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美살인용의자 14개주 60명 연쇄살인 혐의..최근 자백
3,874 20
2019.06.09 11:08
3,874 20

ãì¤ë°ì¬(íì¬ì¤ì£¼)=AP/ë´ìì¤ã미국 ì°ì ì´ì¸ ì©ìì ìë®¤ì¼ ë¦¬íì´ ì§ëí´ 11ì26ì¼ íì¬ì¤ì£¼ ì¤ë°ì¬ ì§ë°© ë²ìì ì¶ìíê³  ìë¤. 2019.06.09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살인 혐의로 구속 수감중인 70대 용의자가 적어도 14개주 60명의 추가 살인 혐의를 받으면서 미국 역사상 가장 최악의 연쇄살인범이 될 가능성이 있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텍사스 검찰은 지난 7일(현지시간) 적어도 14개 주에서 60명 이상의 살인 사건에 새뮤얼 리틀(79)이 연루된 사실을 수사하기 위해 관계당국이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사관들 중에는 리틀이 자란 오하이오주 수사관들이 포함됐으며, 적어도 5명의 여성을 살해한 사건에 대해 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리틀은 LA 지역에서 여성 3명을 살해한 혐의로 종신형을 선고받고 캘리포니아에 수감중이며, 텍사스 여성 1명을 추가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현지 경찰은 "리틀이 건강이 나빠지고 있는 이 시점에 자신의 희생자들을 발견할 수 있도록 할 결심을 굳힌 것 같다"며 최근 자신의 살해 범죄에 대해 진술하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2014년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리틀의 재판에서 검찰은 1980년 이후 최소 40건의 살인에 대한 책임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었다.

그 당시 당국은 플로리다, 조지아, 켄터키, 루이지애나, 미시시피, 미주리, 오하이오, 텍사스에서의 살인 사건에 대한 연관성을 찾고 있었다.

그러나 리틀은 당시에는 범행을 인정하지 않았다. 리틀은 그러다가 1994년 12월 텍사스주 서부 오데사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에 대한 범행을 지난해 인정했다.

이후 리틀은 자신의 범행을 하나 둘 씩 인정하기 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텍사스 경찰에 따르면 그는 93명의 살인 사건에 연관된 것으로 파악하고 공조 수사에 나섰다.

결국 이같은 수사 내용이 해당 주의 법 집행기관에 전달됐고, 수십년 된 미제 살인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캘리포니아로 수사관들이 모이고 있다.

오하이오주는 1981년 신시내티 살인사건이 리틀과 연루됐다고 발표했으며, 클리블랜드는 지난주 2명의 여성 사망 사건에 대해 살인 혐의도 받고 있다.

이른바 그린 리버 킬러로 불리는 게리 리그웨이는 49명의 여성과 소녀들을 살해한 혐의로 미국 역사상 가장 악명높은 연쇄살인범으로 기록돼 있다. 그는 자신이 71명을 죽였다고 주장했다.


https://news.v.daum.net/v/20190609025246923?d=y





댓글 2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06 16.06.07 455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18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79784 이승기가 방송생활하면서 제일 도망치고 싶었다던 때.jpg 25 09.10 5299
1379783 감독님.. cg라면서요.. 27 09.10 3892
1379782 일본 프듀 엔딩 377 09.10 2.3만
1379781 이름 때문에 괴롭습니다.jpg 7 09.10 1872
1379780 오늘자 태연과 팬들의 우당탕탕 Q&A 22 09.10 2016
1379779 후쿠시마 오염수 결국 방류?..日환경상 "바다 방출할수밖에"(상보) 46 09.10 1250
1379778 "조국 때문에 100여명이 넘는 학생을 한 교실에 앉혀놓고 어렵게 수업을 이어가고 있다" 148 09.10 8119
1379777 나경원 "아들 과학경시대회 실험실 부탁만…특혜의혹 유감"(종합) 28 09.10 1024
1379776 민주당, 대입 제도 '교육 공정성 강화 특위' 설치 검토 13 09.10 246
1379775 '미스트롯' 송가인·정미애·홍자 연말 디너 콘서트 개최 20 09.10 1093
1379774 나의원님 아들, 논문 아닌 문제의 포스터로 상까지 받아. 22 09.10 1520
1379773 동양대 교수 "조국 딸, 인문학부 프로그램서 봉사..표창장 위조 아냐" 44 09.10 1358
1379772 나경원 "아들 과학경시대회 실험실 부탁만…특혜의혹 유감" 48 09.10 1285
1379771 이번 슈퍼주니어 정규9집 앨범명은 ‘Time_Slip’(타임슬립) 6 09.10 521
1379770 프로미스나인 이나경 LOVE BOMB - Fun! - LOVE RUMPUMPUM 헤어스타일 변화 14 09.10 833
1379769 젝스키스 해체 반대 시위하는 여고생들이라고 돌던 짤의 진실 30 09.10 3943
1379768 카메라맨의 반응속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1 09.10 2106
1379767 ??? : 한국인 관광객이 많이 오길 희망하지만 전범기는 문제가 없습니다 35 09.10 2235
1379766 ‘상업적 상아 거래’ 일본에 국제사회 비판 2 09.10 439
1379765 한국은 무슨 낯짝으로 일본의 투자를 기대하나 38 09.10 28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