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제주 보육교사 살해 피의자 9년 만에 경북 영주서 검거
1,650 7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32020785
2018.05.17 07:38
1,650 7
http://img.theqoo.net/kCkcM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2009년 제주에서 발생한 보육교사 살인 피의자가 사건 발생 9년 만에 붙잡혔다.

제주지방경찰청은 법원의 체포 영장을 발부받아 16일 오전 8시 20분께 경북 영주에 있던 박모(49)씨를 살인 등의 혐의로 붙잡았다고 밝혔다.


박씨는 영주 등지에서 경찰 수사를 피해 도주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2009년 당시 택시 운전을 했던 박씨는 그해 2월 1일 보육 여교사인 A(당시 27)씨를 제주시 용담동에서 태우고 애월읍으로 가다 목 졸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2009년 당시에도 여러 의문점으로 붙잡혀 조사를 받았으나 명확한 증거가 없어 풀려났다.

경찰은 지난달부터 재수사를 시작해 사망 시점과 물적 증거 등을 수집했다.

이정빈 가천대 법의학과 석좌교수와 전국 과학수사요원이 동물실험 등으로 A씨의 사망 추정시간이 실종된 그해 2월 1일 오전 3시부터 사흘 이내에 사망했다는 결론이 도출했다.

경찰은 여기에 법 과학적 분석으로 사망 시간을 실종 당일인 1일 새벽 휴대전화가 꺼지기 직전인 오전 4시 5분께로 좀 더 구체화했다.


A씨는 2009년 2월 1일 제주시 용담2동에서 남자친구와 만난 후 택시를 타고 제주시 애월읍 구엄리 집으로 가는 도중 실종됐다.

휴대전화 마지막 신호가 잡힌 것은 당일 오전 4시 5분께 광령초등학교 인근이다.

실종 신고가 들어오자 경찰은 수사본부를 설치, 수사에 들어갔으나 일주일 뒤인 8일 A씨는 제주시 고내봉 인근 농로 배수로에서 누군가에 의해 목이 졸려 살해된 채 시신으로 발견됐다.

koss@yna.co.kr


http://v.media.daum.net/v/20180516133851899
댓글 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3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8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2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6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6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7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8665 주5일제 하면 안될이유 (2004년) 15:18 16
1008664 잘생쁨이였던 2009년 나르샤 3 15:17 104
1008663 셀카찍을때 계속 주먹을 드는 남자아이돌 3 15:16 294
1008662 상어의 기억력에 관한 흥미로운 실험과 가설 2 15:16 147
1008661 10인조 남돌로 알아보는 지역별 편가르기 구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15:14 214
1008660 미국 민주당 스타급 정치인 탄생이 나올 수 있음 14 15:13 589
1008659 연예인 실물 후기 레전드.jpg 20 15:13 996
1008658 SMP 덕후로서 개인적으로 제일 멋있다고 느꼈던 EXO 콘서트 무대.jpg 6 15:13 328
1008657 사촌동생한테 두들겨맞은 김민재 1 15:12 388
1008656 보수 재건의 유일한 희망으로 일각에서 밀고 있는 `그 분` 9 15:09 496
1008655 여공무원에게 카톡 고백한 디씨인.jpg 13 15:08 1251
1008654 KBO, 선수협에 FA 상한제 도입 제안…"4년 최대 80억원 제한" 21 15:07 396
1008653 [무한도전] 눈밭에서의 소소한 티키타카.jpg 10 15:06 471
1008652 음악 틀면 '공연권료' 내라고요?…자영업자 반발 30 15:03 1164
1008651 전직 보도국 PD가 본 ‘정상회담 취재진 욕설’ 논란.jpg 14 15:02 612
1008650 세정이에게 물어보세요! 4 15:00 272
1008649 그룹 내 논란 이후 나온 아이돌 노래들 有 24 15:00 1603
1008648 명절날 온 친척이 다모여 어색어색한 집안 분위기 UP시키는 꿀팁.txt 42 15:00 2333
1008647 디씨 갤러.... 청와대 청원 레전드......jpg 6 14:59 699
1008646 로이킴은 인중에 땀이 나고 동공지진을 하였다. 6 14:58 5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