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유머 [WD] 해외네티즌 "한국서 케이크 사면 주는 신기한 플라스틱 칼!" 해외반응
42,494 292
2019.10.20 15:54
42,494 292
케이크를 사면 같이 주는 플라스틱 나이프는 다른 일반 나이프와는 조금 다른데요. 바로 초, 성냥이 나이프 안에 들어있습니다. 이러한 나이프를 보고 효율적이고 신기한게 생각하는 외국인들이 많은것 같습니다.
하지만 그와 동시에 너무 낭비가 아니냐는 이야기도 많이 있습니다. 우리나라는 비닐포장을 주로 많이 쓰는데 그러한 것에 대해서 이해를 할 수 없어하는 네티즌들도 몇몇 보이는 것 같습니다.
참고로 보통의 나이프라고 했지만, 유명 카페 프랜차이즈인 투썸플레이스에서 제공하는 나이프 입니다. 
그외에도 몇몇 프랜차이즈 빵집에서 제공하고 있습니다.
theqoo inserted image

theqoo inserted image

<주제글>
한국에서 케이크를 사면 보통 이런 신기한 플라스틱 칼을 같이줘!


<댓글반응>


Purple-Yin
오늘 나는 한국에서는 케이크를 사면 공짜 플라스틱 나이프도 온다는 사실을 배웠군! 처음 알았어!


ㄴkurtthewurt
미국에 있는 대부분의 빵집에서도 케이크를 사면 공짜로 플라스틱 나이프를 같이줘. 초랑 성냥은 추가요금이 붙지만.


ㄴㄴpsychogasm
파리바게트(한국의 빵집 체인점)에서는 케이크와 함께 성냥이 포함된 콤보를 판매하지. 그리고 거기 케이크는 꽤나 맛있어.


ㄴㄴㄴDoc_Choc
'파리"바게트 = '한국'의 빵집 체인점
그렇구만.


ㄴㄴㄴkurtthewurt
우리 집에 가는길에 파리 바게트가 있어. 다음에 내가 케이크가 필요할 때 한 번 먹어볼게.


ㄴㄴㄴㄴpsychogasm
즉석에서 사려고 하지마, 특히 휴일에 말이야, 미리 주문을 해두는게 좋을거야. 나는 어머니의 날에 케이크를 사가지 못한 경험이
있거든.


ㄴㄴㄴㄴㄴkurtthewurt
나는 포르토(미국 빵집 체인)에 어머니의 날에 미리 예약을 하지 않고 갔었어. 운이 좋게도 우리 어머니께서 제일 좋아하시는
과일 타르트를 구할 수 있었지.


wildurbanyogi
종말의 생일 파티에서 생존하기 위해 필요한 생존 나이프!


ㄴYaranatzu
'생일'파티가, '제사일'파티가 되는건 싫어!


vanguard117
중요한건 "공짜"라는거야.


Soju_And_Hoffman
쓸때없는 포장과 낭비라고 생각하는데.


ㄴthesmallprojector
내가 가장 좋아하는 블로거 중 한명이 한국인 여성인데, 그녀는 정말이지 엄청 맛있어서 보이는 요리를하지. 하지만 말이야 그녀가
슈퍼로 쇼핑을 하러 갔던 장면은 조금 충격이었어. 내가 봤을 땐 작은 편의점 느낌의 슈퍼였는데 모든 물건들지 비닐로 포장이 되어
있었어!!

피망 몇개를 스티로폼 접시 같은거에 담아서 비닐로 꽁꽁 묶어서 팔더라고! 어째서?? 보는내내 이유를 알아내려고 했지만 끝까지
알 수 없었어...


ㄴㄴThejustjames
한국의 어디서든 다 그래. 특히 빵집이 제일 심하지. 비닐로 미리 포장되어 있지 않던거를 사더라도 포장해줄 때 비닐에 넣어서
포장한 후에 그다음에는 커다란 비닐백에 넣어주지. 하물며 빵들을 다 개별로 비닐에 포장해서 준다니깐.


