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팁/유용/추천 [펌]은근 아니 대놓고 삶의 질 높여주는 아이템 top9
43,252 566
2019.12.02 18:40
43,252 566
ㅊㅊ = 쭉빵

https://m.cafe.daum.net/ok1221/9Zdf/1833642?svc=cafeapp







85f39f7ca7d883e3e3ae9406d008c63f13397cbf







1. 에어팟

꼭 에어팟이 아니더라도 블루투스 이어폰 자체가 삶의 질을 높여주는듯..
고작 선 하나 없는 게 내 행동에 얼마나 많은 자유를 주는지 깨닫게 됨
58b8af891cf408bcd1b1d0f48e39b38f2a58e5ad




2. 건조기

건조기는 진짜 미침.
발명한 사람한테 108배 가능..
단순히 ‘빨래를 빨리 건조시켜준다’ 이게 아님
자취하면 알거임 비좁아죽겠는데 건조대에 빨래까지 널면 진심 움직일 자리가 없음
습기는 습기대로 차고 좁아 터지는데
건조대는 진짜 뽀송뽀송하게 싹 말려줌
거기에 시간절약까지
이건 진짜 21세기 최고의 발명품 탑3안에 넣어줘도 돼
c58b178f4ebe436f4e256d4da0ea876d96ac6071






3. 에어프라이기

식품계의 건조기
먹을 수 있는 메뉴가 달라짐
요리 방법의 문제가 아니고
요리 재료, 식기 다 있어도 귀찮아서 안해먹는 사람 많을 거임
귀찮아서 절대 못 해먹을 요리들을 10분만에 뚝딱 차려줌
요즘엔 밀키트도 잘나와서 장도 안 봐도 됨
대충 밀키트 사서 에어프라이 돌리면
혼자만의 레스토랑 뚝딱
25d19391ddf511615f6ef02453a415bc8e190e26



4. 질염유산균

질염 있는 사람만 먹는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님
아 물론 질염 있는 사람한텐 당연히 좋겠지
근데 질염 없는 사람한테도 확실히 좋음
냉 자체도 확실히 없어지고
난 생리통에도 진짜 도움이 많이 됨
2f1600bb9643921271f58dd8e81c5fc23a2fb649




5. 샤워가운

수건 대용으로 쓰는 게 아님
샤워 다 하고 수건으로 다 닦고
뽀송뽀송한 맨살로 ‘극세사’ 샤워가운 입어야됨
꼭! ‘극세사’
입어보면 앎
아.. 여기가 천국인가?? 싶음
내가 좋아하는 행동이 두 개가 있음
1번은 샤워 후 창문 열고 이불 속 들어가서 얼차몸따 즐기기(얼굴 차갑, 몸 따뜻)
2번은 샤워 후 극세사 샤워가운
이거 두개가 합쳐진다?
오우.
2186033c61bfcac0eba77fcd90cbf98e1ef80d1b


6. 돌돌이

일단 굴려보면 앎
침대에 굴려도 되고
코트, 니트, 코듀로이 소재, 어디에 돌려도 됨
진짜 순식간에 깔끔해짐
4232f99c14b002bb34e7137b7759032769864425



7. 알코올스왑

손에 땀 많은 사람은 앎
핸드폰이 끈적해지는 그 오묘한 불쾌함이 있음
땀이 묻어서인지 핸드폰에서 즙이 나오는 건지
뭔지는 모르겠는데 어쨌든 매우매우 불쾌함
이럴 때 알코올스왑 한번 문질러준다?
얼차몸따 20% 정도의 쾌감을 느낄 수 있음
(20%가 절대 낮은 게 아님)
35ed68a93d95637f851eae1cceee552b9e4b23c1


8. 그립톡

편함.
누워서 넷플릭스 볼 때 특히 좋음
53a5337881c80ce20bbbbcc4e9e3f0d0dce7ad48


9. 정신병원

정신병원에 이상하게 거부감 가진 사람이 많더라..
간다고 잘못된 게 아니고, 가도 웬만하면 부작용 심한약은 처방 안 해줌
말그대로 의사쌤이랑 상담하고, 호르몬 조절에 도움 받을 수 있는 약을 처방 받음
나 같은 경우는 우울증이랑 예민한 게 좀 있는데
선생님 말로는 이게 자존감 문제가 아니고 특정 호르몬 분비가 덜돼서 그렇댔음
그래서 약으로 도움을 주면 정상적인 사고방식이 가능하다고
먹고나서 진짜 확실하게 좋아진 게 느껴지고
안먹을 땐 또 우울해지는 게 확연히 느껴짐

내 주변엔 adhd끼가 살짝 있어서 약물 처방 받은 사람도 몇 있는데
진짜 확실히 달라졌다 함
공부에 집중하는 깊이도 달라지고
업무 효율에도 엄청 큰 영향을 끼친다 함

요지는 이거임
괜시리 부담감 느끼지 말고 조금이라도 불편하다면 한번 찾아가보는걸 추천
32f849fa218c5b22ed903eb695c361c925aeae50

댓글 56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10월24일 추가+]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0.14 4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42 16.06.07 496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52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6 15.02.16 210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1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3번 필독! ●●●잡담성 게시물 스퀘어 올리지 말고 공지 좀 지켜주길 바라●●●) 1142 18.08.31 17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16654 방금 발매된 전효성 웹드라마 발라드 OST 1 12.03 191
1416653 온다 눈 듣는다 캐롤 3 12.03 410
1416652 임재현은 사재기가 아니라고 주장하는 16년차 작곡가.jpg 92 12.03 1.2만
1416651 하루만에 인간이 다시 승리한 멜론차트 상황.JPG 8 12.03 2277
1416650 그때 그 프듀48 전설의 며느리픽 5 12.03 3440
1416649 박경 "게시물은 삭제했지만 사과는 힘들다" 452 12.03 3.9만
1416648 마산 도다리 그리고 평택 십미호.....! 12.03 525
1416647 방탄소년단에 빠져버린 BJ양팡.jpg 75 12.03 6609
1416646 딥페이크 기술 근황 15 12.03 2659
1416645 [퀵터뷰] '미우새를 '터칭'하러 온 멈무 강다니엘 퀵터뷰' 50 12.03 1372
1416644 언니 저 탈색이 잘 안된거 같아서요... 22 12.03 7054
1416643 [시그널] 영어교육 '야나두', 카카오 가족 된다 10 12.03 1308
1416642 슈돌👶🏻 소중한 하나에 싸인할 수 있다면 윌리엄은?(감동) 21 12.03 2014
1416641 집에 와서 강아지를 쓰다듬어요.twt 9 12.03 1844
1416640 경북 경산에서 이번에 발굴된 사람 얼굴 모양 토기라고 함 62 12.03 4591
1416639 ???? : '게시물은 삭제했으나 사과는 힘들 것 같다' 138 12.03 2.2만
1416638 [속보] 교육과정평가원장 "수능 전과목 만점자 15명" (재학생 13명, 졸업생 2명) 22 12.03 2561
1416637 내일 라디오스타 출연진.jpg 22 12.03 4138
1416636 내년부터 자궁, 난소 초음파 검사도 건보 적용.jpg 16 12.03 2030
1416635 5년전 오늘 발매한 보아 (BoA)의 FLY (2014.12.03) 5 12.03 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