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상담사 기절시킨 악성 민원인 징역 1년 6개월 선고
2,212 8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51201559
2018.06.14 21:09
2,212 8
당시 통화 녹취록을 읽었더니 대부분이 욕설이나 협박이었습니다.

조직폭력배 행세를 하며 '죽인다'는 말을 연발했는데요.

전화 상담원들이 대부분 여성인데 이런 말을 오랫동안 듣고 정신이 온전할 수 없었을 거라는 생각이 들 정도였습니다.

이 과정에서 콜센터 책임자가 통화 도중에 정신을 잃는 일도 있었는데

실제로 쓰러지는 소리까지 고스란히 녹음된 걸 들으니 얼마나 피해가 컸는지 미뤄 짐작할 수 있겠는데요.

[기자]
처음 전화를 걸었던 건 가스레인지가 켜지지 않아서였는데 나중에는 가스가 샜다고 거짓말을 했습니다.

어린 자녀가 있는데 가스 누출로 죽을 뻔했다며 보상을 요구했습니다.

그런데 가스레인지가 켜지지 않았다는 것은 본인 주장일뿐 확인되지 않았고 어린 자녀는커녕 결혼도 하지 않은 남성이었습니다.

이 남성이 처음 전화를 건 게 지난달 21일이었고 다음 날인 22일까지 10시간 가까이 전화를 걸어 상담원들을 괴롭혔습니다.

참다못해 가스 공급업체가 보상하겠다며 조사를 위해 집에 찾아가겠다고 하자 거짓말이 들통 날까 봐 더 심하게 욕설을 퍼붓고 심지어 회사에 직접 찾아가 난동을 부리기까지 했습니다.

eZOff

rDKLE

아래 프듀48 상담원한테 욕한 사람 보니까 이 기사가 생각났음.
추적해서 벌금이나 형사처벌 받게 해라
바로 신고할 권리랑 회사에서도 고소 해야 할꺼같음.



댓글 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BBQxSBS 슈퍼콘서트 with 더쿠 ②탄】 비비큐 치킨 상품권 2차 당첨자 발표!! (9/20 木 연락 마감) 58 09.18 6619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6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3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2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6.7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3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3 06.14 4.7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3 05.30 4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6 08.31 8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3110 영화 속에서 북한 사람들이 잘생기게 나오는 이유 18:46 52
1003109 [북카드] "네게 일어난 일을 알아. 지금도 계속되고 있지?" 18:46 7
1003108 프듀48 최영준 트레이너가 만들었다는 이번 우주소녀 신곡 안무.gif 7 18:44 282
1003107 배 아플때 꿀팁!!! 2 18:44 219
1003106 독일의 버스광고 현황 (ft 축구) 1 18:44 156
1003105 오랜만에 파연 복습하면서 찾아본 박신양 애기야 가자 대사 비하인드.txt 6 18:44 142
1003104 'YG전자' 승리·유병재부터 이재진·지누, 임직원 전격공개..10월 5일 첫방 5 18:43 187
1003103 윤형빈 경기가서 눈물 흘린 장영란.jpg 6 18:42 422
1003102 리설주 "냉면 2그릇 먹던 임종석 못와 섭섭해" 52 18:41 1562
1003101 *남한최초* 오늘밤 15만명 능라콘에 이니 데뷔예정 18 18:41 624
1003100 이해찬, 3당 대표 북측 노쇼 논란에 해명 “소통이 안 된 것”... 자유한국당 “급 따질 거면 돌아오라” 13 18:40 339
1003099 개 집 인증.jpg 17 18:39 768
1003098 이번주 방탄 빌보드 앨범 200차트 예측 7 18:39 415
1003097 가수 지코 “살짝 매콤하면서도 맛이 많이 달라” 8 18:38 848
1003096 비주얼로 화제 컸던 남배우들의 데뷔 초 모습.jpg 16 18:38 593
1003095 초등학생 때 담임선생님이 한번쯤 틀어주셨을 영상 9 18:37 397
1003094 요즘 군대 행사 클래스 10 18:36 795
1003093 ‘여야 3당 대표 북측 면담자 직급 불만’ 조선일보 기사 삭제 9 18:34 327
1003092 시각장애인 팬 만난 원빈 13 18:33 1445
1003091 하나투어 임직원 항공권 27 18:33 1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