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차 뒤집힐 위력 태풍 ‘링링’… 오후부터 직접 영향
2,237 16
2019.09.06 12:54
2,237 16
theqoo inserted image

초속 45m 최강급으로 진화
강풍·집중호우 등 피해 우려
수도권 근접 내일 최대 고비

제13호 태풍 ‘링링’이 6일 오전 한반도를 향해 빠르게 북상하면서 최대 강도인 ‘매우 강’(현재 최대 풍속 45m)으로 발달한 것으로 분석됐다. 태풍 강도는 중심 부근의 10분 평균 최대 풍속을 기준으로 초속 44m 이상은 ‘매우 강’으로 분류한다. 링링의 순간 최대 풍속은 초속 55m(시속 200㎞)로, 자동차·선박이 뒤집히고 콘크리트 건축물이 무너질 수 있는 수준이다.

6일 기상청에 따르면 링링은 이날 오전 9시 현재 제주 서귀포 남남서쪽 약 590㎞ 해상에서 시속 24㎞의 속도로 북상 중이다. 중심 기압 945h㎩, 최대 풍속 시속 162㎞(초속 45m)의 중형 ‘매우 강’급 양상을 띠고 있다. 강풍이 부는 구간은 태풍 중심을 기준으로 350㎞에 달한다. 제주는 이날 오후부터, 남부 지방은 밤사이부터 태풍 피해가 예측된다. 특히 기상청은 서울·경기 등 중부 지방이 링링 영향권에 편입되는 7일 오전이 최대 고비가 될 것으로 관측하고 있다.

발생 초기 강도가 ‘약’급이었던 링링이 ‘매우 강’ 수준으로 높아진 이유는 ‘온돌 원리’에 빗대 설명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링링은 공기를 끌어올리는 상층 발산지역에서 급격히 발달, 대만 동쪽 29도 이상 높은 수온의 해역을 천천히 통과하며 세력을 키웠다. 처음엔 서서히 구들장이 달궈지지만, 이후 높은 온도를 지속해서 유지하는 온돌과 비슷하다는 뜻이다. 아울러 기상청은 고도 5㎞ 이상 태풍 상부에서 외쪽 하단부로 북서풍이 불러들이면서 회전력이 강화돼 전반적인 강도가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기상청은 링링이 일 최대풍속 기준 역대 3위인 ‘쁘라삐룬’(2000년·47.4㎧)과 강도가 유사할 것으로 보고 전국에 태풍 예비특보를 발효했다. 쁘라삐룬은 당시 전남 흑산도에서 순간 최대 풍속이 초속 58.3m로 관측됐고, 모두 28명의 사상자를 냈다. 기상청은 “링링 영향권에 든 섬 지방에는 초속 55m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곳도 있겠고, 쁘라삐룬보다 서해안에 근접해 움직여 세력이 더 강할 수 있다”면서 “강풍으로 인한 직간접피해와 풍랑 월파 등의 파생 피해에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정부는 태풍 피해 최소화를 위한 총력 대응체계를 추진하고 있다. 환경부는 홍수통제소 상황실을 중심으로 24시간 비상 대응체계를 본격적으로 가동한다. 교육부는 이날 제주 관내 292개 전 학교에 조기 하교 지시를 내렸다.

김성훈·윤정아 기자 powerkimsh@munhwa.com



댓글 1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11 16.06.07 45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20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83373 쥐도 사람과 숨바꼭질 놀이 즐긴다 36 09.14 3195
1383372 “임시정부 법통론, 이승만의 논리… 왜 이 정부가 떠받드나” 09.14 445
1383371 (수정)한시간 전에 진입해서 84위로 프리징한 AOA 너나해 204 09.14 1.7만
1383370 김이나 인스타그램 (feat. 브라운아이드걸스 새앨범) 37 09.14 4788
1383369 나 휴대폰 2층에서 떨어뜨렸어.jpg 26 09.14 8420
1383368 8년 전 오늘 발매된, 하하의 "Rosa" 4 09.14 558
1383367 유튜브 프로모 조횟수는 앞으로 차트나 공식 기록 집계에서 제외됨 59 09.14 5315
1383366 심리적 불안감이 많은 사람들 특징.jpg 233 09.14 2.9만
1383365 3년 전 오늘 발매된, 성시경의 "다정하게, 안녕히" (구르미그린달빛 OST) 8 09.14 400
1383364 연기로 송강호 발라버리는 조정석 63 09.14 1.1만
1383363 2년 전 오늘 발매된, 바비(BOBBY of iKON)의 솔로데뷔곡 "사랑해" 20 09.14 451
1383362 걸그룹보컬 서바이벌 V-1에 또 나온 프듀 의자ㅋㅋㅋㅋㅋㅋㅋㅋ 29 09.14 5088
1383361 방금 나혼자산다에 잠깐 나온 BGM (feat. 우주테라피, 넌 나의 유니버스) 29 09.14 2547
1383360 오늘 뜬 추석 보름달 소원 빌고 가셈 486 09.14 1.1만
1383359 "삼시세끼" 여심 사로잡은 남주혁 나이는? 박소담보다도 어려 10 09.14 2794
1383358 2년전 오늘 발매된 아이콘 바비의 솔로 정규 앨범 Love and Fall 5 09.14 287
1383357 갤럭시 유저들 티빙 1개월 무료 422 09.14 1.8만
1383356 12일 만취 운전자 식당 돌진사고.gif 18 09.14 3996
1383355 [기고]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께 8 09.14 763
1383354 (펌) 그것이 알고 싶다 - <DNA와 단추의 증언 - 미입주 아파트 살인사건 미스터리> 25 09.14 44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