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나는 연예계 징기스칸” 박나래도 긴장한 스탠드업코미디
986 6
2019.05.22 14:18
986 6
17,18일 만원 관객 앞에서 수위 높은 발언 이어가
https://img.theqoo.net/zjTDQ
“긴장한 티가 조금 났나요?”
지난 17일 오후 서울 용산구 공연장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 천하의 박나래도 첫 스탠드업코미디는 낯설 수밖에 없었다. 분장으로 웃기기나 콩트 개그에선 타의 추종을 불허하던 그였지만, 100분 간 혼자서 말로만 사람을 웃기는 일은 쉽지 않았을 것이다. 박나래는 ‘농염한 더러움’으로 돌파하려 했다. 방송에서는 절대 끄집어 낼 수 없는 수위 높은 발언으로 관객의 호응을 유도해냈다.
이날 스탠드업코미디 ‘박나래의 농염주의보’(농염주의보) 공연에서 박나래는 오랜 친구와 대화하듯 공연했다. 사생활을 거침없이 드러내며 친밀감을 전하려 했다. 자신에게 성형수술 상담을 받으러 오는 동료 연예인부터 다양한 남성과의 연애사, 심지어 내밀한 성생활에 이르기까지 ‘19금’ 이야기를 쉴 새 없이 쏟아냈다. 공연 시작 때 입었던 붉은 재킷도 환호와 함께 벗어 던졌다. 이날 공연장을 찾은 관객은 1,300여명으로 객석을 꽉 채웠다. 대부분이 여성이었다.
아쉽게도 코미디가 부족했다. 스탠드업코미디는 재치가 넘치는 농담으로 무대가 꾸며지곤 한다. 금기를 건드리면서도 중요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이 이 장르의 특징이자 장점이다. 하지만 ‘농염주의보’는 박나래의 다양한 경험담만으로 재미를 이끌어내려 했다. 그의 과감하고 솔직한 발언은 용기를 응원하는 박수를 이끌어냈지만, 정작 웃음은 단발성에 그치고 말았다. 객석에서는 “연예인이 이런 이야기까지 해도 되는 것인가”라는 의문이 나오기도 했다. 박나래도 예상치 못한 관객 반응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기도 했다.
https://img.theqoo.net/yzupg
박나래는 공연에서 자신을 ‘B급’ 연예인이라고 소개했다. 기존 연예인이 꺼내지 못했던 말을 과감히 드러내겠다는 자신감이었다. 특히 여성이란 이유로 더욱 터부시됐던 성에 대한 이야기를 큰 거리낌 없이 말한 점이 인상적이었다. “나는 연예계 징기스칸이다. 남자는 두 종류가 있는데 내가 정복한 남자와 정복할 남자로 나뉜다”라는 말이 상대적으로 수위가 낮은 편에 속할 정도였다. 박나래는 공연 뒤 인스타그램을 통해 “처음이라 미흡한 점이 있는데도 시원하게 웃어주고 호응해줘서 평생 잊지 못할 것 같다”며 “더럽게 살 길 잘한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나래는 같은 장소에서 18일 두 번째 공연을 했다. ‘농염주의보’는 온라인 스트리밍업체 넷플릭스에서 190여개국을 대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https://m.entertain.naver.com/read?oid=469&aid=0000390539



그의 과감하고 솔직한 발언은 용기를 응원하는 박수를 이끌어냈지만, 정작 웃음은 단발성에 그치고 말았다. 객석에서는 “연예인이 이런 이야기까지 해도 되는 것인가”라는 의문이 나오기도 했다.

ㅋㅋㅋㅋㅋ어느정도길래ㅋㅋ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3-4 보은/연합 투표 및 스밍 금지 항목 추가] 5898 16.06.07 394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74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02 15.02.16 180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8 18.08.31 14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87035 아이돌 라틴풍 댄스곡 중 퀄리티 좋은 노래.monalisa 6 11:05 932
1287034 진짜 리디북스 표지 찢고 나온 나혼산 성훈 예고.gif 178 11:05 1.3만
1287033 박지원 "친박신당, 최소 20석 얻어 반드시 성공..보수 분열" 11 11:03 434
1287032 속보) 차기 검찰총장 후보에 윤석열 지명 18 11:02 1479
1287031 속보) 청와대, 차기 검찰총장에 윤석열 지명 139 11:01 8883
1287030 스포)영화 루시 결말 장면.ytb 16 11:01 1681
1287029 임시완 측 "일반병사 2배 많은 휴가 123일 특혜논란? 입장 밝힐것" [공식입장] 27 11:01 2213
1287028 품절됐던 농가돕기특가 무안햇양파 5kg 4900원 재판매함 50 11:01 1746
1287027 메가박스 이수 축구 중계 대참사... 16 11:00 2446
1287026 조현병 증상 18 11:00 2106
1287025 잘못된 성형시술로 밑바닥까지 떨어졌던 남자 연예인 이야기.jpg 34 10:58 6441
1287024 일사불란한 언론 14 10:57 1301
1287023 2032년 올림픽 개최지 내년에 결정되나? 12 10:53 751
1287022 결국 8회 점수 낸 LA다저스.jpg 16 10:52 1470
1287021 [사설] 수도권의 부산~헬싱키 직항 개설 폄하 유감스럽다 18 10:51 832
1287020 임시완 "마지막 휴가 때 피부과 열심히 다녔다" 전역 당시 소감 눈길…'군휴가 123일 보도, 특혜 논란' 40 10:51 3332
1287019 다저스 8회 득점 CHC 2 : 3 LAD 14 10:51 468
1287018 토스 행운퀴즈 받아가 52 10:50 1365
1287017 로또 1등 당첨된 적 있는데..도둑 전락한 30대 검거 9 10:50 893
1287016 홍콩판 모세의 기적 영상 19 10:49 1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