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아는형님' 홍석천 "트와이스보다 워너원, 강다니엘·옹성우 픽"
1,939 11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53498325
2018.01.14 11:05
1,939 11

Wehsf



홍석천이 트와이스와 워너원 중 워너원을 선택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아는 형님'에서 홍석천과 배우 장서희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이상민은 홍석천에 "가게 이름을 항상 자기만의 이니셜로 시작하는 브랜드를 많이 만들었는데 매번 성공을 하지 않았냐. 비결이 있냐"고 물었고, 홍석천은 "아니다. 망한 것도 많았다. 가게를 10개 내면 3~4개는 실패하는데 사람들이 모를 뿐이다"라고 답했다.


김희철은 홍


석천에 "가장 크게 망한 게 뭐냐"고 물었고, 홍석천은 "쇼핑몰을 한 적이 있다. 이름을 되게 특이하게 지었다. 남들이 안 하는 이름을 썼다"며 "남성 쇼핑몰은 '네이놈'이라고 지었고, 여성 쇼핑몰은 '네이년'이라고 지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장서희는 "그러면 기분 나빠"라고 말했고, 홍석천이 "귀엽잖아"라고 반박하자 "너나 귀엽지"라며 발끈했다.

이어 홍석천은 "옷이나 사! 네이년에서"라고 말했고, 장서희는 "기분 나빠서 누가 사냐"고 맞받아쳤다.

그러자 강호동은 홍석천에 "아무리 친구라도 장서희한테 너무 냉정한 거 아니냐"고 물었고, 홍석천은 "나는 내 옆에 김희선을 갖다 대도 냉정하다. 철벽이지"라고 답했다.

또 김희철은 "트와이스 9명이 다 오면?"이라고 물었고, 홍석천은 "왜 9명이 떼로 덤비냐. 쓸데없다"라며 질색했다.

하지만 홍석천은 그룹 워너원을 언급하자 "워너원? 나야 나. 강다니엘, 옹성우"를 외치며 '나야 나' 춤을 선보여 확고한 취향을 밝혔다
.

댓글 1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공지 5-2, 5-4항목 주의요망 ✊✊✊✊✊✊) 4843 16.06.07 339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3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68 15.02.16 160만
공지 ✊✊✊✊✊✊✊✊✊✊✊✊✊✊✊✊✊✊ 최근 대놓고 공지 안지켜지는것 같은 슼방 470 03.22 3.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2 18.08.31 13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99609 수지, 카카오 품었다 1 07:48 199
1199608 인터넷하다가 이상형을 보고 구애해서 결혼까지 한 남자.jpg 3 07:44 657
1199607 임시완, 오늘(27일) 만기 전역..특급전사→'타인은 지옥이다' 복귀 [종합] 6 07:43 233
1199606 여자몸매를 너무 비현실적으로 그린다고 소소하게 비판 받았던 웹툰 여신강림 작가 몸매.jpg 22 07:39 1429
1199605 현재 의심되는 차은우 충격적 상황 ㄷㄷ.jpg 34 07:35 2339
1199604 하메스 : 오늘 이겨야할 팀은 콜롬비아였다.jpg 6 07:33 443
1199603 마마무 내에서 의외의 춤멤버를 맡고있는 멤버 13 07:31 514
1199602 [한국 vs 콜롬비아] 콜롬비아 감독도 극찬한 조현우 “뛰고 싶었다…항상 겸손하게 준비” 5 07:31 262
1199601 “한류 티켓 비싸요” 콘서트·팬미팅 잇단 취소 35 07:28 1644
1199600 "反트럼프 언론이 미국의 적"..기세 등등 트럼프, 맹폭격 2 07:28 92
1199599 김학의 수사팀 “외압 증거 제출하겠다” 1 07:23 133
1199598 "스페인 법원, 北 대사관 침입 괴한 美 FBI와 접촉"(종합) 2 07:19 177
1199597 청하의 퇴근 4대 명언 7 07:18 1217
1199596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30주 연속 진입 신기록 '빌보드 200' 115위 4 07:16 229
1199595 할담비 지병수 할아버지 미쳤어 안무영상+인터뷰 7 07:00 591
1199594 반기문 "한미동맹 흠집 나 남북경협 불가능" 19 06:51 716
1199593 골키퍼는 ‘막는’ 포지션이다 13 06:44 1200
1199592 "우산·마스크 함께 챙기세요"..내륙 곳곳 비·미세먼지 나쁨 8 06:35 1149
1199591 "불안해서 살겠나"..길거리 등 공공장소 묻지마 범죄 빈발 12 06:33 677
1199590 콜롬비아 언론 분노, "손흥민 추한 행동, 카르도나 기억해라" 26 06:27 31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