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마스터 키’로 침입해 투숙객 성폭행한 제주 호텔 직원 긴급체포
74,768 549
2024.06.17 18:30
74,768 549


LyEiBw

제주의 한 호텔 직원이 ‘마스터 키(Master key)’로 객실 문을 열어 중국인 관광객을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서부경찰서는 준강간 혐의로 30대 모 호텔 직원 A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4일 오전 4시께 제주시 연동의 한 호텔에서 마스터 키를 이용해 술에 취한 중국인 피해자 B씨가 묵고 있던 객실에 들어가 B씨를 성폭행한 혐의다.


경찰에 따르면 만취 상태로 잠이 든 B씨는 누군가 자신을 추행하고 있는 느낌을 받으면서도 별다른 저항을 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오전 9시께 정신을 차린 B씨는 전날 호텔에 자신을 데려다 준 중국인 C씨에게 이 사실을 알렸고, C씨의 신고로 경찰이 출동했다.


출동한 경찰은 CCTV 등을 통해 A씨가 B씨의 객실로 들어간 사실을 확인, A씨를 긴급 체포했다.


당시 A씨는 야간부터 다음날 오전까지 프론트 근무를 하던 중 범행한 것으로 확인됐다.


http://www.jejusori.net/news/articleView.html?idxno=427660


앞서 C씨는 중국인 일행들과 술을 마시다가 만취해 원래 숙소로 가지 못했다. 이에 일행들이 C씨를 부축해 임시로 해당 호텔에 묵게한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C씨의 일행들이 호텔을 빠져나간 직후 10분도 안돼 범행에 나선 것으로 조사됐다. 이후 다시 프론트에서 근무한 것으로 확인됐다.

C씨는 경찰에 '프론트에서 본 남성이 자신을 성폭행했는데 당시 술에 너무 취해 반항할 수 없었다'고 호소했다.

A씨는 혐의를 일부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경찰 조사에서 '당시 C씨로부터 룸서비스가 접수돼 호실로 이동했다. 노크를 해도 응답이 없자 마스터키를 이용해 들어갔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성폭행 혐의에 대해서는 'C씨가 반항하지 않아 동의한 줄 알았다'고 한 것으로 파악됐다.


https://naver.me/xAFQSMCl


kiSxHi
NrapzV

https://naver.me/xBwniP8p



ZlCVyF
GKNmUO


이걸로 호텔 어딘지 구별하기 어렵겠지만 

그래도 일단 이거라도..


목록 스크랩 (1)
댓글 54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아로마티카🧡] 흔적 순삭! 재구매 각! 순한 잡티 흔적 세럼이 왔다! <오렌지 흔적 세럼> 체험 이벤트 460 07.11 46,735
공지 더쿠 이미지 서버 gif -> 동영상 변환 기능 적용 07.05 243,320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1,383,673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5,053,361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6,177,061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2,390,893
공지 [필독]성별관련 공지 [📢언금단어 사용 시 무통보 차단📢] 16.05.21 23,657,136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9 21.08.23 4,055,133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25 20.09.29 3,026,072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98 20.05.17 3,637,486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70 20.04.30 4,198,581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스퀘어 저격판 사용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8,684,405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55281 기사/뉴스 황정민 집도 '애물단지' 됐다…잘나가던 '서래마을' 무슨 일 [집코노미-핫!부동산] 03:50 1,134
2455280 기사/뉴스 美한인 명문대생, ‘사교클럽 신고식’ 후 강가서 숨진채 발견…무슨 일? 10 03:38 1,683
2455279 기사/뉴스 아이비, '체리 2알에 2만 원' 사 먹는 여유 "용서 안 해" 6 03:36 2,190
2455278 이슈 차가운 물을 마시는게 몸에 좋지 않은 이유 26 03:36 2,306
2455277 이슈 사실 오역인데 안 고치는 번역 8 03:27 2,329
2455276 유머 다이어트 안하고 아이돌이 살 빼는 방법 16 03:23 3,271
2455275 이슈 [MLB] 오타니 시즌29호 홈런(추신수에 이은 아시아 선수 2번째 통산 200호 홈런) 1 03:22 904
2455274 이슈 죠리퐁 근황 03:21 1,459
2455273 이슈 일 못하는 사람 특징 8 03:20 1,703
2455272 이슈 미국에서 축구 보러 갔다가 수백만원 털린 유튜버 (테슬라 허점 노린 도둑들) 15 03:18 2,416
2455271 이슈 과외 학생 할머니한테 살크업 당함 19 03:11 2,893
2455270 유머 어제 길에서 오타쿠를 향한 일반인의 웅앵 목격함 7 03:10 1,473
2455269 이슈 제발 합성이라고 해주라 6 03:03 1,728
2455268 이슈 도영 하면 생각나는 인물은? 60 03:02 1,420
2455267 이슈 기존 마케팅이 안 통한다는 Z세대들 특징들.jpg 14 02:58 3,864
2455266 이슈 서브웨이 신입 알바 ㅋㅋㅋ 9 02:51 3,453
2455265 이슈 짹에서 알티 터진 동생 과외 시켜주는 트리플에스 김유연...twt 10 02:51 3,041
2455264 이슈 미미미누 Sticky 챌린지 5 02:50 1,204
2455263 이슈 특유의 섹시,몽환적인 분위기때매 요즘 타투많이한다는 미인점 위치.JPG 24 02:46 5,030
2455262 이슈 현장 반응 난리난 화사 워터밤 근황ㄷㄷ 28 02:43 7,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