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팁/유용/추천 탑골가요 내내 달린 원덬이가 플레이리스트에 넣어버린 기존에 몰랐었던 곡들
1,089 11
2019.09.06 11:53
1,089 11


< 나의 연인 >


너를 알기 전에 나 어떻게 혼자 살아왔을까 너 없는 세상

이렇게도 내게 눈물나는 행복 기다릴 줄은 몰랐어

너에게 모두 줄꺼야 너를 위한 건 무엇이든


제발 언제나 처음 내게 오던 날 처럼 기쁨으로 내게 있어줘

이젠 나보다 너를 사랑 한다는 그 말

모두 이해해 너무 사랑 하니까


니가 웃음질때 난 더크게 웃고 너 아플땐 난 더 아파

내 삶과 세상 모두가 밝게만 빛나보여


힘든 하루도 너를 보면 견딜수 있어 너에게는 웃는 나이길

내겐 아무도 없어 오직 너만이 나를 살게 해 널 사랑한 뒤


너를 느낄때 난 살아있어 너는 내 행복의 전부니까


제발 언제나 처음 내게 오던 날처럼 기쁨으로 내게 있어줘

이젠 나보다 너를 사랑 한다는 그 말

모두 이해해 너무 사랑하니까


제발 언제나 처음 내게 오던 날처럼 기쁨으로 내게 있어줘

이젠 나보다 너를 사랑한다는 그 말

너에게 하고 싶어 너를 너무 사랑해




tmi 작사가가 임신했을때 뱃속의 아이를 생각하고 쓴 가사라고 함 




< Sweetest Love >


입술에 닿은 그대 느낌은

아직도 내맘을 설레이게 하는데

그대도 나의 사랑 느끼나요

난 지금 이순간도 그대 입술 원하자나 I Want U

여린가슴속에 살며시 그대다가와

아름다운사랑 채워 주셨죠

해맑은 미소는 날위한 사랑인건지

나는 알고 싶어요

사랑에 눈을뜨는 내모습

자꾸만 떨려오는 이마음

날 안아줘요 Baby!

언제까지라도 그대만을 사랑할수 있죠

아직은 어리다고 하지만

그대에겐 사랑이고 싶은마음

왜모르나요 Baby!

수줍은 소녀의 이사랑을 받아주세요 I LOVE YOU~

내어깨 감싼 그대 손길은

사랑의 시작을 얘기하고 있는데

얼마나 더 자라야 하는가요

그대와 함께라면 힘든 일도 쉬울거야 I Need U

여린 가슴속에 살며시 그대 다가와

아름다운 사랑 채워 주셨죠

해맑은 미소는 날위한 사랑인건지

나는 알고 싶어요

사랑에 눈을 뜨는 내모습

자꾸만 떨려오는 이마음

날안아줘요 Baby!

언제까지라도 그대만을 사랑할수 있죠

아직은 어리다고 하지만

그대에겐 사랑이고 싶은 마음

왜 모르나요 Baby!

수줍은 소녀의 이사랑을 받아 주세요 I Love You

내사랑을 받아 주세요 I Love You!




< 가까이 >


가까이 가까이 더 가까이 가까이 가까이 더 가까이

gotta check the rhyme me take if back tight much love?

do me right kick it all right girl give it much hype

it's the 4 tay rock down hit the shake down gotta drop

that digit hit the info it's your main higga mack from de

714 kick (always by my side lets ride)

together forever much love to in dever

나는 너에게 주고 싶어 꾸미지 않는 그 미소를

뭐라고 말하면 좋을까 이렇게 좋은 널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텔레비전의 연인처럼 다른 사람들이 부럽게

