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유머 지브리의 리즈와 흑역사에 모두 관여한 인물
3,968 25
2020.01.22 21:24
3,968 25

UswwF.jpg


미야자키 하야오(앞)와 스즈키 토시오(뒤)


이 사람이 어떤 일을 했냐면..







qVRgd.jpg


미야자키 감독이 나우시카를 애니로 만들고 싶어했는데 윗선에서 자꾸 허락을 안 해줌


지켜보던 스즈키 曰 "만화로 먼저 연재하면 원작이 생기는거니까 허락해줄지도?"


스즈키 말에 따라 미야자키는 나우시카를 만화로 연재하기 시작함





EtGFp.jpg

결국 <바람계곡의 나우시카> 극장애니화 성공


그리고 극장애니에서 받은 비판을 만화판에 보완시켜 희대의 걸작이 탄생됨





KCczv.jpg
OXDyB.jpg

한편 스즈키가 지브리로 입사했을 당시 회사의 상황은 좋지 못했음


<천공의 성 라퓨타><이웃집 토토로>의 흥행수입이 11억엔 정도 됐는데


이것만으로는 회사 경영이 불투명했던 것


스즈키가 입사한 후 한창 상영되고 있던게 <마녀배달부 키키>


스즈키는 이것마저 망하면 끝장이라는 생각을 하게 됨





CuXeZ.jpg

-우리 이거 엄청 열심히 만들었는데 홍보 좀 합시다





XyhPR.jpg

-ㄴㄴ 작품이 좋으면 사람들이 알아서 보게 돼 있어





sDEOr.jpg

-라퓨타랑 토토로 겪고도 그런 말씀이 나오심?





Nzzfl.jpg

-그래도 작품만 열심히 잘 만들면.....





lyxYU.jpg

-지금 극장에 사람 빈 거 안 보이심?





ytkwb.jpg

-....................





영화 홍보에 소극적이었던 미야자키 감독을 대신해


스즈키가 발 벗고 나서기 시작함


니혼테레비와 손 잡고 영화 홍보를 적극적으로 함


그 결과...





nIbNJ.jpg


11억엔에 그친 전작에 비해 <마녀배달부 키키>의 흥행수입은 43억엔!!!!!


홍보 효과 ㅆㅅㅌㅊ





그리고 몇 년 후


지브리는 16년의 구상, 3년의 제작기간이라는 엄청난 노력이 들어간 야심작을 제작함





PuLOZ.jpg

-제목은 <아시타카 전기>로 한다





GgKKm.jpg

-음...... 좀 별론데......





IqTMq.jpg

-<아시타카 전기>로 결정이다





bFloH.jpg


-아.... 별론데......





제목이 영 맘에 안들었던 스즈키는


미야자키 감독 몰래 영화 제목을 바꿔서 홍보 영상을 송출해버림






그게 바로 이 영상


영화 제목은 <모노노케 히메>





MHFuF.jpg


-..........................





그래도 강렬한 홍보 영상과 제목의 임팩트로 인해


<모노노케 히메>는 흥행수입 193억엔을 달성하며


그 해 일본영화관객수 1위를 달성함





wVMqp.jpg


뒤이어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은 무려 308억엔의 흥행수입을 벌어들이고


각종 영화상을 싹쓸이


역대 일본극장애니영화 관객수 1위


가히 넘사벽급의 커리어를 갱신하게 됨





gTaLq.jpg

-역시 작품은 홍보를 해야 돼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지브리의 흥행을 이끈 스즈키


그러나..





WHaXr.jpg


-이봐 미야자키 아들씨. 박물관 만든거 보니까 보통 재능이 아니구먼?





UTprE.jpg

-? 그야 전 건축 쪽 종사자니깐여..





lVBTk.jpg


-애니 한번 만들어보지 않겠나





zwrpy.jpg

-넹??????




그리하여 탄생된 희대의 괴작





gKaEl.jpg


원작자도 "이건 내 작품 아니다"라고 부정한 지브리의 망작, 흑역사


<게드전기>





HFjuV.jpg

아들의 첫 작품을 관람하는 미야자키 감독















QbUTb.jpg

이런 ㅅㅂ.........................
댓글 2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스퀘어 정치글 및 코로나19글 전면 금지 & 코로나19 게시판 신설 & 대통방/정치토크방 폐쇄 02.27 30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97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8 16.06.07 538만
전체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 16.05.21 501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49 15.02.16 22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9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09349 닭을 5천마리 이상 먹은 닭덕후가 하는 치킨 추천 3 19:59 129
1509348 고양이들이 고장나게 만드는 것 19:59 76
1509347 '부부의 세계' 2회만 11% 돌파 이유 10 19:57 374
1509346 고양이 엘 틱톡영상 3 19:57 121
1509345 광주 아파트별 평당가 순위 (15년차 이내) 19:55 110
1509344 '영수증 버려주세요' 예의없는 젊은이들 208 19:51 4789
1509343 더킹 티저 정은채 비주얼 13 19:51 801
1509342 1인 기본에 70만원짜리 외주 31 19:51 1226
1509341 생존을 위한 남편의 시선처리 24 19:47 2073
1509340 오뚜기 진비빔면 모델...jpg 67 19:46 3323
1509339 내가 아끼고 사랑했던 이종석 캐릭터들.gif (feat.데뷔 10주년) 34 19:45 488
1509338 멀쩡한 제목 씹덕식으로 바꾸기...jpg 60 19:43 1647
1509337 대구 아파트별 평당가 순위 (15년차 이내) 9 19:43 444
1509336 실제로 이루어질수 없는 투샷 18 19:41 1952
1509335 아메 처돌이들이 딴거먹고싶을때 찾는 환상의 음료 51 19:37 2771
1509334 닉값 좀 한다는 후기가 많은 CU 백종원 요리비책 신상.jpg 22 19:36 3450
1509333 트리마제 88평 매매가 전세가 19 19:36 2471
1509332 소주병에 숟가락 꽂고 현실 선배 시절에 임영웅이 부른 노래 4 19:35 366
1509331 동료 팔아먹는 김병현 광주제일햄버고 근황 29 19:32 2939
1509330 인천 아파트별 평당가 순위 (15년차 이내) 3 19:31 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