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집에서도 간편하게 수비드 스테이크를 즐겨보자.jpg
2,141 34
2019.07.12 20:27
2,141 34

* 출처 : 타싸



언젠가 인터넷에 떠돌던 미국식스테이크? 텍사스스테이크?

거대한 스테이크를 보게 되었다.

하지만 한국에서 1kg 사이즈 스테이크를 밖에서 먹으려면 몇십만원은 줘야 하지 않을까 싶다.

꼭 그런 스테이크를 먹어보고 싶었는데

코스트코에 살치살 덩어리가 주간할인으로 3000원을 한다길래 냉큼 가보았다.

하지만 코스트코 고기 덩어리 가격을 본사람은 알것이다.

사이즈가 천차만별이라 어떤건 4만원이 넘기도 하였다.

한번만 해먹고 싶은데 이 마저도 비싸게 느껴지는 상황에서 계속 뒤적거리다가

제일 작은 사이즈로 포장되어있는 녀석을 찾게됨.

3000원 할인을 하니 29900원


근데 1kg스테이크를 하자니 집에 그릴이 있는것도 아니고

오븐이 있는것도 아닌지라 굽기에는 오래걸릴거 같아서 어찌할까 하다

인터넷에 떠도는 밥통 수비드 글을 보게 되어서 한번 도전해보았다.



lgbbN


포장을 뜯으니 고기에 붙은 막과 지방부분을 손질을 해야하는데

요리를 더 이상 안하기로 해서 기본 다용도 나이프를 빼곤

다른 나이프들을 다 버린상황이라 본나이프가 없어서 투박한 과도로 어찌어찌 손질하고

소박하게 1인치 두께로 잘라주었다.

pUzAs

OVFGm


두께보소...!



tOaBp


소고기의 수비드온도로 60도 정도면 미디움 정도로 나오게 되는데

전기밥솥의 보온 온도를 재보니 딱 60도 전후의 온도가 나오게 되었다.



RIPor




JJIRO


시즈닝이라고 딱히 할만한것도 없고 허브도 없어서

대충 페퍼그라인더로 갈아 뿌려주고

(소금을 뿌려주면 삼투압현상 때문에 육즙 빠져나오기에 생략)

갈릭슬라이스 몇 점 올려주고

지퍼백(또는 크린백)에 담아 엑스트라버진올리브오일 넣어주고

MurRC


공기를 빼주고

KguuO


물속에 퐁당

abkOk


중간 중간 온도를 체크 해보아도 60도 전 후의 온도를 유지한다.

rhCMz



지퍼백의 내열온도는 100도이고

크린백의 경우에는 120도 까지 된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환경호르몬이 걱정된다면 애초에 수비드를 해먹을 생각을 하면 안된다.

MjqHx


한시간 반정도를 물에 담궈 저온에 익힌 후

beISM


팬에 기름두르고 쌘 불에 시어링을 해준다.

탈 것 같은데...싶을정도로 해도 금방 뒤집을거라 타지는 않는다.

qEXHB


그리고 허니버터칩에 들어간다던

고오메 버터를 반조각 썰어

YjbQM



팬에 넣어 풍미를 더하고

iuCkA


빡시게 시어링 한 후 고기를 잘라보니 단면은 미디움을 잘 익은듯

붉어 보이는게 피처럼 보여 안익은게 아닌가 싶겠지만

세균은 50~60도 사이에서 대부분 사멸하고

단백질 변성또한 55도 정도 부터 시작되고

피의 붉은 색소는 70도에서 색이 변하기 때문에 

60도에서 익혔기에 붉은 색소가 파괴 되지 않아 붉게 보이는것이다.

QsFRh


아까 지퍼백에 있던 육즙을 시어링하면서 넣은 버터가 있던 팬에 넣고

소금간 살짝 하여 졸인후 소오스를 만들자

pysJQ


플레이팅이라 할거 없이 대충 고기 올려주고

JnlUk


소오스를 올리면 끝


수비드 할때 두봉지를 넣고 하나는 한시간 반

하나는 3시간을 하였는데 개인적으로 3시간 한 고기가 더 촉촉하고 부드럽다고 느낌.

또 하나는 지퍼백 하나는 크리백에 넣었는데

둘다 구멍뚫리고 하지 않는 이상 물이 새거나 하지는 않았다.


비싸게 고오급레스토랑 히오스말고 가지않고도 집에서 간편하게 수비드 스테이크를 즐겨봅시다.

댓글 3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안녕 베일리》무대인사 시사회 당첨자 발표 ◀◀ 45 08.23 1.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5-2번항목 주의] 5954 16.06.07 43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07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19 15.02.16 19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5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55636 현재 미세먼지 상황 jpg 36 08.17 7922
1355635 송영길 국회의원 "중국 시작으로 무사증제 도입 확대를" 53 08.17 1544
1355634 일산 파파떡볶이.jpg 42 08.17 4857
1355633 다음주 홍콩팬미팅 강행하는 에이비식스 소속사 56 08.17 7079
1355632 [펌] 나경원 베스트의 일상 12 08.17 2125
1355631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Christina Aguilera) - Candyman (2006) 4 08.17 283
1355630 삼성 광고 찍은 기묘한이야기 일레븐 27 08.17 3091
1355629 [무한도전] pc방이라는 신문물을 맛보고 신난 유재석 ㅋㅋㅋㅋㅋ.jpg 21 08.17 4060
1355628 중국의 댓글 알바 9 08.17 2291
1355627 맥주망언 & 731부대 A급 전범 손자 NEW 망언 42 08.17 2735
1355626 다음 주 아형 예고.ytb 5 08.17 1994
1355625 펀치 돈폴미 현재 네이버 실검 ㄷㄷㄷ 37 08.17 5040
1355624 [단독]대구 이월드 알바생 다리 절단 사고는 인재?.."피해자 왜 거기 있었는지 몰라" 156 08.17 1.9만
1355623 유투브 공식 그알 계정 08.17 1741
1355622 아쿠아리움 인어공주 알바 클라스.gif 46 08.17 6250
1355621 세상 제일 쿨해보이는 유닛인데 얘네 어떰? 34 08.17 3883
1355620 각각 고등학교 버전, 대학생 버전 첫사랑 같은 f(x)-Goodbye Summer와 엠버-I Just Wanna 5 08.17 665
1355619 요즘 중고딩들은 모르는 하얀피부의 대명사.jpg 267 08.17 4.1만
1355618 ??? : 헐 창문에 톰크루즈 있어! ??? : 뻥치지마 15 08.17 4810
1355617 마약한 기분나고 오르가즘만큼 좋은 것 248 08.17 4.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