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퀘어 - 이재명 "네거티브 흑색선전 광풍서 지켜달라" "경선 앞두고 수많은 가짜뉴스와 허위사실 급속 확산"

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이재명 "네거티브 흑색선전 광풍서 지켜달라" "경선 앞두고 수많은 가짜뉴스와 허위사실 급속 확산"
411 21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13227115
2018.04.17 10:04
411 2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예비후보는 17일 "네거티브 흑색선전으로부터 이재명을 지켜 주십시오"라고 호소했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민주당 경기도지사 경선을 앞두고 네거티브 흑색선전 광풍이 몰아치고 있습니다. 악성 비방글이 선거판을 뒤덮으며 유권자를 밀어내고 주인행세를 하고 있습니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구체적으로 "의문의 트위터 계정이 제 아내 것이라거나 뇌물 1억 수수설, 친척 교차 특혜 채용설, 미투선언 임박설 등 수많은 가짜뉴스와 허위사실이 카톡 SNS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급속히 퍼지고 있습니다"라고 열거한 뒤, "사실과 거짓을 교묘히 조작 편집한 이미지와 글들이 당원을 혼란에 빠뜨리고 국민의 판단을 흐리게 하고 있습니다"라고 울분을 토했다.

그는 그러면서 "저는 박근혜 이명박 정권에서 누구보다 치열하게 싸우며 4일에 3일 꼴로 압수수색 조사 감사 수사를 받았습니다"라면서 "이보다 더한 검증이 있겠습니까. 문제가 있다면 살아남지 못했습니다"라고 반박했다.

그는 "최근 불거진 ‘드루킹’ 사건으로 온 국민이 충격에 빠졌습니다. 특정정치세력을 위해 흑색선전으로 여론을 조작하는 것은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중범죄"라면서 "어둠은 빛을 이길 수 없듯이 촛불혁명의 주체인 국민과 당원은 이제 여론조작 흑색선전에 휘둘리지 않습니다"라고 단언했다.

그는 또한 "‘여론조사는 이길 것 같은데 당원경선은 지는 거 아니냐. 다른 후보는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이 줄지어 지지선언하는데 이재명은 당내세력이 너무 없다’며 걱정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라며 "그러나 국민을 이기는 정당도, 당원을 이기는 정당도 없습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저는 배경도 후광도 세력도 없지만 국민과 당원의 힘만으로 여기까지 왔듯이, 오로지 국민과 당원만 믿고 뚜벅뚜벅 걸어가겠습니다"라며 "기득권의 벽과 네거티브 공세 앞에서 이재명의 손을 꼬옥 잡아주십시오"라며 거듭 지지를 호소했다.


정진형 기자
<저작권자 ⓒ 뷰스앤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금지>
댓글 2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모바일 게시판 디자인 변경 예정. 06:30 0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5:55 0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5:38 0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0701 15번 항목 포인트 모으기용 편법 활동 조항 갱신[게임방제외]) 4606 16.06.07 256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46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24 15.02.16 126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13 06.14 4.4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40 05.30 3.9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791 05.30 3.4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42 16.06.06 7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968476 혐)애틀란타 공항 검색대 직원들이 보고 깜짝 놀란 영화 소품 3 09:46 206
968475 JYP 주가 사상 최고가 시총 1조 눈앞 6 09:45 81
968474 최근 안젤리나 졸리와 아이들.jpg (자하라, 샤일로, 녹스,비비안) 5 09:44 136
968473 북상하는 태풍 '솔릭' ... 제주 관통 예상 3 09:41 295
968472 대만 매체의 도 넘은 오지환 조롱 8 09:41 375
968471 TD포토] (여자)아이들 수진 '펜타곤 후이 사로잡은 미모'(아육대) 18 09:41 513
968470 외국인이 촬영한 서울 1 09:40 165
968469 이든, '프로듀스48' 신곡 '루머'로 프로듀서저력 발휘 15 09:39 565
968468 8월 걸그룹 브랜드 지수 5 09:37 173
968467 김경수 폭행 가해자(!!!!!) 근황.jpg 32 09:36 802
968466 태풍 솔릭 경로, "韓 횡단한다"…160km/h 육박 폭풍 피해 우려↑ 7 09:36 377
968465 김현수 농락하는 김병지 4 09:36 147
968464 [단독]‘히든싱어5’ 양희은 성대모사 주기훈, (여자) 아이들 전소연 사촌오빠 9 09:34 595
968463 팬한테 싸인해주기 싫어서 도망가는 연예인 레전드 ...jpg 42 09:33 1696
968462 오늘자 분위기 개작살내는 박보검 티엔지티 18 F/W 새화보 51 09:33 544
968461 일본 여아이돌의 점프 5 09:32 358
968460 될놈될인 톰크루즈가 슈스가 된 과정 20 09:32 714
968459 나혼산 보고 쌈디한테 빠진 원덬이가 듣고 놀란 쌈디 랩 5 09:32 388
968458 엄마의 시범.gif 2 09:32 223
968457 공원소녀, 단체 티저 공개..9월5일 데뷔 5 09:31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