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어제 인상깊었던 조국 청문회 내용
1,971 28
2019.09.07 14:46
1,971 28
http://naver.me/5YPaRPgp
전체 내용은 링크 참조

등장인물이 여상규와 조국이기는 하지만
왜 꼭 너여야만 하느냐,는 비단 조국이 아니더라도
우리 모두에게 한번쯤 올 수 있는, 그리고 치열하게 고민할 수 밖에 없는 질문인 거 같아서,
나 자신도 면접을 볼 때 이런 고민들을 하게 되어서 더 와닿았던 거 같아.

[여상규 / 법사위원장]
(중략)...그리고 한 가지 더 묻겠습니다. 후보자가 검찰개혁의 적임자, 왜 그렇죠? 왜 그렇게 생각합니까?

[조국 / 법무부 장관 후보자]
아까 말씀드렸습니다마는 제가 저보다 훨씬 많은 능력이나 도덕성에서 훌륭한 분이 계실 거라고 생각합니다.

[여상규 / 법사위원장]
지금 후보자가 계속해서 후보자 지위를 유지하고 이 청문회까지 하게 된 이유가요. 지금 이런 검찰개혁의 적임자라는 확신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나는 후보자 지위를 버릴 수가 없다라는 그런 해명을 몇 번 하는 걸 들었습니다. 그런데 후보자가 언론에 밝히는 검찰개혁 내용을 보면 사실은 새로울 것도 전혀 없어요.

지금 공수처다, 공수처법이다, 검경수사권 조정에 관한 형사소송법이나 검찰법 개정이다, 이런 내용들은 다 국회에 와 있습니다, 이미. 특히 국회에서 논의되고 있을 뿐만 아니라 패스트트랙을 타고 있어요, 지금. 후보자가 와서 뭘 하겠다는 겁니까? 오히려 후보자가 하실 수 있다면 저는 이걸 권하고 싶습니다. 지금 검찰의 수사 독립성, 정치 중립성 이걸 지키도록 해줘야 됩니다. 검찰이 수사하는 데 정치권에서 이래라 저래라 왈가왈부하면 안 돼요.

지금 언론을 보면 이런 후보자와 관련된 검찰수사에 대해서 청와대, 총리, 장관, 집권여당 민주당, 대거 나서서 검찰 수사를 비판하고 있지 않습니까? 이거 옳다고 생각하세요?

[조국 / 법무부 장관 후보자]
제가 답변드리겠습니다. 위원장님께서 여러 질문을 하셨기 때문에 검찰개혁 법안의 경우 특히 패스트트랙 같은 경우 국회에 와 있는 걸로 알고 있고 최종적인 결정은 당연히 국회가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와 동시에 법무부의 몫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 법안이 통과되기 전이든 후든 간에 통과되기 전이라면 그 합의안의 패스트트랙 법안의 취지에 맞게 수사, 기소, 실무가 이뤄지도록 규칙을 바꾼다거나, 물론 그 법의 테두리 안입니다. 하는 게 있고요.

그다음에 패스트트랙 법안이 통과되고 난다면 그 뒤로 또 잇따라야 할 법무부령이든 대통령령이든 등등의 작업을 법무부가 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그와 동시에...

[여상규 / 법사위원장]
그건 당연히 하게 되겠죠, 법이 통과되면.

[조국 / 법무부 장관 후보자]
동시에 법무부 탈검찰화...

[여상규 / 법사위원장]
그 하위법들은 시행령이나 시행규칙 하위법들은 당연히 하게 되는 거 아닙니까? 그런데 그런 거 가지고 후보자 아니면 안 된다고 하니까 그걸 제가 물어본 거예요.

[조국 / 법무부 장관 후보자]
꼭 저만이 할 수 있다는 말씀은 아닙니다.

[여상규 / 법사위원장]
네, 알겠습니다. (중략)...
댓글 2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195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34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37 15.02.16 277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333 05.17 8.2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449 04.30 2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스퀘어방을 중심으로 한 유명인 대상 각종 혐오조장 및 까질 선동 게시물, 국가/인종/지역 등 특정 집단 혐오를 위한 스퀘어발 창조논란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신고 발각시 즉시 차단 1206 18.08.31 23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73744 [한번다녀왔습니다] 왜 이제야 나타나신건지 모를 고모부ㅜㅜ.gif 38 09.12 5004
1673743 사랑 듬뿍 받는 막내 공주님 느낌 나는 원영이 15 09.12 2531
1673742 가사가 공감 된다는 평이 많았던 소녀시대 노래 두곡.ytb 12 09.12 1638
1673741 심플하게 만든것 같은데 그 느낌대로 힙한 블랙핑크 앨범 자켓.jpg 74 09.12 5254
1673740 크래비티 세림 트위터 업댓.jpg 11 09.12 896
1673739 OO하임 3인방 당신의 선택은.jpg 88 09.12 1877
1673738 키스하는 척에 낚인 남사친.gif 34 09.12 4918
1673737 지금 비대면 콘서트 중인 밴드 (aka 술탄중년단) 4 09.12 1763
1673736 순살로 보내달라고 했는데 뼈가 왔어요 310 09.12 5.7만
1673735 공무원 or 고시 공부 3년 이상 하면 생기는 일 12 09.12 4615
1673734 러블리즈 신곡 Obliviate 안무 데모버전.ytb 12 09.12 786
1673733 트레이너쌤인줄 알았는데 회원님 당하고 있었던 방탄 알엠 148 09.12 2만
1673732 생방송 소지품 검사중 미성년자 연예인 가방에서 담배가 나왔을 때.mp4 13 09.12 3093
1673731 "마지막 말씀 못 들었습니다 다시한번" 6 09.12 1322
1673730 얼굴이 개연성이던 그때 그 불한당 조현수 35 09.12 2568
1673729 [사진주의]실제로 자살시도한 카연갤러 32 09.12 6300
1673728 ??? : 저 진짜 이런 응원법 처음 봤어요 24 09.12 2576
1673727 나름 여주(?)싸움 분분했던 애니 33 09.12 3133
1673726 새벽에 갑자기 인스타라이브 켠 이준기 때문에 놀란 사람들 55 09.12 6199
1673725 '한번다녀왔습니다' 왜 이제야 나오냐는 얘기 듣는 캐릭.jpg 51 09.12 7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