍼’ 7회 3.4%, 8회 4.1% 보다 높았으며, SBS ‘훈남정음’ 27회 4.1%, 28회 3.6% 보다 높아 연속 6회 수목드라마 1위를 유지 하는데 문제가 없었다. 뿐만 아니라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동시간대 KBS1 ‘KBS 스페셜’ 5.1% 보다 시청률이 높았고 이날 종편 중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3.4% 보다도 시청률이 높아 연속 6회 지상파, 종편 모든 프로그램을 통틀어 동시간대 1위를 차지 하는데 문제가 없었다.

본 방송에서 이처럼 지상파, 종편 프로그램을 초토화 시키고 있는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재방송과 VOD 시청자들을 모두 통합집계한 통합시청자 순위에서도 종합 1위를 달리고 있다. 지난 4일 방송된 ‘김비서가 왜 그럴까’ 9회는 본방송후 7일간 집계된 TNMS 통합 시청자 순위에서도 전체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 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9회)는 본방송에서 223만명이 시청했고 본방송을 놓친 시청자들이 재방송에서 280만4천명, VOD를 통해 9만 5천명이 시청하면서 총 512만 9천명이 시청한 것을 집계 되었다. 동시간대 ‘당신의 하우스 헬퍼’ (1회)가 304만명, ’이리와 안아줘’ (22회) 230만명, 훈남정음 (22회) 135만3천명이 시청한 것과 큰 대조를 보인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일주일간 VOD 다운로드에서도 같은 날 방송을 하는 MBC ’라디오스타’를 제치고 1위를 하였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9회) VOD 시청자수가 9만5천명인 반면에 ’라디오스타’는 3만7천명이 다운로드 받아 시청하는데 그쳐 ‘김비서가 왜 그럴까’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

댓글 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8.3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25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0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94 16.06.07 26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6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8 15.02.16 13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70 08.31 8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42889 181021 박민영 - Touch (My Day 팬미팅) 20:58 1
1042888 2000년대 중반 미국 초딩들의 책가방 디자인을 책임졌던 디즈니 여신 20:57 129
1042887 Fendi x Fila 콜라보레이션 제품들(그 휠라 맞음).jpg 18 20:55 413
1042886 나덬이 올해 나온 걸그룹 노래 중에 가장 좋아하는 노래.avi 4 20:55 124
1042885 국가대표 청탁 현장 적발.JPG 4 20:55 300
1042884 원덬이 부러워하는 종아리를 가진 다비치 이해리 4 20:55 347
1042883 영화 '아저씨' 이후로 꾸준히 열일한 김새론.jpg 5 20:54 247
1042882 김새론 동생.insta 8 20:54 549
1042881 유용 논란 후 엿새 만에…이은재 “정책개발비 국회 반납” 1 20:54 49
1042880 아저씨 질문에 답 좀 해줘 3 20:53 149
1042879 원덬이 특히 좋아했던 콜라보 걸그룹들 6 20:51 177
1042878 멍하게 듣다가 너무 잘해서 놀란 태연 무반주 fine 5 20:51 116
1042877 강서 pc방 가해자 동창이 말하는 김성수 31 20:51 2023
1042876 아무로 나미에 카랑카랑한 목소리로 댄싱라이브머신이라 불릴 때 5곡 연속 라이브 2 20:49 86
1042875 갑자기 깨달음을 얻은 자의 카톡 26 20:48 1405
1042874 앞머리가 있는 아이유와 없는 아이유 24 20:48 692
1042873 30만원짜리 팬미팅 표는 안 울면서 3만원짜리 캔디봉에 우는 급식 원스 22 20:46 1264
1042872 운동할 때 들으면 빠워워킹하는 곡.(feat 개 힙한 가사주의) 1 20:46 246
1042871 '정희' 심은진 "베이비복스 시절 돈 못 벌었다" 9 20:46 296
1042870 제55회 대종상 영화제 음악상에 사카모토 류이치…대리수상에 가수 한사랑 28 20:45 12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