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더 이상 묵과할 수 없다” 커뮤니티 일시 폐쇄한 더쿠
36,538 307
2019.05.09 00:34
36,538 307
https://img.theqoo.net/Kvvwv
국내 주요 온라인 커뮤니티 중 하나인 '더쿠'가 일시 폐쇄됐다.
8일 새벽부터 더쿠 홈페이지(theqoo.net)는 접속이 되지 않았다. 대신 더쿠 관리자가 최근 커뮤니티 여론 형성 과정을 비판한 7000자 분량의 긴 글만 볼 수 있다.

관리자는 더쿠 커뮤니티가 다른 여초 카페와 달리 극단적으로 치우치지 않도록 관리하려고 했지만 내 생각만이 옳고 상대방이 틀렸다는 여론이 심해지고 있다고 비판했다. 더쿠는 여성 회원들이 80%가 넘는다.

관리자는 "극단적으로 치우치는 게 싫어서 벗어나는 글이 많지 않게끔 설득했는데 아무리 노력해도 쓰나미처럼 몰려드는 창조논란, 광기어린 까질(비난), 내 입맛에만 맞는 유난과 불편, 극단적인 진영몰이, 나한테만 관대한 내로남불, 까도 되는 사람이나 집단 정해놓고 이중잣대 적용하기 등 더 이상 막기가 어렵다"고 토로했다.

이어 "아이유 부동산 투기 루머, 휘성, 크리스 헴스워스, 그리고 사나까지 루머로 까질, 한쪽말만 듣고 몰아가기, 왜곡된 캡처로 까질, 일본인은 한국에서 돈 벌거면 기분 거슬리게 하지 말고 눈치라도 보라는 등 단체로 병신소리 들은 더쿠 자체 대형 병크들"이라며 사례들을 언급했다.

또 "여초 카페 특유의 이중잣대로 남자 유명인들과 몇몇 여자 유명인들 공격하는 행위를 스포츠처럼 즐기고 공격해도 되는 존재는 엄셧하게 잣대 적용해서 말 한마디 행동 하나도 나노로 분석해서 죄다 논란으로 만들어낸다"고 비판했다.

https://img.theqoo.net/CoyAj

그러면서 가장 최근 사례로 트와이스 사나를 언급하며 "트와이스에 X본(일본) 묻었다며 3일 내내 새벽에 잠도 자지 않고 사나 비난에 몰두하는 몇백 명의 활동 내역을 봤다. 본인도 우익 논란 있는 연예인 덕질하면서 남 비난에는 온갖 유난 다 떨고 악플 달고 있는 경우 허다하다"고 밝혔다.
관리자로서 솔직한 심정도 꺼냈다.

"나와 관리진이 이 정도로 사이트에 환멸을 느낀 상태에서 계속 운영하다가 사이트를 아예 닫고 싶어질 수도 있다는 위기감이 들었다. 그래서 차라리 잠시 쉬면서 내가 오래 유지하고 싶고 운영하고 싶은 방침을 정립하는 것이 회원들 입장에서도 더 좋을 것 같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말했다.

이어 "운영자로서 홈페이지가 이렇게까지 된 상황에 대해서 나도 일조한 것 같아 큰 책임과 미안함을 느끼고 있다. 하루 정도 정비 후 다시 오픈할 때 공지를 보강해서 돌아올 테니 부디 이해해주고 협조해주길 바라겠다"고 글을 마쳤다.

재오픈은 9일 새벽 예정이지만 정확한 시간은 공지되지 않았다.

권상민 기자 sangmin8987@wikitree.co.kr
댓글 30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724 5-3)번 항목 강조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12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9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29 15.02.16 267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056 05.17 5.5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353 04.30 19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96 18.08.31 21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43289 버거킹 아메리카노 30일 구매권 4900원 14 21:27 711
1643288 배우 강동원이 무서워하는것 6 21:26 775
1643287 드디어 미국에서 리메이크 되는 한국 영화.azossi 25 21:26 1217
1643286 이 시국에 해외 헬기 여행 다닌 연예인....gif 41 21:24 2185
1643285 오늘 의상 스타일 확 바꾼 소유 가라고 엠카 무대 3 21:24 968
1643284 복지부, 장기요양보험 적립금 고갈 알면서 3년간 '쉬쉬' 2 21:24 298
1643283 주작 의혹으로 논란중인 슈퍼카 유튜버 23 21:24 1715
1643282 그야말로 예술작품인 사막여우 서지수 22 21:21 1066
1643281 영화 <언컷 젬스>에서 엄청 예뻤던 이탈리아-미국 혼혈 배우 5 21:20 657
1643280 [KBO] 노스윙 풀카운트 14 21:20 726
1643279 목욕하는 원숭이 4 21:19 399
1643278 PIZZICATO FIVE - ベイビィ・ポータブル・ロック 6 21:19 87
1643277 [4K] 로켓펀치(Rocket Punch) – JUICY (GENIE MUSIC special MV) 1 21:19 175
1643276 방탄 정국이 커버곡을 올리면 일어나는 일 12 21:19 816
1643275 팬들 유사연애 차단하는 윤두준 .ytb 11 21:18 1333
1643274 조선시대 유배가면 뭘하고 살까? 7 21:18 765
1643273 드라마 상속자들 하면 생각나는거 ㅎㅎ 5 21:17 473
1643272 시켜서 한다! 오늘부터 댄스뚱 문세윤 4 21:17 471
1643271 현시각 보겸 뒷광고 근황 56 21:16 3918
1643270 김소현 다시마같은 치마.jpg 81 21:14 33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