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한국 음식 안 맞아” 日 대표팀…사사키·오쿠가와 체중 빠졌다
2,119 54
2019.09.06 13:59
2,119 54
스포탈코리아] 김현세 기자= “솔직히 식사는 입에 안 맞습니다. 그렇다고 말할 수도 없지만요.”

부산 기장군에서 열리는 제29회 세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에 참가한 일본 18세 이하 야구대표팀이 고충을 늘어놓았다. 한국에서 제공되는 음식이 부실한 데다 입에도 영 맞지 않는다고 한다.

6일 ‘닛칸겐다이디지털’은 일본 대표팀이 3일 열악한 여건 속에서 파나마와 경기를 치렀다고 강조한다. 당시 악천후 영향으로 2시간 지연된 8시에 경기가 열린 것은 불가항력이나, 패스트푸드로 끼니를 때운 모습을 안쓰럽게 조명했다.

매체에 따르면 대회 주최 측은 경기 시 바나나와 과자 같은 가벼운 음식 위주로 제공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대표팀은 숙소로 돌아간 후에는 식당이 문을 닫으니 스태프가 직접 40인분의 햄버거를 사 오는데, 선수단은 “우와, 정말 기쁘다”라고 할 정도라고 한다.

그런가 하면 매 기본 식사 때는 부족함 없이 음식이 나온다. 그런데도 일본 대표팀은 살이 빠질 정도로 음식이 입에 안 맞는다고. 에이스로 꼽히는 사사키 로키는 한국에 와서 1㎏이 빠졌고, 오쿠가와 야스노부는 2㎏이 빠졌다.

매체에 따르면 일본 대표팀 스태프는 “일식은 없고, 양식과 한식만 있다. 선수단은 피자, 감자, 베이컨 등을 즐겨 먹는다. 흰쌀밥이나 김치도 있지만, 일본과 종류도, 조리 방식도 다르다. 죽도 있는데, 어딘가 부족한 맛이다”라고 말했다.

그렇다고 안 먹고 있자니 경기에 지장이 생길 수밖에 없다. 매체는 “모두 불만을 늘어놓으면서도 위장에 쑤셔 넣고 있다”고 표현했다. 선수단은 “배가 고파 싸울 수가 없다”면서 “빨리 일본으로 돌아가고 싶다”고 토로했다.

매체에 따르면 일본 대표팀은 경기 없는 4일 부산 교외의 한 시설에서 연습을 하고는 외식을 했다. 숙소 인근 불고기 전문점에 가서야 비로소 편안해졌다고 한다.

일본 대표팀은 6일 오후 6시 한국과 슈퍼라운드 2차전에서 맞붙는다. 일본은 나가타 유지 감독이 직접 언급은 안 했지만, 일본 언론은 사사키 로키 등판 가능성이 높다고 보는 상황. 한국은 황금사자기 최우수선수(MVP)이자 우완 최고 기대주 소형준이 나선다.

사진=일본 야구대표팀 공식 홈페이지 캡처

보도자료 및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https://m.sport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139&aid=0002118153

뭔들 좋아보이겠냐
댓글 5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11 16.06.07 45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20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83478 [향밀침침신여상] 찐엔딩이었다면 커뮤 터졌을 것 같은 새드엔딩 42 09.14 8810
1383477 일본의 정치적 성향은 ‘민족주의’다 6 09.14 1071
1383476 아이폰 11 Pro 미국 광고 24 09.14 1866
1383475 나경원은 지금 원내대표를 할때가 아님 51 09.14 3185
1383474 아기호랑이의 걸음마 연습.gif 29 09.14 4607
1383473 예쁜 송편 구경하고 가~ 5 09.14 2036
1383472 대만 놀러가서 먹을 먹거리 79 09.14 4546
1383471 일본판 프듀 2등 45 09.14 5654
1383470 원덬 머리 감는 방법에 트라우마 및 영향을 준 썰 65 09.14 6880
1383469 a4 용지의 변신 29 09.14 3185
1383468 귀 접어버리면 콩알같은 아기 치타.gif 39 09.14 5792
1383467 집으로 운반당하는 새끼강아지 36 09.14 6755
1383466 금요예능 삼시세끼 / 나혼자산다 어제자 시청률 12 09.14 4935
1383465 놀아달라고 칭얼대는 냥이들 2 09.14 2359
1383464 헬로키티는 왜 코엑스 입점 못 할까 29 09.14 4769
1383463 [단독]손예진X현빈 '사랑의 불시착' 스위스 이어 몽골 간다 11 09.14 2766
1383462 무해하게 생긴 햄스터 3 09.14 1496
1383461 애기 수달 마사지.gif 8 09.14 2658
1383460 까꿍 놀이하는 햄찌 3 09.14 1207
1383459 안철수 "미래예측 못하는 정치인에게 국가 경영 맡기면 안돼" 120 09.14 3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