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마이니치 "美, 징용문제 끝났다는 日입장 지지"
2,053 31
2019.08.11 12:28
2,053 31

앞서 2000년대 초 미국에서는 일본군의 포로로 강제 노동에 시달렸던 미국인들의 일본 기업에 대한 손해 배상 청구 소송이 이어졌다. 당시 미 국무부는 "샌프란시스코 강화 조약으로 청구권을 포기했다"면서 원고들의 호소에 반대하는 의견서를 법원에 제출했고, 법원도 이를 받아들여 원고 소송을 기각했다.

미 정부는 한국 대법원의 판결 여파로 미국 내 일본군 포로들이 다시 배상 청구에 나설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4&oid=421&aid=0004139438




결론 :  미국정부는 예전에 일본의 포로가 되어서 강제노동에 시달린 미군들이 일본기업에 다시 손해배상청구소송을 할까봐 걱정하는중이고 그래서

강제징용문제는 전부 끝났다는 일본의 입장을 지지. 근데 일본신문 피셜이라서 사실인지 아닌지는 모름


댓글 3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06 16.06.07 455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18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79137 원덬인 지금 봐도 설레는 린 사랑했잖아 뮤비 15 09.09 1084
1379136 기빨리는 과거 내무반 형태 17 09.09 2250
1379135 혼자 쫑알쫑알하면서 셀프캠 찍는 아이즈원 히토미.twt 11 09.09 991
1379134 일본방송에서 한국 교수에게 2분동안 탈탈 털리는 영상 15 09.09 2252
1379133 법원, 정경심 교수 사건 이례적으로 단독 아닌 합의부로 배당 54 09.09 1575
1379132 나라에서 인정한 맛집없는 지역 37 09.09 6003
1379131 [열여덟의 순간] 이혼한 아빠를 찾아갔는데 아들 이름이 나랑 같음 17 09.09 3488
1379130 전남친 붙잡는거 포기했음. 22 09.09 4981
1379129 아육대 처음으로 출전하는 리미트리스 장문복.jpg 2 09.09 1202
1379128 조국 딸 출생신고 신고자는 무조건 부나 모로 표기됨 75 09.09 3214
1379127 일렉트로닉 1 09.09 165
1379126 (스포)퀸덤 팀바꾸기 미션 멤버 한팀..JPG 34 09.09 4409
1379125 아싸화법 예시.jpg 22 09.09 2230
1379124 [단독] 간미연, 배우 황바울과 11월9일 결혼..3년 열애 결실 5 09.09 1284
1379123 케톸핫게간 '내가 싫어했던 권지용 까마귀소리는 이거임' 글 50 09.09 3449
1379122 워크맨 편의점편 반응이 신경쓰였던 장성규.jpg 11 09.09 4134
1379121 [우석훈 칼럼] 한 시대가 끝이 났다.. 16 09.09 952
1379120 오늘 업데이트한 설리 인스타그램 사진들 17 09.09 3937
1379119 종편 과 기자들 수준 ㅎㅎ 9 09.09 988
1379118 후쿠시마산·욱일기 강행…'고독한 올림픽' 만드나  12 09.09 8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