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피 터지는' 얇은피 만두 전쟁…'만두 宗家' 해태제과도 가세
1,999 23
2019.12.03 17:38
1,999 23

"고향만두가 얇은 만두피 원조"
해태제과 '속알찬 얇은피' 출시

풀무원·CJ비비고·동원 등 경쟁에
냉동만두 시장 5000억대로 커져

“우리는 원래 가장 얇았다.”

만두 종가(宗家) 해태제과가 ‘얇은피 왕만두’ 시장에 뛰어들었다. 풀무원, CJ제일제당에 이어 해태제과까지 가세하면서 냉동만두 시장에서 얇은피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해태제과는 3일 고향만두 브랜드로 고기, 김치 등 2종의 ‘속알찬 얇은피 만두’(사진)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만두피 두께는 기존 제품보다 7% 이상 더 얇아진 0.65㎜다. 다른 기업 제품과 달리 만두를 오므린 끝을 안쪽으로 말아넣어 표면을 둥근 형태로 만든 게 특징이다. 김치만두 속에는 대상의 종가집 김치와 깍두기를 썰어 넣어 아삭거리는 식감을 강조했다.


해태제과는 ‘얇은 피 만두 기술’을 일찍부터 구현해온 회사다. 1987년 첫 출시된 국내 최장수 만두 브랜드 고향만두는 1㎜의 만두피로 시작했다. 2010년부터는 0.7㎜의 만두피로 더 얇게 만들었다. 올해 냉동만두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킨 풀무원 ‘얄피만두’의 두께와 같다.

해태제과는 새로 내놓은 속알찬 얇은피 만두로 ‘원조 얇은피 만두’의 자존심을 지키겠다는 계획이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고향만두는 이미 0.65㎜의 얇은 만두피 기술을 보유하고 있고, 이번엔 중량이 큰 왕만두에도 얇은 피를 구현했다”며 “만둣국, 군만두, 찐만두 등 다양하게 조리할 수 있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속알찬 얇은피 만두의 만두피는 타피오카 대신 찰감자 전분을 사용해 만두피의 투명도를 높였다. 수분 함량이 높아 쫄깃함이 오래가고 잘 퍼지지 않는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만두 속도 차별화했다. 김치만두는 종가집 김치에 깍두기를 굵게 썰어 넣었고, 고기만두는 양념 맛이 깊이 배어들도록 수작업으로 조리했다.

올해 냉동만두 시장은 얇은 피 만두가 주도했다. 풀무원은 CJ제일제당이 40% 이상 점유율로 1위를 지키고 있는 냉동만두 시장에 만두 피 두께가 0.7㎜인 얇피만두를 내놔 시장 5위에서 2위로 뛰어올랐다. 얄피만두는 9개월 만에 1000만 봉지가 판매됐다. 풀무원의 냉동만두 시장점유율은 올초 10%에서 이달 20.8%로 올랐다.


비비고가 독보적인 입지를 다져놓은 냉동만두 시장에 ‘얄피만두 효과’는 컸다. 업계 1~4위가 ‘5등 따라가기’에 나섰다. 동원F&B는 7월 피 두께가 0.65㎜인 ‘개성 얇은 피 만두 3종’을, 신세계푸드는 0.7㎜ 만두피의 ‘올반 랍스터 인생 왕교자’를 선보였다. CJ제일제당도 왕교자 후속으로 0.7㎜짜리 ‘비비고 군교자’와 속이 비치는 한식만두 ‘비비고 수제만두집 맛 만두’ 등을 올해 새로 선보였다.

얇은피 만두 등 프리미엄 냉동만두가 다양하게 출시되면서 국내 냉동만두 시장은 지난해 4622억원에서 올해 5000억원으로 약 8%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보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댓글 2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1278 01.21 1.8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시대를 초월한 명작! 시얼샤 로넌&엠마 왓슨&티모시 샬라메 《작은 아씨들》시사회 1267 01.17 3.3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1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6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6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45223 아마도 그건' 최용준 "방탄소년단 정국, 고마워요" 85 01.15 5524
1445222 스타워즈 한국 흥행 근황...jpg 66 01.15 4175
1445221 '토크가 하고 싶어서' 김서형 "양준일 신드롬에 빠졌다"…'가나다라마바사' 댄스 5 01.15 1567
1445220 더보이즈, 2월 중 첫 정규로 컴백…“현재 MV 촬영 진행 중”(공식) 10 01.15 424
1445219 U-23대회 일본 경기 중계중 TV아사히의 태세전환ㅋㅋㅋㅋㅋ 5 01.15 822
1445218 이말년과 쏘영이의 하굣길.ytb 4 01.15 1661
1445217 손예진이랑 썸 탔었다는 하하.jpg 19 01.15 6691
1445216 [속보] 12시에 토스퀴즈 열림!!!! 19 01.15 1855
1445215 한국 군대 응원?…엑소 도경수에 선물한 中 팬클럽 논란 45 01.15 4320
1445214 라비, 첫 번째 솔로 정규앨범 '엘도라도' 발매 깜짝 발표..월드투어 진행 예정 3 01.15 555
1445213 양념게장 훔쳐먹고 걸림 9 01.15 4126
1445212 진짜 그림으로 그린듯한 완벽한 옆선과 의외의 춤선을 가진 유진 첨보는 움짤 8 01.15 1658
1445211 '닥터 두리틀' 7일 연속 1위..로다주의 힘 통했다 10 01.15 1077
1445210 모성애 자극하는 남자나 나쁜남자는 절대 안된다는 박미선ㅋㅋㅋ.jpg 34 01.15 6223
1445209 오퀴즈정답 25 01.15 782
1445208 [속보] 과민성 대장증후군 원인 밝혀내 334 01.15 5만
1445207 10년 전 오늘 데뷔한 아이돌.jpg 22 01.15 2935
1445206 유니버설 스튜디오 ‘슈퍼 닌텐도 월드’ 뮤직비디오 (feat. Charli XCX) 3 01.15 639
1445205 벤틀리: 나 펭귄!!!! 🐧 44 01.15 3787
1445204 행선지 결정된 FA 빅4, 다음겨울 시장 중심 잡을 선발투수들 2 01.15 5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