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고두심, '계룡선녀전' 캐스팅.. 699살 선녀로 변신
3,041 13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32015608
2018.05.17 06:58
3,041 13
사전제작 드라마 '계룡선녀전'에서 699살 먹은 선녀 선옥남 역에 문채원과 함께 더블캐스팅된 배우 고두심 (사진=박종민 기자/자료사진)
배우 고두심이 699년 동안 남편의 환생을 기다린 엉뚱한 선녀 역으로 돌아온다.

네이버 웹툰을 원작으로 한 사전제작 드라마 '계룡선녀전'(극본 유경선, 연출 김윤철, 제작 제이에스픽쳐스)은 고려~조선 시대를 거쳐 바리스타가 된 699살 계룡산 선녀 선옥남이 현실에 사는 두 명의 남편 후보 정이현과 김금을 만나며 벌어지는 코믹 판타지다.

고두심은 극중 699살 선녀 선옥남 역을 맡았다. 선녀 폭포에서 날개옷을 잃어버려 하늘로 올라가지 못해, 699년 동안 남편이 환생할 날만 손꼽아 온 선녀다. 선옥남은 계룡산 '선녀다방'의 바리스타이기도 하다.

선옥남은 인연이 있는 이들과 아닌 사람들에 따라 보이는 모습이 달라지는 특징을 지닌 인물이다. 고두심은 보통 사람에게 보이는 푸근한 외모의 할머니 선녀 선옥남을 담당한다. 같은 역할에 문채원이 더블 캐스팅됐다.

'계룡선녀전'에서는 남편을 찾기 위해 계룡산을 떠난 선옥남이 낯선 문명사회에 적응하는 에피소드가 코믹하게 그려질 예정이다. 또한 한 캐릭터를 함께 연기하는 문채원과 빚어낼 시너지도 관전 포인트다.

'계룡선녀전'은 '내 이름은 김삼순', '품위있는 그녀' 등을 연출한 김윤철 감독과 신예 유경선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문채원, 고두심, 윤현민 캐스팅이 완료된 상태다.

[CBS노컷뉴스 김수정 기자] eyesonyou@cbs.co.kr

댓글 1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6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6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4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8 16.06.07 264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5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8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8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10726 '평화·정의' 교섭단체 복원 구상 물건너가나…재구성 논의 답보 1 13:56 28
1010725 인류를 위한 오랜 봉사가 곧 끝날 예정 17 13:54 559
1010724 문재인이 운전한 차 탄 김정은 20 13:53 789
1010723 오뚜기 장녀 함연지…연예인 주식 부자 5위 10 13:53 651
1010722 심지어 가짜뉴스라고 할 수 있을 정도의 왜곡된 비난조차도 아무런 제재 없이 언론이나 SNS 상으로 넘쳐나고 있고, 매주 주말이면 제 집무실 근처에 있는 광화문에 끊임없이 저를 비판하는 집회들이 열립니다. 8 13:52 492
1010721 조중동이 밀어주는 댄디보수의 아이콘 유승민의 ㅎㄷㄷㄷ한 과거 3 13:52 230
1010720 포스의 어두움에 눈을 뜬 아이돌 10 13:51 647
1010719 상대방이 사람이라고 생각하고 들으면 뭔가 이상한 노래 3 13:51 346
1010718 이번 컴백은 댄스일삘이라 짤털하는 아이유 댄스곡 무대 스타일.jpgif 4 13:51 319
1010717 스카프매는법.gif 11 13:50 375
1010716 주결경 코스모폴리탄 화보 8 13:50 329
1010715 오늘 밝힌 지미 팰런의 방탄 최애(지민과 치미) 29 13:48 963
1010714 해피페이스 이주원 대표 드림캐쳐 관련 인터뷰 9 13:47 398
1010713 유승준 그당시 인기.jpg 53 13:47 815
1010712 디씨에서도 가장 성격 더럽고 입도 험한 곳.jpg 31 13:46 1988
1010711 방탄소년단..굿모닝 아메리카 백스테이지 라이브 스트림 예정! 11 13:44 695
1010710 이번에 오리지널 디자인으로 돌아오는 트랜스포머.gif 9 13:43 473
1010709 "다음 목표는 그래미" 방탄소년단, 美 '지미팰런쇼'도 홀린 지구 최강 보이밴드 17 13:43 506
1010708 靑 "트럼프가 준 펜은 고급 만년필 아닌 유성 사인펜" 1 13:42 456
1010707 방탄 지미펠런쇼 댄스챌린지&스튜디오토크&아이돌 무대 영상 35 13:41 8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