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태풍 '링링' 에 대해 좀 더 전문적으로 알고 싶은 덬들을 위한 영상.go.kr
975 2
2019.09.06 13:00
975 2

기상청에서는 위험기상이 나타나면 전문적으로 분석해주는데 이번 태풍도 분석해줬어


태풍에 대한 걱정들이 많은데 더 자세하게 알고 싶은덬들은 이거 보면 좋을거같아


참고로 어제 오후 4시 기준으로 분석한거고

아마 오늘 오후 4시에도 또 영상올라올거같음



https://m.youtu.be/9JRP0C0iEnY




현재 제 13호 태풍 링링은 이 대만 북동쪽 해상을 경유하면서
현재 우리나라로 천천히 북상 중에 있습니다.
그런데 지금 현재 태풍이 중심기압이 약 940hpa로
굉장히 강하게 발달을 했고요,
이동속도도 점차 늦어진 상태입니다.
그 원인을 잠깐 살펴보게 되면,
우리나라 서쪽부터 이 중국남부까지 크게 확장을 한
건조공기가 태풍의 북쪽사면을 저지하면서 북상하는 것을 다소 막고 있고요,
두 번째는 이 건조공기의 일부가 이 태풍의 하단부로 이동하게 되면서
이 태풍을 중심으로 돌고 있는 저압성 소용돌이들을 강화시키기 때문에
태풍 자체적으로 강화된 세력에 의해서 태풍의 이동속도가
조금 더뎌지는 그런 형태도 지금 보이고 있습니다.
앞으로 이런 태풍들은 점차 우리나라로 접근을 하면서
점차 더 발달을 할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지금 우리나라를 기준으로 이 남쪽에 위치한 북위 30도 선을 기준으로는
이 해수의 온도가 약 29도가량 나타나고 있습니다.
그래서 태풍이 현재까지 최성기를 보인 이후에
이 북위 30도까지를 넘는 과정까지는 대체적으로
이러한 세력이 유지 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에
이후 금요일 경 이 제주도 부근에 위치를 하게 되는 경우에는
다소 세력이 유지되는 상태로 올라올 수 있어서
굉장히 강한 태풍의 세력을 우리나라가 점차적으로 받는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이러한 자료를 토대로 오늘 오후에 생산된 태풍 정보를 잠시 살펴보면요,
우선, 이 상태로 북상을 한 태풍은 9월 7일(토) 새벽 3시가 되면
제주도 서쪽 해상까지 북상을 할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이후에 우리나라 서해상을 거쳐서
경기 서해안 부근을 이동을 해서 그 다음에는 이 북동진을 하는 것으로
현재 예상을 하고 있는데요.
이 구간에서 점차 태풍의 속도가 빨리질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그 원인은 아까 말씀드렸던 서쪽의 건조공기의 일부에서
서쪽으로 굉장히 강한 남서풍류가 존재를 하고 있는데
앞으로 이 태풍이 북상하는 과정에서
이 강한 바람대를 만나게 되면 이동속도가 굉장히 빨라질 것으로 예상이 됩니다.
그런데 이러한 상황들은 일반적으로 우리나라 쪽에 북상을 하려는 태풍들은
낮은 해수면 온도를 지나기 때문에
대체적으로 태풍의 구조가 와해되거나 약해지는 게 일반적인데,
이번 태풍은 강한 세력으로 북상을 한 후에 그 다음에 이동을 하는 과정에서
굉장히 빠르게 이동을 하기 때문에,
세력이 와해되기 전에, 또는 약해지기 전에
우리나라 쪽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점에서
다른 태풍들 보다 세력이 더 강할 수 있다는 그러한 특징이 있고요.

두 번째로는 태풍의 이동경로에 우리나라 전역이 포함되어 있다는 겁니다.
그래서 태풍의, 가장 위험하다고 생각하는 태풍의 우측반원에
우리나라 전역에 속해 있기 때문에 강한 비바람의 영향을 받을 수 있는 겁니다.
그래서 우리나라가 이 태풍의 영향을 받는
6일(금)부터 7일(토)까지는 남해안과 서쪽지방,
특히나 서쪽에 있는 도서지방 중심으로는 최대 300mm의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고요.
바람도 시속으로 따지면 약 200km 정도의 굉장히 강한 바람이 불가능성이 높습니다.
그래서 많은 비도 위험하지만
이번에는 매우 강한 바람으로 인해서 피해가 발생할 확률이 매우 높기 때문에
이에 대한 대비가 철저히 이뤄져야 한다고 봅니다.
여러분들 태풍이 북상하고 있습니다.
강한 비바람에 사전에 준비를 하셔서 많은 피해가 없기를 바랍니다.
이상 날씨터치S 우진규였습니다. 감사합니다.



http://www.weather.go.kr/weather/warning/wtouchs.jsp?num=422    기상청홈페이지에서 보려면 여기서 보면됨!


댓글 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11 16.06.07 45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20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83452 김성태 ♥ 이언주 47 09.14 3800
1383451 '우리도 가족이라면서요'…명절 때 버려지는 반려동물 1000마리 20 09.14 1720
1383450 사촌형을 단칼에 베어버린 남자.gif 26 09.14 6641
1383449 와! 이제 호주갈때 환전 안해도 되는구나! 31 09.14 7900
1383448 세계에서 젤 비싼 참치 12 09.14 3670
1383447 ㄹㅇ 악마의 재능이라는 어제자 쇼미8 영비 무대 48 09.14 4370
1383446 나경원 아들에 대한 서울대 게시판 반응 404 09.14 2.6만
1383445 악플 못 달아서 자살했다는 악플러 (실화임) 78 09.14 1만
1383444 어제만큼 서늘한 추석연휴 셋째날 지역별 최저기온 5 09.14 1545
1383443 리포터에게 조용히하라고 하는 연예인(feat.웹드에이틴) 17 09.14 4537
1383442 (피겨)임은수 선수 어텀 클래식 대회 동메달 획득! 21 09.14 2685
1383441 일본 새 IT 장관 22 09.14 2903
1383440 23세(여)에게 똥꼬 보여주는 만화.jpg  27 09.14 7916
1383439 보자기 케이크 27 09.14 4050
1383438 전통시장도 '비닐봉투 줄이기' 동참 시동 9 09.14 2056
1383437 ‘나 혼자 산다’ 기안84×헨리, 망부석 대화 통해 ‘뭉클한 화해’ 5 09.14 1683
1383436 러블리즈 미주 역대 출근길 모습 중 레전드로 뽑히며 매력 폭발하던 날.jpgif 19 09.14 4797
1383435 20년 전 오늘 발매된_ "I yah!" 9 09.14 926
1383434 안봐서 다행인 영화 '실종' (※줄거리 있음, 심약자 주의※) 107 09.14 1.5만
1383433 아는 사람은 다 안다는 신촌 아웃백 귀신 48 09.14 1.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