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하태경 보좌관이 일본 자료 찾은 곳
7,274 74
2019.07.12 16:24
7,274 74
무묭이는 오늘 하태경 전화 인터뷰에서 자료 찾은 곳이 구글이라는 거 듣고 진짜 빵 터졌는데 오늘 한 건 더해주셔서 검색해보니
다른 곳에서 인터뷰 한 게 있어서 긁어옴 ㅋㅋㅋㅋㅋ


▷ 김경래 : 그런데 이거는 좀 곁다리 이야기이기는 한데 어떻게 자료를 발굴하시게 된 겁니까?

▶ 하태경 : 우리 직원들 중에 파워레인저급이 찾았죠, 구글신의 도움을 받아서.

▷ 김경래 : 그러니까 이게 사실은 막 이렇게 기밀자료처럼 감춰놓은 자료도 아니라는 거잖아요, 일본에서. 그렇죠?

▶ 하태경 : 이게 뭐 일각에서는 어떤 정보기관이 줬다 이것은 절대 아니고요. 누구나 찾을 수 있는 건데 애국심이 더 강하다는 겁니다.

▷ 김경래 : 보좌관이 찾은 거군요?

▶ 하태경 : 네, 그렇습니다.

▷ 김경래 : 그 보좌관 이름 알 수 있습니까? 칭찬을 해 드리고 싶어서요.

▶ 하태경 : 윤 씨입니다, 윤 씨.

▷ 김경래 : 윤 보좌관님.

▶ 하태경 : 네, 칭찬 많이 해 주십시오.
댓글 7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5번 항목 강조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87만
전체공지 🚨🚨🚨🚨🚨🚨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72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17 15.02.16 261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792 05.17 3.5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292 04.30 14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20/06/07 14번 항목 공지 해석 주의요망) 1190 18.08.31 21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97597 금요일 밤 친구들과 돼지파티하고 싶은 메뉴조합은? 22 07.01 1425
1597596 놀면 뭐하니 공식 인스타그램 5 07.01 1741
1597595 '부재의 기억' 이승준·감병석, 美아카데미 회원 위촉 1 07.01 445
1597594 송대익 벤틀리 훔친 고딩 참교육 영상ㅋㅋ 60 07.01 4576
1597593 윤리와 도덕의 차이.jpg 17 07.01 2033
1597592 니지 프로젝트 니쥬 데뷔 일부 일본 반응 63 07.01 4210
1597591 친남매끼리 전화 몰카가 안되는 이유 24 07.01 4021
1597590 불ㅅㅅ 13 07.01 1695
1597589 은행원 남친에게 정뚝떨인데.. 정상이지? 46 07.01 4190
1597588 '서울역 묻지마 폭행' 30대, 처음 아니었다..피해자 6명 확인 19 07.01 1372
1597587 의외로 정말 효과가 있다는 멀미 방지안경 53 07.01 3995
1597586 세일러문 일러스트 버전으로 알아보는 자신의 취향 (외행성 전사들 편) 22 07.01 1344
1597585 "아름답다"를 인삿말로 착각한 사람 22 07.01 3214
1597584 조조가 천자에게 바친것 20 07.01 1457
1597583 '밥 먹듯 지각'..8차례 경고받은 사회복무요원 집행유예 22 07.01 1192
1597582 정수기가 없다? 그래서 직접 만들어봤다.jpg 9 07.01 1453
1597581 중소기업 연봉 협상 편 13 07.01 2079
1597580 삐졌냥?.gif 8 07.01 1038
1597579 아야세 하루카 노민우(전 트랙스) 열애설 기사 73 07.01 6918
1597578 이용수 할머니 "수요집회에 힘 실어주겠다고 한 적 없어. 거짓말이다." 11 07.01 7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