투명한 너의 눈빛으로 나를 꼭 안아 줘 세상에서 오직 단 한사람

나를 불러 줘 Oh! baby 내 곁에 영원히 forever

다른 사람이 나의 이름을 부르기 전에

가까이 가까이 더 가까이 날 사랑한다면 오직 나와 함께

어려운 용기도 필요없어 가장 큰 소리로 날 사랑한다고 말해 줘

내 곁에 있고 싶어 내 맘속에 담고 싶어

널 바라보며 이렇게 기다리는 나의 마음 가져가줘

그렇게 힘들게만 느껴지던 하루하루 조금씩 힘들어진 나의 모습

하지만 너를 보며 내 마음은 편안해지고

너와의 시간들은 가장 행복한 추억들로 남길

난 지금 너에게 다가가고 있어 나에게 조금 더 다가와 줘

기다려 줘 너의 맘속으로 좀 더 다가가길

날 사랑하는 맘 이제야 알았어 나는 너의 곁에

나는 예쁘지는 않지만 너의 마음을 잡고 싶어

친구가 아니면 좋겠어 너의 앞에서면 내 가슴이 떨려오는데

특별한 연인이길 바래 평생을 같이 할 수 있게

얼마나 기다려야 할까 수줍은 내 맘이 기다림에 떠날지도 몰라

나를 불러줘 Oh! baby 내 곁에 영원히 forever

다른 사람이 나의 이름을 부르기 전에

가까이 가까이 더 가까이 날 사랑한다면 오직 나와 함께

어려운 용기는 필요없어 가장 큰 소리로 날 사랑한다고 말해줘

a black civic hatch back roll in catch in on my mack cuz

I'm a rapper 4-tay then well I hit it every day legit like kid capri

it's christopher MC with some funk dafied sounds we give a bounce

to da ounce livin a life a luxury properly a real G

what you know about me mad I hit the swow key from SK to LA

be pimpin every day so check your self be fore you wreck yourself





< 춤추는 나무 >



언제나 그녀의 집앞엔 키가 큰 나무가 서 있었죠

멀리서 그녀가 웃는얼굴 아무도 몰래 지켜봤죠


바람이 불어오는 날엔 수줍게 그녀를 안고서

푸른빛 리듬에 춤을 추곤 했는데

하얀눈이 내리던 날엔 포근한 나뭇가지들로

그녀를 감싸주곤 했는데 아주 작은 것도

바라지 않던 그 나무는 그곳엔 더 없지만


시간이 흘러 그녀도 이젠 알 수 있겠죠

아름다웠던 사랑이란 것을


바람이 불어오는 날엔 수줍게 그녀를 안고서

푸른빛 리듬에 춤을 추곤 했는데

하얀눈이 내리던 날엔 포근한 나뭇가지들로

그녀를 감싸주곤 했는데 아주 작은 것도

바라지 않던 그 나무는 그곳엔 더 없지만


시간이 흘러 그녀도 이젠 알 수 있겠죠

아름다웠던 사랑이란 것을






< 고백 >



내 오래된 친구인 널 좋아하게 됐나 봐

아무렇지 않은 듯 널 대해도 마음은 늘 떨렸어

미소 짓는 너를 보면 우리사이가 어색할까 두려워

아무런 말 하지 못한 채 돌아서면 눈물만 흘렸어


말해야 하는데 네 앞에 서면 아무 말 못하는

내가 미워져 용기를 내야 해 후회하지 않게

조금씩 너에게 다가가 날 고백해야 해


처음 너를 만났던 날 기억할 순 없지만

그저 그런 친구로 생각했고 지금과는 달랐어

미소 짓는 너를 보면 우리사이가 어색할까 두려워

하루종일 망설이다 헤어지면 눈물만 흘렸어


말하고 싶은데 사랑한다고 아무 말 못하는

내가 너무 미워 용기를 내야 해 후회하지 않게

조금씩 너에게 다가가 날 고백할 꺼야

댓글 1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724 5-3)번 항목 강조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122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9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29 15.02.16 267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060 05.17 5.6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353 04.30 19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97 18.08.31 21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35618 싱글벙글 군인 썰.jpg 15 08.02 2094
1635617 [속보]중앙선 원주~제천 열차운행 전면중단 12 08.02 2777
1635616 인도 제 2외국어 한국어로 지정 31 08.02 3200
1635615 그때 그 차이콥스키 콩쿨 참가 연령제한이 바뀌었던 이유 (feat.조성진) 13 08.02 4554
1635614 우리랑 아이돌 취향과 개념이 많이 다르긴하구나 싶은 일본인들의 니쥬 댓글들.txt 70 08.02 5844
1635613 법원 "대학교수 아닌데 직업 '교수'로 쓰면 허위사실 유포" 25 08.02 3270
1635612 졸귀탱 그 자체인 백종원-소유진네 셋째 26 08.02 6856
1635611 청산가리를 이만큼 넣었어도 모르겠다.jpg 16 08.02 3562
1635610 방배동 서래마을부터 신사동·논현동까지…황정민 강남 부동산 155억 재력 과시 33 08.02 3454
1635609 "이재용·이부진·정용진 좋아요".. '재벌' SNS에 열광하는 이유 15 08.02 2943
1635608 니쥬 만든 박진영을 매국노라고 욕하는게 어이없는 이유.txt 830 08.02 2.6만
1635607 초단기 강수예측 5 08.02 2307
1635606 "중국 소셜미디어 틱톡, 미국 사업 전면 매각하기로 결정" 9 08.02 2337
1635605 마동석 팔뚝에 올라탄 정유미 21 08.02 6223
1635604 케톡러들끼리 하면 재밌을 게임 6 08.02 1499
1635603 현재 실시간 기상 레이더 상황.jpg 35 08.02 6143
1635602 어제자 다대포 아파트가 있었는데요.. 없습니다 13 08.02 6597
1635601 가짜사나이 2기 의외의 지원자들 ㄷ ㄷ 10 08.02 4825
1635600 창원 시내버스 노사 임금협상 타결…4일만에 버스 정상운행 11 08.02 671
1635599 연하 남친 유사연애 49 08.02 65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