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한미, UFG포함 3대훈련 모두 중지할듯…부대·군별 훈련 제외
408 10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51202366
2018.06.14 21:10
408 10
軍관계자 "북미 비핵화 협의기간 연합훈련 모두 중단 가능성"

AKR20180614178200014_01_i_20180614182704원본보기
연합훈련에 투입된 F-22[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한미 군 당국이 8월 중 시행할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을 중지하는 협의에 착수한 가운데 나머지 대규모 연합훈련도 중단될지 관심을 끈다.

현재 시행되는 대규모 3대 연합훈련은 UFG 연습과 매년 3월께 실시되는 키리졸브(KR) 연습과 독수리(FE) 훈련 등이다.

한미 군 당국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포괄적이고 완전한 거래를 협의하는 환경" 하에서 연합훈련은 부적절하다며 중지를 언급한 이후 즉각 협의 채널을 가동해왔다.

이런 협의를 통해 UFG 연습은 중단한다는 데 의견을 모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그러나 북한 비핵화 세부 계획을 조율하는 북미 고위급회담이 내년까지 계속될 경우 KR 연습과 FE 훈련도 중지될 가능성이 있어 보인다.

연합훈련 중에는 대규모 공중훈련인 비질런트 에이스(Vigilant Ace)와 맥스선더(Max Thunder)도 있지만, 이는 양국 공군의 전투준비태세 점검 차원에서 이뤄지는 훈련이어서 중지 대상에는 포함되지 않으리라고 관측된다.

군의 한 관계자는 14일 "부대 또는 군별단위로 전투준비태세를 점검하는 연합훈련보다는 미군 전략무기와 많은 수의 미군 병력이 투입되는 3대 연합훈련이 중단 대상인 것으로 안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밝힌 '거래 협의 기간'에는 이들 대규모 연합훈련이 시행되지 않을 것 같다"고 말했다.

북한은 UFG 연습과 KR 연습, FE 훈련 등 3대 연합훈련을 "북침전쟁 소동"으로 주장하면서 중단을 요구하고 있다. 

지난 12일 열린 북미정상회담 확대회담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상대방을 자극하고 적대시하는 군사행동 들을 중지하는 용단부터 내려야 한다"고 요구한 것도 이들 훈련을 염두에 둔 발언이란 관측도 나온다. 

UFG 연습은 군사지휘소연습과 정부 연습이 1, 2부로 나뉘어 시행된다.

현 연합방위체제 아래 전구 작전 지휘 및 전쟁수행 절차 숙달을 비롯한 전시작전통제권 전환에 대비한 한국군의 지휘 및 작전 능력 배양 등이 핵심 목표이다. 컴퓨터 시뮬레이션에 의한 모의 워게임이 포함된다. 

1954년부터 유엔사 주관으로 시행하던 포커스렌즈 연습과 1968년 1·21사태를 계기로 시작된 정부 차원의 군사지원 훈련인 을지연습을 통합해 컴퓨터 워게임 기법을 적용했다. 2008년부터 UFL(을지포커스렌즈) 연습에서 UFG 연습으로 명칭을 변경했다.

정부 행정기관과 주요 민간 동원업체, 군단급 이상 육군부대, 함대사령부급 이상 해군부대, 비행단급 이상 공군부대, 해병대사령부, 주한미군, 전시증원 미군 전력이 참가한다. 작년 8월 실시된 UFG 연습에는 미군 1만7천500명(해외 증원군 3천명 포함)이 참가했다.

또 키리졸브 연습은 연합방위태세 점검과 전쟁 수행절차 숙달에 중점을 둔다. 매년 3월 중에 실시되며 훈련 형태는 전구(戰區·theater)급 지휘소연습이다. 지휘소연습에는 컴퓨터 시뮬레이션에 의한 모의 워게임(war game)이 포함된다. 

한국 국방부와 합참, 육·해·공군본부, 작전사령부급 부대를 비롯한 한미연합사령부, 주한미군사령부, 미국 태평양사령부 등이 참가한다. 주로 위기관리 절차, 전시전환절차, 작전계획 시행 절차 등의 숙달이 핵심이다. 

지난해 1만여명의 미군 병력(해외 증원군 포함)과 핵 추진 항공모함 칼빈슨호가 참여했다.

키리졸브와 UFG 연습에는 호주, 캐나다, 콜롬비아, 덴마크, 뉴질랜드, 네덜란드, 영국 등 유엔군사령부에 전력을 제공하는 국가들도 참관하고 있다.

