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원래 있는 책 인줄 알고 구매하러 서점에 달려갔는데, 알고 보니 ‘소품용’으로 만들었다는 개고퀄리티 책이 등장하는 드라마
7,452 22
2020.05.15 05:53
7,452 22



스포를 포함하니 주의

하지만 이 스포는 365분의 1에 불과함, 다 일거라 생각하지마 킬


얼마 전 종영한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


과거로 돌아가고 싶은 1명의 총대와 10명의 사람들이

1년 전으로 돌아가는 '리셋'이라는 걸 하기로 함.


그런데 리셋 후 첫 정모에서 한 명이 죽었다고 말하는 리셋총대;;;;;;;;;;;;


사실 죽은 이유가 있었는데 리셋이라는 걸 하면 일정시간 기절을 하게 됨.

죽은사람은 1년 전으로 돌아간 하필 그 때 그 시간에 운전 중이었,, ㄷㄷ



CZGGn.jpg


그래 .. 이건 뭐 불가항력적인거니까 .. 하고 넘어갔는데


며칠 후 또 사람이 죽음;;;;;;;;;;;



qARID.jpg

근데 이게 끝이 아니었음

이 뒤로 두명이 더 사망함 ..


RAVKl.jpg




남은 사람들은 불안에 떨면서 이들의 공통점을 찾기 시작하는데..



일단 가설은 존나게 많이 나옴. 정모할 때 앉아있던 자리 순대로 죽는다,

아니다;; 자리에서 일어나는 순대로 죽는다. 꽃바구니를 받으면 죽는다 등등



하지만 다 땡! ! !


공통점은 바로 죽기 전 받았던 메시지 카드였음.


HIvsL.jpg




본업이 웹툰작가인 여주,

글귀에서 심상치 않음을 느끼고 본인의 웹툰에 글귀들을 써넣는데..



MCfaF.jpg

본인 싸인북을 걸고 베댓착즙을 하기 시작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naLlI.jpg


결국 한 따봉베댓이 메시지 카드의 글귀 출처를 알아냄



itIAO.jpg


글귀의 출처는 바로 운명의 조각들

(덬들이 봐도 진짜 파는 책 같지않니,, 속을만하지?


ndqlJ.jpg


근데 소름돋게도 글귀가 있는 페이지에 첨부된 삽화가 사망원인이었던 것 ;;

  lHcvW.jpg

심장마비로 사망한 사람은 큐피트의 화살, 심장을 저격ㄷㄷ


fsyuI.jpg


계단 추락사로 사망한 사람은 블롱델- 태양과 이카루스의 추락


 

nmLty.jpg


자살로 사망한 사람은 반 고흐의 씨 뿌리는 사람



ZiLbQ.jpg


이후 강력계 형사인 남주가 실력발휘 좀 해서

메시지 카드가 어디서, 어떻게 배송되는지 역추적함.


과정은 이거였음

"카드 내용을 배달업체에 전달 > 배송지는 후에 문자로 알려줌 > 배송완료 > 며칠 뒤 사망"


'아 ! 그럼 배달이 되기 전에 메시지 카드를 선수치기해서 먼저 사망사인을 알아내자 ! '


선수치기에 성공하고 글귀에 맞는 사망사인을 찾아냄.


 바로 사고. ·여주 모두 교통사고를 예상했지만


PKeXm.jpg


.. ! ! ! 또 틀렸어..



이번엔 폭발로 인해 죽어버림


mHruX.jpg



그러다 시간이 흘러흘러 다들 많이 많이 ...^^ 죽어버리고 ..^^



남주와 여주도 마침내  메시지 카드를 받게 되는데 ,,,


MgpGf.jpg

과연 이 둘은 언제 어떻게 죽는걸까 ? 과연 살 수 있는걸까?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건 이제  웨이브 첫달 100원으로 확인해보자


안그래도 미친 ktx급 전개인데 12부작이라

루즈? 이런 단어는 이 드라마에서 존재할 수가 없을 정도



'365 : 운명을 거스르는 1


현재 블루레이 선입금 중 !! 

본편제외 디스크가 6장이라는 역대급 대혜자구성


댓글 2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5- 5)항목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44만
전체공지 [새로운 기능 적용 알림 - 04/23 스크랩 분류 기능 적용] 19.05.21 46만
전체공지 🚨🚨🚨🚨🚨🚨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43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05 15.02.16 253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137 04.30 8.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81 18.08.31 20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62645 진동모드가 옵션인 세탁기 17:07 13
1562644 흑인 래퍼들의 돈자랑 의문점.jpg 1 17:07 103
1562643 윤미향 "소식지 편집 제작에 남편 등 개인적 이득 취한 바 없어" 17:06 19
1562642 많은 사람들이 미국의 멜론 격으로 잘못 알고있는 곳 9 17:05 362
1562641 KBO) 역대 개막 20경기 최고승률 신기록 세운 NC 팀지표.jpg 6 17:05 90
1562640 살빼고 화보찍은 맛있는녀석들 김민경.jpg 8 17:05 435
1562639 집 나서면 ‘악동’…고양이에겐 집사가 필요해 3 17:04 135
1562638 [놀면 뭐하니? 선공개] 이효리의 '텐미닛' 2020 ver 10분 안에 모두를 매료 시킬 재석X효리X비의 무대 커밍 쑨~ 4 17:03 157
1562637 헨리 카빌, 슈퍼맨으로 복귀..DC영화 카메오 출연 5 17:03 186
1562636 냄비에 대파 안전하게 넣기 13 17:02 684
1562635 광희, 포마드 헤어로 비주얼 포텐 폭발 "스태프들 항상 고마워" [★해시태그] 2 17:02 339
1562634 씨타입 충전기 찾아 헤메는 아이돌 2 17:02 416
1562633 '컬투쇼' 박지훈 "난 잘생긴 것 아냐..게임+운동 덕후" 솔직 입담(ft. 김민경)[종합] 13 17:01 314
1562632 오퀴즈 아스킨 6 17:00 87
1562631 삼성동 현대 GBC가 완공된다면 22 17:00 390
1562630 "흑인 과잉진압 사건 안타까워"…인권단체에 '1만 달러' 기부한 박재범 1 17:00 171
1562629 [단독]CJ ENM, 엑스원 소속사와 합의 완료 "추가 피해자 보상 착수" 30 17:00 780
1562628 "할머니에게 돈 주는 단체 아니다" 윤미향, 기존 주장 되풀이 8 17:00 260
1562627 김소영이 오상진한테 나이차이 느낄 때 19 16:59 1356
1562626 핫하지 않지만 광고 꾸준히 많이 찍는 남자배우 6 16:59 5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