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 "협력사 압박해 회장家 배 불려" '쿠우쿠우' 압수수색
1,890 5
2019.11.30 20:44
1,890 5
<앵커>

유명 스시뷔페 쿠우쿠우의 회장과 그 부인인 대표가 경찰 수사를 받고 있습니다. 몇 년 동안 협력사들한테 강요를 해서 몇십억 원을 받아 챙겼다는 횡령 혐의인데, 본인들은 강하게 부인을 하고 있지만 경찰에 곧 출석하게 될 것 같습니다.

안희재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2011년 1호점을 연 뒤 8년 만에 전국 120여 개 매장을 운영 중인 스시뷔페 업계 1위, 쿠우쿠우.

경찰이 지난달 15일 경기 성남에 있는 본사 사무실을 압수수색해 휴대전화와 장부 등을 확보했습니다.

김영기 회장과 부인 강명숙 대표를 횡령과 배임수재, 강요 혐의로 입건했는데, 경찰은 김 회장 내외가 납품업체 30여 곳을 압박해 37억 원 규모의 부당이득을 챙긴 것으로 의심하고 있습니다.

납품업체에 일감을 주는 대가로 매출액의 최대 20%를 운영지원금 명목으로 챙기는가 하면, 사내행사 때 찬조금 조로 수백에서 수천만 원어치 금품을 요구했다는 것입니다.

쿠우쿠우 전 임원은 이렇게 챙긴 돈이 회장 일가의 재산을 불리는 데 쓰였다고 주장합니다.

[A 씨/前 쿠우쿠우 임원 : 회장이 지시하면 강명숙 대표가 진행을 했는데…주로 부동산 구입 자금으로 (쓰거나) 고가 시계, 3캐럿짜리 다이아몬드 반지, 기타 보석류를 셀 수 없이 많이 구입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 회장은 일부 납품업체에서 운영지원금을 받기는 했지만, 정상적으로 회계처리했다면서 횡령과 배임수재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또 단가 후려치기나 찬조금 요구 같은 강요 행위를 한 적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김영기/쿠우쿠우 회장 : (강요나 자녀 특혜는) 전혀 없어. 공정거래에 의해 얼마나 프렌차이즈 관리를 하고 있는데 뒷거래를 하고 돈을 받아? 안돼.]

경찰은 압수물 분석과 납품업자 조사를 마치는 대로 김 회장 내외를 소환할 계획입니다.

또 가맹사업법 위반 등 추가 혐의 적용이 가능한지 검토할 방침입니다.

(영상취재 : 설치환·홍종수·설민환·김남성, 영상편집 : 하성원)

안희재 기자an.heejae@sbs.co.kr



https://news.v.daum.net/v/20191130202405301
댓글 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1273 01.21 1.8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시대를 초월한 명작! 시얼샤 로넌&엠마 왓슨&티모시 샬라메 《작은 아씨들》시사회 1265 01.17 3.2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1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6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6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45043 코알라 등 10억마리 집어삼킨 호주 산불…"3월은 돼야 잡힐듯" 6 01.15 1667
1445042 중국, 2년간 230조원 규모의 미국 상품 구매 01.15 731
1445041 경] 축하합니다 김준호 [축 37 01.15 9188
1445040 11년 전 오늘 발매된, 애프터스쿨의 데뷔곡 "AH" 6 01.15 703
1445039 ‘집토끼’ 위해 양의지도 포기했던 KIA, 결국 초라한 마무리 5 01.15 1810
1445038 영화나 드라마,만화에 나오는 일회용 양아치 특징 2 01.15 2996
1445037 노래 도입부부터 엄청 소름끼치게 좋은 바다 솔로 데뷔곡.ytb 11 01.15 1640
1445036 서울에 80층 아파트 지어야 집값 잡는다"는 與 의원, 옳은 말이다 45 01.15 3842
1445035 실제 건물주 하루 일과.jpg 36 01.15 7369
1445034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조연상 후보들 클라스 ㄷㄷ.jpg 23 01.15 3060
1445033 11년 전 오늘 발매된, 태군의 데뷔곡 "Call Me" 22 01.15 1312
1445032 은행원을 했어도 대성했을 아이돌 58 01.15 6172
1445031 1년 전 오늘 발매된, 이민혁의 솔로데뷔곡 "YA" 4 01.15 370
1445030 결국 네이버 실검에 등장한 '첸 퇴출' 검색어 698 01.15 3.9만
1445029 5년 전 오늘 발매된, 여자친구의 데뷔곡 <유리구슬> 12 01.15 632
1445028 007 <노 타임 투 다이> 주제가 빌리 아일리시가 부르는걸로 확정 7 01.15 873
1445027 생각외로 반응 좋았던 유진 솔로 2집 활동곡.swf 31 01.15 2013
1445026 미스트롯2 나왔으면하는 광수의 뽕녀.swf 14 01.15 2167
1445025 너의 발 밑으로 펼쳐지는 우주 어느새 너로 가득해 12 01.15 1287
1445024 동물단체 특.jpg 21 01.15 3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