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적수 없는 흥행 1위…'기방도령' 3위로 출발
759 13
2019.07.11 21:37
759 13

0000194824_001_20190711102037888.jpg?typ

▲ 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 포스터.

[스포티비뉴스=유지희 기자]영화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이 적수 없는 흥행을 이어갔다. 

1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지난 10일 20만5000명을 끌어모으며 누적관객수 5216012명을 동원했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한국영화 '기방도령' '진범' 등 신작 개봉에도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했다. 또한 521만 명을 돌파한 뒤, 이날 오전 기준 점유율 40.9%를 차지하며 예매율 1위를 굳건히 지켰다. 

같은 날 '알라딘'은 일일관객수 7만8227명, 누적관객수 946만4398명을 모으며 2위를 기록했다. '기방도령'은 개봉 첫날 4만7422명을 동원하며 3위로 출발했다.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은 '엔드게임' 이후 변화된 일상에서 벗어나 학교 친구들과 유럽 여행을 떠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가 정체불명의 조력자인 미스테리오(제이크 질렌할)와 세상을 위협하는 새로운 빌런들을 만나는 이야기다. 

스포티비뉴스=유지희 기자 tree@spotvnews.co.kr

댓글 1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안녕 베일리》무대인사 시사회 당첨자 발표 ◀◀ 46 08.23 1.8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5-2번항목 주의] 5954 16.06.07 439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07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19 15.02.16 19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5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55460 더쿠에서 난리났던 글 226 08.17 3.7만
1355459 원덬이가 본 영화 중 잔잔하게 여운 오래갔던 영화 투탑 14 08.17 1475
1355458 자신이 정국이라고 사기 치면서 길거리에서 관심을 즐긴 ㅈ본인 남성.jpg 46 08.17 6183
1355457 마스크 다 안펴고 쓰는 방탄 진 얼굴 크기 67 08.17 6879
1355456 해외여행 친구랑 가지말라는 네티즌들ㄷㄷㄷ 286 08.17 3.4만
1355455 "내가 문비어천가?.. 역설적으로 친일반민족세력이 커밍아웃" 6 08.17 852
1355454 최근 트위터에서 참가자들 고통과 혼란에 빠트리고 있는 보아듀스99 근황 31 08.17 2152
1355453 일본이 소녀상을 막기위해 해외에 쓰는 돈이 1조원이 넘을 전망 36 08.17 2253
1355452 조국 "IMF때 집 잃은 사람 많다" 분노하더니… 자신은 송파구 경매 아파트 취득 62 08.17 3182
1355451 정미경 "화이트리스트 배제, 일본에 꼬투리 잡힌 것" 2 08.17 503
1355450 당근 자르는 거 첩첩 잘 받아먹는 댕댕이.twt 16 08.17 2293
1355449 김병준 "보수통합하려면 '박근혜의 말'부터 들어봐야" 8 08.17 433
1355448 대구 이월드 직원, 놀이기구에 끼어 다리 절단…봉합수술 실패 (모자이크된 사진 있음 주의) 22 08.17 4458
1355447 고양이 청소하는 로봇청소기.twt 13 08.17 2109
1355446 세상에 이런 시어머니도 있습니다 57 08.17 6247
1355445 품종견의 불편한 진실.jpg (스압주의) 12 08.17 2125
1355444 독일에서 케이크를 사지 마세요.twt 65 08.17 1.1만
1355443 구 소련군이 평가한 대한민국 16 08.17 3253
1355442 오늘자 우비필터 말고 진짜 우비입은 씨아이엑스 배진영.jpg 17 08.17 1551
1355441 美, 여야지지 속 F-16 대만 판매 결정…中 강력 반발 예상 5 08.17 4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