ㄴㄴyisoonshin
만약 네 주변에 한인 마트가 있으면 한 번 가봐. 많은 상품들이 그런 느낌으로 포장되어 있지. 정말 불필요하다고 생각해.


ㄴsauprankul
내 생각에는, 일단 난 한국인이 아니기 때문에 이 이 얘기들이 맞는 얘기인지 알 순 없지만, 사실이라면 정말 불필요한것 같네.


ㄴlolarayyy
글쎄 적어도 나는 한국에서는 재활용이 무척 잘 이루어지고 있기 때문에 비닐 포장도 그렇게 심각하게 여길 필요가 없다고 생각하는데,
그렇지 않아?


Donniato
자연환경을 생각하면 꺼림찍하네. 이게다 사람들이 그냥 자기집에 있거나 쉽게 구할 수 있는 라이터나 나이프를 싫어하기 때문이야.
저런것들은 한 번 쓰면 바로 버리는게 대부분이라 낭비라고.


ㄴMaybejustthistime
플라스틱 나이프는 확실히 낭비겠지, 그런데 성냥이 라이터보다도 더 친환경적이라는건 알고 있으라고.


ㄴEurim
나라면 저 나이프 한 번 쓰고 안 버리는데ㅋㅋㅋ.


ㄴRaichu7
그래서 대부분이 사람들이 사용하는 일회용 플라스틱 라이터가 성냥보다 덜 낭비적이라고? 물론 나이프는 낭비이긴한데.


ghostm42
미국에도 이런게 있어라고 말할려고 하는 순간 깨달은게 있는데, 미국에서 먹었던게 아니라 한국의 뚜레쥬르 빵집에서 먹었던 케이크였었네.


PennName47
굳이 따지자면 공짜가 아니라 케이크 가격에 포함이 되어있는거지. 어찌되었건 참 근사한 나이프네!


mouette_rageuse
친환경지수 0점


Thissomebshere
케이크를 사면 나이프를 준다고? 난 지금까지 그냥 뜯어 먹었었는데!


sergey_chalkov
이미 바다에 있는 플라스틱 쓰레기로는 부족한가 보구만!


benthib
그냥 알아두라고 하는 말인데, 저건 공짜가 아니야, 케이크 가격에 다 포함되어 있는거야...


dogbunny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이 젓가락으로 그냥 집어먹겠지.

(역자 : 뭐든 젓가락으로 먹는게 제일 편하긴 합니다. 저도 집에서는 케이크를 굳이 잘라 먹기 귀찮아서 젓가락으로 집어 먹기도
합니다.)


Raichu7
영국에서는 케이크를 사도 보통 나이프를 같이 주지 않아. 그냥 케이크랑 케이크를 담은 상자 그뿐이야...


cuttlefish_tastegood
뭐이리 댓글창에 환경 얘기 밖에 없는거야ㅋㅋㅋ.


parnso
"보통"


일반적인 빵집에서는 아니야.


ㄴsptjasd
맞아. 대부분의 빵집은 저런 나이프가 아니지.


idiosynchratica
엄청 끝내주네!!


designgrl
당장 필요해!


TheWeaponShop
내가 봤을땐 몇몇 사람들은 그냥 불타오르는걸 좋아하는것 같은데.


Redscoped
영국에서는 오직 '콜린'이라고 불리는 애벌레 모양으로만 만들어진 생일 케이크를 먹어...다른 케이크들은 생일 이외의 날에 먹을 수 있고.


JeezusH
하지만 케이크가 엄청 비싸겠지.


SanguineGrok
"공짜'라...


KUKHYAAT
내가 사는 곳에서는 케이크를 사도 나이프 자체를 그냥 안 줘!


ㄴBabybabybabyq
맞아. 생일 파티장에 나이프가 없으면 어떻게 하라는건데? 나는 지금까지 여러 생일 파티에서 케이크를 그냥 손으로 퍼먹은 경험이 있어...
나이프가 없어서...!


