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여당 의원들 "포렌식 등 검찰자료 어떻게 청문회에?" 검찰 비판
1,079 40
2019.09.06 12:59
1,079 40

https://news.v.daum.net/v/20190906123606440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여당 의원들이 검찰에서 나온 것으로 추정되는 자료들이 청문회에서 활용되는 것과 관련해 검찰을 비판했다.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6일 조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조 후보자의 딸) 생활기록부가 버젓이 돌아다니고 검찰이 아니면 알 수 없는 증거인멸 의혹이 기사화되고 있다. 급기야 포렌식 자료가 청문회장에서 돌아다니고 있는데 포렌식 자료는 검찰 말고 누가 갖고 있냐”며 검찰을 비판했다. 그러면서 조 후보자를 향해 “도대체 민정수석할 때 뭐했나. 어떻게 했길래 검찰이 이 모양인가라고 하소연드리고 싶은 심정”이라고 했고. 조 후보자는 이에 대해 “죄송하다”고 답변했다.

정성호 민주당 의원도 “국회에서 인사청문회 진행과정에서 검찰의 수사 방향과 목표를 추정할 수 있도록 그 내용이 시시각각 보도되고 있다. 그 과정에서 포렌식을 통해서 밝혀지지 않으면 알 수 없는 소식들, 단국대 초고 파일 검찰에서 나오지 않으면 아무도 모르지 않나”라고 조 후보자를 향해 물었고, 조 후보자는 “저도 매우 의아하다”고 답했다. 정 의원은 이어 “더군다나 범죄적 행위로 보이는 딸 생활기록부가 나왔다”고 말했고, 조 후보자는 “명백한 불법이라고 알고 있다”고 답했다.

이철희 의원은 또 “검찰개혁을 위해 장관 후보자가 된 조 후보자가 더 철저하고 치밀하면 좋겠다는 아쉬움이 있다. 우리가 준비되지 않으면 어떻게 된다는 것을 노무현 전 대통령의 경우에서 봤다”고 했고, 이에 조 후보자는 “제가 불철저했다. 민정수석으로 있을 때 계획했던 것보다 못 이뤘다고 생각한다. (검찰개혁과 관련해) 원래 취지가 뭔지 되돌아보고 명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4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11 16.06.07 45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20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83459 안철수 "미래예측 못하는 정치인에게 국가 경영 맡기면 안돼" 120 09.14 3115
1383458 갤럭시폴드 뽐뿌오는 짤 76 09.14 8393
1383457 수근아...승기야... 5 09.14 2910
1383456 자막이 편파적이라고 말 많았던 오디션 경연 11 09.14 4299
1383455 中, 美産 대두와 돼지고기 등 일부 농축산물 추가 관세 제외 6 09.14 622
1383454 [단독] '연기神' 최민식,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 캐스팅..14년만에 휴먼 장르 컴백 2 09.14 1525
1383453 (펌)수능 6수해서 서울대 합격한 사람이 수능준비생들에게 하는 조언.txt 75 09.14 6458
1383452 김성태 ♥ 이언주 47 09.14 3800
1383451 '우리도 가족이라면서요'…명절 때 버려지는 반려동물 1000마리 20 09.14 1720
1383450 사촌형을 단칼에 베어버린 남자.gif 26 09.14 6641
1383449 와! 이제 호주갈때 환전 안해도 되는구나! 31 09.14 7900
1383448 세계에서 젤 비싼 참치 12 09.14 3670
1383447 ㄹㅇ 악마의 재능이라는 어제자 쇼미8 영비 무대 48 09.14 4370
1383446 나경원 아들에 대한 서울대 게시판 반응 404 09.14 2.6만
1383445 악플 못 달아서 자살했다는 악플러 (실화임) 78 09.14 1만
1383444 어제만큼 서늘한 추석연휴 셋째날 지역별 최저기온 5 09.14 1545
1383443 리포터에게 조용히하라고 하는 연예인(feat.웹드에이틴) 17 09.14 4537
1383442 (피겨)임은수 선수 어텀 클래식 대회 동메달 획득! 21 09.14 2685
1383441 일본 새 IT 장관 22 09.14 2903
1383440 23세(여)에게 똥꼬 보여주는 만화.jpg  27 09.14 79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