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완벽주의자보다 경험주의자가 나은 이유
37,571 679
2019.12.01 05:17
37,571 679




* 절대 완벽주의자가 되려고 하지마라

- 심리학 용어 중에 '병적 꾸물거림morbid procrastination 이라는 말이 있다.
누구나 한 번쯤 당장 내일이 시험인데 공부를 하는 대신 책상 정리를 하거나, 마감이 코앞인데도 인터넷 서핑으로 시간을 보낸 경험이 있을 것이다. 이런 망설임은 선택이나 과제를 앞두고 두려움과 부담감이 클 때 나타나는 정상적인 행동에 속한다. 그런데 어떤 사람들을 간혹 그 정도가 심해 일상생활에 지장이 있을 정도다. 이들은 남들 눈엔 게으른 사람으로 비치기 십상이지만 그들의 내면은 해야 할 것에 대한 불안과 스트레스로 가득하다. 그들은 완벽주의자다. 그들은 실패를 두려워하고, 자신의 흠을 용인하지 못한다. 그래서 머릿속은 온갖 생각으로 넘쳐나지만 정작 그 생각을 옮기는 데는 너무나 많은 시간이 걸린다. 제대로 해내지 못할 것에 대한 두려움과 부담감은 주어진 과제를 실체보다 더 부풀려 과장되게 만든다. 사람들은 부담스러운 것은 외면하고 화피하려는 본능이 있다. 그래서 완벽주의자들은 과제가 주어지면 자꾸만 딴 짓을 하거나 꾸물거리거나 잠으로 도피하는 경향을 보인다.

하버드대학교 심리학과 교수인 탈 벤-샤하르에 따르면 완벽주의자는 삶의 여행을 직선도로로 생각하고 오직 결과에만 초점을 둔다. 그래서 목표를 향해 가는 즐거움을 누릴 줄 모른다고 한다. 실패에 대한 극도의 두려움은 새로운 도전과 모험을 하지 않게 만든다. 그래서 무언가를 시도하기보다 무작정 일을 미루는데 그 핑계로 자신의 게으름을 든다.

시도해보지 않아서 그렇지, 한번 하면 남보다 훨씬 잘할 거라고 자신을 합리화하면서 말이다. 사람들은 보통 어떤 이가 성공했을 때 그가 유난히 똑똑하거나 남다른 재능을 타고났을 거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최고의 자리에 오른 사람들에게 성공은 수많은 경험을 통해 찾은 하나의 방법일 뿐이다. 그들은 기꺼이 실험하고 새로운 도전을 멈추지 않는다. 종종 실패를 겪지만 이 과정에서 좌절을 극복할 수 있다는 믿음과 자신감을 얻는다. 두려워만 하던 실패를 막상 해 보니 그것이 생각보다 별게 아님을 알게 되었기 때문이다. 실패는 아무것도 아니다. 오히려 실패를 많이 해 본 사람일수록 성공할 확률도 높다. 그만큼 경험을 통해 얻는 것이 많기 때문이다.

어느 미대 수업에서는 100개의 시안을 한 번에 제출하라는 숙제를 내 준다고 한다. 뛰어난 작품 하나를 만들기 위해 고심하는 것보다 어떤 것이든 100개를 그리면 그중에 뛰어난 작품이 나올 가능성이 더 크기 때문이다. 미완성을 견디는 것도 습관이다. 그리고 일단 하는 것 자체가 습관이 되면 정교하게 다듬는 일은 비교적 쉽게 할 수 있다. 작은 목표를 이룬 경험들이 쌓이면 어는 순간 최종 목적지에 도달해 있을 것이다. 늦은 나이에 그림을 시작한 중견 화가가 있다. 그는 아무리 지친 날이라도 캔버스에 점 하나라도 찍고서야 하루를 마감한다. 대작도 차근차근 찍은 점들이 모여 탄생 하는 거라며, 그는 자기가 쉼 없이 작품을 만들어 낼 수 있었던 비결을 설명했다. 그 말을 들으니 우리의 인생도 비슷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하루하루가 쌓여 인생이라는 작품을 이룬다. 그 인생의 그림에는 기쁨, 성공, 희망의 색깔뿐만 아니라 고통, 실패, 좌절의 색채도 가득하다. 그러나 멀리서 바라보면 모든 색깔이 조화를 이루어 한 폭의 작품이 된다. 아무것도 안 하면 실패는 없겠지만 대신 성공도 없다. 그리고 죽을 때 가장 후회하는 것은 실패한 일보다는 해 보지 못한 일이라고 한다. 그러니 두려워하지 말고 일단 뭐든 시도해 보는 여러분이 되었으면 좋겠다.

출처 : <딸에게 보내는 심리학 편지>



https://gfycat.com/RepulsiveImmenseClingfish






댓글 67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작은 아씨들》 시사회 당첨자 발표 85 01.24 1.5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1477 01.21 3.4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3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3 16.06.07 512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7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7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56559 우승트로피 들어올리는 대한민국 U-23대표팀.gif 9 00:27 350
1456558 좆선족 돈주머니 안채우게 해줄 마라탕 홈레시피.tip 4 00:27 599
1456557 예전에 비해 많이 바뀐 조선족 이미지 36 00:23 1986
1456556 주님을 만났냐는 소문이 파다했던 마일리 사이러스 4 00:23 1189
1456555 ???: 주변사람들 보면 10분위도 잘나오던데 이거 왜 그런건가요..? 2 00:22 783
1456554 웰시코기 화면으로만 보다가 실제로 보면 놀라는점 28 00:21 1776
1456553 여배우 원탑으로 정말 초초초대박났던 일본드라마.jpgif 25 00:20 2228
1456552 할미들 주접보러 주기적으로 들러줘야 한다는 준호네집 12 00:17 1100
1456551 1년 전의 워너원 79 00:16 1971
1456550 여시에서 조선족 올려치는 글 백퍼 조선족이 쓴거라는 증거.jpg 62 00:15 2985
1456549 오늘 뜬 엔시티127 뮤비 보고 생각나는 뮤비.ㅇㅌㅂ 4 00:15 493
1456548 영어작문 팁.jpg 11 00:15 769
1456547 [속보] 홍콩 정부 “中 후베이성 출입자 입국 거부”  8 00:15 1009
1456546 그네타는 쾌감에 빠진 개 3 00:14 828
1456545 '레전드' 박지성, 후배들 우승 보기 위해 경기장 찾았다 6 00:12 1009
1456544 올림픽에서 봤으면...하고 아쉬워했던 연느 코스튬 35 00:11 3056
1456543 죄송하다 사과해놓고 실시간으로 인스타 피드 댓글관리 중인 유튜버 하늘 23 00:11 3796
1456542 학폭 가해 폭로돼서 실검까지 갔던 유튜버 하늘하늘 현재 구독자수 8 00:10 3485
1456541 연예대상 대상 줘야한다고 종종 말 나오는 슈돌 윌리엄 재밌는 영상들.ytb 8 00:10 527
1456540 남산의 부장들 보고나서 느낀점 (약스포) 15 00:10 15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