ㄴstopcounting
그래도 케이크가 막 60~80달러는 아니잖아.


felisakim
미국에 있는 한국 빵집 체인점에도 저런 나이프가 있어!


thegreatgibby
천잰데?


Melih-Durmaz
여기 터키에서는 초는 제공해주지만 성냥과 나이프는 주지 않아.


remoteradio
북한은 어때?


King_Marmalade
미국에서도 보스턴이나 캠브릿지 지역에서는 저런 나이프를 찾을 수 있어.


flyfoxfromNJ97
엄청 똑똑한데?


F0000r
여기 캐나다에 있는 한국 빵집 체인점에서도 저런 나이프를 제공해. 내 생각에는 한국에서 처음 만든건가봐.


nonsequiturnonsense
낭비인것 같은데...


ㄴbiatchcrackhole
그럴지도 모르지. 근데 생각해보면 우린 항상 케이크를 사면 같이 받는 초나 성냥들을 별 생각없이 사용했었잖아?


ㄴoutofthehood
그렇긴한데...내 생각에 저렇게 커다란 플라스틱 나이프는 낭비라고 생각해.



번역기자:영길리36 
해외 네티즌 반응
가생이닷컴 www.gasengi.com
위 출처의 변형,삭제등은 절대 허용하지 않습니다.
또한 어떠한 형태로든 가생이닷컴 모든 번역물의 2차 가공,편집등은 절대 허용하지 않습니다.

*노골적인 인종차별성 댓글 및 부적절한 글은 통보없이 삭제 합니다.(또는 댓글 금지조치)
-운영팀-
댓글 29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948 01.21 8005
전체공지 ▶▶ 영화 《버즈 오브 프레이》 예매권 당첨자 발표 50 01.21 4857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시대를 초월한 명작! 시얼샤 로넌&엠마 왓슨&티모시 샬라메 《작은 아씨들》시사회 1156 01.17 2.5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1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6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6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52053 아역 배우로 알아보는 시스루뱅 차이 (feat. 바람) 3 06:03 267
1452052 6년 전 오늘 발매된_ "안녕" 05:59 114
1452051 할로윈에 나타난 유령 때문에 기절 3 05:53 405
1452050 양치할 때 1vs2.jpg 33 05:38 582
1452049 최근에 나덬이 먹어보고 너무 맛있어서 소문내고싶은 과자 15 05:12 1833
1452048 KBO) LG 새용병 Roberto ramos 라는 미국발 보도 1 05:03 447
1452047 넷플릭스 사기범이 알고보니 게시판 관리자?…쭉빵카페 ‘쭉벼게이트’ 논란에 회원들 총공 펼쳐 7 04:42 1086
1452046 안흔한 서울지역 돈까스 가격.jpg 38 04:22 2924
1452045 원덬 취향을 저격한 고급미 우아미 철철 넘치는 모델 박지혜.jpg 4 04:21 1033
1452044 디즈니 신데렐라 개봉 70주년 기념 굿즈 공개 15 04:11 1510
1452043 인도가 유독 it 분야에서 강세를 보이는 이유 11 03:56 2767
1452042 진짜 안 고쳐지는 버릇 중에 하나.. 과도하게 일찍 일어날 계획을 세우고 진짜 내가 일어날 수 있는 시간보다twt 36 03:45 3128
1452041 고양이의 사육화 과정 11 03:40 1836
1452040 모델 이소라의 신조어 테스트.jpg 25 03:37 1780
1452039 [감동주의] 태어나서 처음 색깔을 본 66세 보디빌더 아빠의 반응.avi 6 03:36 736
1452038 이번주 결방인 사랑의 불시착 예고.gif 17 03:34 1428
1452037 문과 총출동한 사극풍 asmr영상 12 03:26 1008
1452036 나: 아 이제 자야지 ???: 너 코요테 봄? 2 03:24 908
1452035 형이랑 놀고싶었던 동생.jpg 9 03:22 2107
1452034 데뷔무대부터 완성형인 마츠다 세이코 16 03:21 1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