독수리 훈련은 실제 병력과 장비가 움직이는 야외기동훈련(FTX)을 말한다. 

1961년 소규모 후방지역 방어훈련으로 시작되어 1975년부터 연합작전과 연합특수작전 개념이 추가됐다. 1982년 이후에는 정규전 개념을 적용해 특전부대의 침투, 타격훈련, 중요시설 방호훈련을 병행하고 있다. 

최근에는 연합기동훈련, 해상전투단훈련, 연합상륙훈련, 연합공격편대군훈련 등 연합작전과 후방지역 방호작전 능력을 배양하는 훈련으로 범위가 확대됐다고 군 당국은 설명했다.

AKR20180614178200014_03_i_20180614182704원본보기
본험리처드함[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4월 독수리 훈련에는 미군 1만1천500여명(해외 증원군 포함)과 4만500t급의 미 해군 강습상륙함 와스프함(LHD-1)과 본험리처드함(LHD-6)이 투입됐다.

이밖에 한미 대규모 연합공중훈련인 비질런트 에이스(Vigilant Ace)와 맥스선더(Max Thunder)도 있다. 북한은 맥스선더를 이유로 지난달 5월 16일 예정됐던 고위급회담을 당일 새벽 일방적으로 연기한 바 있다.

지난해 12월, 예년에 견줘 확대 실시된 비질런트 에이스에는 미군 전략무기인 F-22와 F-35A 스텔스 전투기가 투입됐다. 지난 5월 실시된 맥스선더에도 F-22 전투기가 처음 모습을 드러냈다.

군 관계자들은 비질런트 에이스와 맥스선더는 전략무기가 정기적으로 투입되지 않아 중지 대상 훈련에서 제외될 것으로 관측한다.

군 관계자는 "비질런트 에이스와 맥스선더 훈련은 양국 공군 차원의 전투준비태세 임무를 점검하는 차원에서 시행되기 때문에 미군 전략무기가 투입될 수도 있고, 투입되지 않을 수도 있다"면서 "참가 미군 병력도 많으면 1천200여명이고, 평균적으로는 수백명 정도"라고 전했다. 

threek@yna.co.kr

AKR20180614178200014_04_i_20180614182704원본보기
비질런트 에이스 훈련 장면[연합뉴스 자료사진]

댓글 1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8.2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25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0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94 16.06.07 26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6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8 15.02.16 138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66 06.14 4.9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62 05.30 4.2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3 05.30 3.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69 08.31 8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41719 대만 열차 탈선사고로 최소 17명 사망…101명 부상(종합) 3 23:09 119
1041718 강남역에서 개인이 갖고 있는 건물들 23:09 139
1041717 식당 사장님의 우직한 가격 고집 3 23:09 164
1041716 같은 년도에 나온 휴대폰 cm송 23:09 52
1041715 오늘 드라마 하내편에서 딸 덕질하는 홈마 최수종.gif 24 23:08 484
1041714 야외방송 중 성희롱당한 여성bj 도와주시는 아주머니.jpg 8 23:08 432
1041713 월간아 뾰족헤어 실제모델 5 23:08 226
1041712 [오피셜] 없어진 신발의 행방, 조유리 본인도 모른다고 밝혀.jpg 5 23:07 230
1041711 방탄 유엔연설 비하인드에서 현실남친 체대선배 모먼트 정국.gif 5 23:07 180
1041710 오늘자 생후 6주 된 딸과 다니엘 크레이크.jpg 4 23:06 274
1041709 원덬이가 강력하게 추천하고 싶은 펜팔 앱 (스압) 22 23:05 380
1041708 봉지라면으로 짬뽕 만들기 14 23:05 348
1041707 나덬 혼자 앓은 지 20일째 된 조합.jpgif 3 23:05 385
1041706 교황 방문 거절에 대만 좌절, 중국 환호 2 23:05 270
1041705 동공 지진난 설현 1 23:04 198
1041704 출사표를 발표한 꾸갈량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 9 23:03 328
1041703 열람실에서 누가 자꾸 에어드랍으로... 20 23:02 1078
1041702 물리엔진 오류 3 23:02 189
1041701 트와이스 모모, 아이즈원 채연 식스틴시절 춤.ytb 21 23:00 456
1041700 오늘자 서로 사진 찍어준 진구와 민아 23:00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