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규현 "기다려줘 네게 가는 길 나 찾을 때까지 우리의 별들이 두 번 다시 서롤 지나쳐 엇갈리지 않게 조금만 기다려 내가 너의 별에 닿을 때까지" (드라마 '호구의 사랑' OST)
403 5
2019.09.06 12:05
403 5









< 너의 별에 닿을 때까지 >






작사 : 윤영준

작곡 : 윤영준










나의 더딘 발걸음

힘겹게 너를 뒤 쫒아 걷고 있어

해질녘 그 거리에 너의 그림자는

왠지 슬퍼 보였지


아픈 그 마음처럼 어두워진 하늘 위로

반짝이던 별 하나

내 바보 같은 꿈, 지키고픈 사랑을

저 별에 새겼지


기다려줘 네게 가는 길 나 찾을 때까지

우리의 별들이 두 번 다시

서롤 지나쳐 엇갈리지 않게

조금만 기다려 내가 너의 별에 닿을 때까지


잊고 있었던 걸까 그리운 그 시절에

함께 듣던 그 노래

너의 웃는 얼굴, 내 마음을 비추던

그 작은 기적을


기억해줘 그 모든 게 사랑이었음을

마음이 힘들고 외로울 때

더는 혼자가 아니란 사실을

잊지 말아줘 내가 너의 별에 닿을 때까지


초라한 내 모습을 이 마음을

이젠 더 이상 견딜 수 없어

가려진 너의 진실을 용기를 내 지켜주려고 해


기다려줘 네게 가는 길 나 찾을 때까지

우리의 별들이 두 번 다시

서롤 지나쳐 엇갈리지 않게

조금만 기다려 내가 너의 별에 닿을 때까지






댓글 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03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38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37 15.02.16 278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358 05.17 8.5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452 04.30 2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스퀘어방을 중심으로 한 유명인 대상 각종 혐오조장 및 까질 선동 게시물, 국가/인종/지역 등 특정 집단 혐오를 위한 스퀘어발 창조논란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신고 발각시 즉시 차단 1206 18.08.31 23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77510 [런닝맨] 오늘 밸런스 게임 질문모음 28 09.20 2184
1677509 17년만에 고글 쓴 보아.atlantis 24 09.20 2486
1677508 안전하게 침입하는 스파이더맨 12 09.20 1558
1677507 인천시, 서울지하철7호선 청라연장선 최종안 다음달 확정 36 09.20 1383
1677506 1974년 예비고사 평균점수로 본 전국대학 학과순위 38 09.20 2075
1677505 애플워치, 5년만에 200년 벽을 넘다 (스위스 시계 판매량 추월) 23 09.20 1787
1677504 ㅇㅎ)집사 방에서 장난감을 발견한 댕댕이 39 09.20 5174
1677503 굉장히 철학적인 가사의 여돌 데뷔곡 13 09.20 1970
1677502 라면 마니아 유재석이 극찬한 라면.jpg 45 09.20 8165
1677501 안 귀여우면 더쿠 턀퇴함 27 09.20 2229
1677500 뜬금없이 몇 년 전 팬들이 요청한 고화질 사진 푸는 일간스포츠 33 09.20 5261
1677499 어제 뭐가 무너졌어.. 30 09.20 3670
1677498 지금봐도 본새나는 여자 솔로 무대 4 09.20 1120
1677497 방시혁 교수님의 온라인강의 (feat.투바투) 22 09.20 2357
1677496 교복 청량컨셉으로 돌아온 YG 트레저 (+ 신인의 동공지진 인터뷰) 15 09.20 1141
1677495 물 마시는 뱀 29 09.20 2706
1677494 요즘 은근히 이렇게 보는 부모님들 많다는 드라마 라인업 11 09.20 3630
1677493 저 찔러본거였나요 28 09.20 3151
1677492 "일하다 죽은 당신, 뒤늦게 알았습니다"..홍대 거리에 붙은 '반성문' 8 09.20 3538
1677491 원덬이 좋아해서 올리는 우주소녀 보나 척추기립근 31 09.20 40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