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점점 과열됐다고도 말 나오는 현재 상황
78,461 1018
2021.02.22 20:56
78,461 1018

pcDhW.png




학생증, 졸업장 달랑 인증하고 사실확인도 제대로 되지 않은 글들이 너무 이랬대 저랬대 카더라~로 많이 올라올 뿐더러

사람들이 점점 필터링 없이 믿어버리는 분위기라 과열됐다고 여기저기서 말 나오는중

당장 어제 더쿠도 탑아이돌 관련 갤발 학폭루머가 버젓이 핫게에 갔다가 아닌거 밝혀지고 지워짐 


학폭을 폭로하는 분위기 자체는 문제가 아닌데 사람들이 그걸 단순히 연예 가십 정도로 소비하면서 진위여부와 상관없이

헐헐 하고 일단 확정짓고 거드는 분위기가 문제라는 거임 


그리고 실제로 연예인이라는 직업을 악용해서 피해자가 연예인인데 마치 가해자인 것처럼 둔갑해서 날조한 폭로들도 과거에 있었음 (모모랜드 멤버나 아역배우 같은)

학폭 가해자가 아닌데 억울하게 루머가 퍼진 전례도 많음


진짜 중요한 사안이라고 생각된다면 커뮤에 올라왔다고 일단 욕부터 박고 믿어버리면서 사람 매장하지말고 좀 기다렸으면 함

댓글 101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8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59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7 15.02.16 312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885 20.05.17 16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679 20.04.30 5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212 18.08.31 27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03313 은혜를 갚으러 온 셔틀콕.jpg 09:42 10
1803312 시크릿 사인.manhwa 09:41 77
1803311 선이란게 존재하지 않았던 혼돈의 90년대.jpg 6 09:40 403
1803310 원덕이 미치는 김진원감독 피땀눈물 짠내 남주들.gif 4 09:39 292
1803309 체중계 위에 올라간 아기 6 09:36 1138
1803308 대구에서 지형적으로 특이한 지역 19 09:36 961
1803307 중곡동 진실의 입.jpg 5 09:35 612
1803306 약후방) 관계중인 원숭이들 찍다가 쫄아서 튀는 군인들.gif 5 09:34 1095
1803305 석학의 예언 “비트코인 열기 6개월 내 곤두박질 칠 수도” 6 09:34 448
1803304 어라..? 2 09:34 253
1803303 결혼식 축가로 싱어게인 이승윤이 부르는 그녀가 곁에 없다면(원곡: 장범준) 1 09:32 212
1803302 요즘 짤부자들은 다 갖고 있는 김용명 짤 2 09:31 889
1803301 ??? : "제가 쌍검의 엘리자베스란걸 알고 오신건가요?" 2 09:30 726
1803300 토끼와 거북이 실제 경주 7 09:29 937
1803299 연습생 시절에 규현이 이상형이였던 공승연.jpg 4 09:27 1554
1803298 의외로 헌터x헌터 키르아 입덕 계기로 많은 장면(심장 주의) 14 09:26 798
1803297 흔적 없이 사라진 건물 10여 채..바이든 첫 군사작전 위성사진 1 09:26 629
1803296 임영웅의 새 노래를 기다리고 계신가요? 당신에게보내는편지.gif 3 09:26 202
1803295 일본판 강형욱의 매운맛.gif 38 09:25 1677
1803294 W korea 3월 별자리운세 48 09:25 10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