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종영 '연예가중계', 36년의 이야기 역사 속으로.. "사랑해요 연예가중계" [종합]
1,924 8
2019.11.30 07:23
1,924 8
https://img.theqoo.net/qezCv

[OSEN=김예솔 기자] 36년을 시청자들과 함께 했던 '연예가중계'가 종영을 맞았다.

29일에 방송된 KBS2TV '연예가중계'에서는 대한민국 최초의 연예프로그램 '연예가 중계'가 종영을 맞아 36년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특히 '연예가중계'에는 이영애, 전도연, 한가인, 한지민까지 내놓으라 하는 연예인들이 MC로 함께 해 눈길을 끌었다.

'연예계중계'의 1대 지종학 연예기자는 과거 '연예가중계'의 인기를 언급하며 "그 시간엔 택시가 안 다닐 정도였다"라고 말했다.



https://img.theqoo.net/ZDpyq



'연예가중계'는 쌓아온 역사만큼이나 연예계의 과거 영상 보유량이 독보적이었다. 이날에도 대학시절의 이병헌, 김혜수의 중학교 3학년때 시절이 공개되기도 했다. 또 이미연의 대학교 입학 시절과 최수종의 군입대 영상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 잡았다.

또, 국민MC 유재석의 리포터 시절 영상이 공개돼 웃음을 자아냈다. '연예가중계'는 리포터들의 활약이 두드러졌던 프로그램이었다. 전도연을 업고 인터뷰에 나서기도 했고 김승우, 김남주 결혼식의 하객으로 온 배용준을 인터뷰 하기 위해 에스컬레이터를 달리기도 했다.

시상식 당시 레드카펫에서 빛나는 꽃도 빼놓을 수 없다. 연예가중계 리포터들은 시상식 레드카펫 때마다 배우들에게 수상을 기원하는 꽃을 선물했다.


https://img.theqoo.net/FWBFo


리포터들은 레드카펫에 서서 배우들이 대답을 해줄 때까지 질문을 던지도 또 던졌다. 김아중은 비를 맞으며 인터뷰를 시도하는 리포터 김태진의 모습을 보며 감동을 받기도 했다.

'연예가중계'의 간판 코너는 단연 '게릴라 데이트'였다. 게릴라 데이트의 1호 스타는 '내이름은 김삼순'으로 큰 인기를 모았던 현빈이었다. 당시 길거리에 사람들이 워낙 많이 몰려 현빈과 리포터는 가게로 몸을 숨기기도 했다.

비는 무려 7번이나 게릴라데이트에 출연했다. 비는 "8번째, 10번째 최다 출연자가 되고 싶다"라고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또 최고령 출연자는 송해였다. 송해는 홍대 거리를 걸으며 시민들을 만났다.


https://img.theqoo.net/EjCUt

또 대한민국을 넘어 일본, 런던에서 게릴라 데이트에 나서기도 했다. 이병헌은 "농담처럼 했던 얘긴데 진짜 오셨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진웅과는 바이킹을 타면서 인터뷰에 나서기도 했다. 주원은 팬들을 위해 놀이공원 퍼레이드에 등장했고 한채영은 수산시장, 윤도현은 시내버스, 장윤정은 지하철에서 급기야 안성기는 경찰서에서 인터뷰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배우들의 팬 서비스도 빼놓을 수 없다. 권상우는 팬을 번쩍 안기도 했고 헨리는 팬들과 즉석 악기 라이브를 선보였다. 또 정우성 팬과 함께 무반주로 왈츠를 추기도 했다. 장윤정은 거리의 팬에게 용돈을 줘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https://img.theqoo.net/dfEjR


김태진 리포터는 영하 17도의 날씨나 폭염속에서도 배우들과 함께 인터뷰를 했다. 송중기는 "게릴라 데이트 하다보면 쓰러지시겠다"라고 걱정하기도 했다. 이에 김태진 리포터는 "살이 2kg씩 빠진다"라고 말했다. 이선균은 "게릴라 데이트의 주인공은 항상 김태진이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 모습을 본 MC신현준은 "태진씨는 정말 청춘을 '연예가중계'와 함께 했다. 정말 자랑스럽다"라고 말했다.

지난 36년 한국 연예계의 모든 순간에서 함께 했던 '연예가중계'는 이제 역사의 한 페이지가 되었다.
/hoisoly@osen.co.kr
[사진 : KBS2TV '연예가중계' 방송캡쳐]



https://entertain.v.daum.net/v/20191129214254630
댓글 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1298 01.21 2.1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시대를 초월한 명작! 시얼샤 로넌&엠마 왓슨&티모시 샬라메 《작은 아씨들》시사회 1281 01.17 3.4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1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6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6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45601 한국 급식인줄 알았는데 일본사람이래서 놀란 미스틱 연습생 후쿠토미 츠키 56 01.15 4222
1445600 원덬이 생각하는 Really really에 버금가는 위너 최고 설렘곡이자 띵띵곡 19 01.15 1284
1445599 핫게 간 써브웨이 간판 색이 다른 이유(공식답변) 55 01.15 7237
1445598 5일째 회사 안 나오는 미스김 56 01.15 6581
1445597 나 가방에 부라자 걸고 나옴 20 01.15 6658
1445596 츄르가...없단 말이지? 3 01.15 1635
1445595 사람들의 관심이 부담스러워 고등학교 자퇴하고 호주유학하다가 파일럿이 되기 위해 공사 입학했다가 티비보고 아나운서라는 직업에 매료되어 한 번에 합격한 24 01.15 4982
1445594 안전사고예방 현장직 안전장비 착용의 중요성.gif 10 01.15 1217
1445593 육성재 싱글 치킨 오디오티저 8 01.15 515
1445592 잠시 후 열리는 U-23 우즈벡전 선발명단 5 01.15 810
1445591 애기들이 펭수실제로 보면 느끼는 크기체험 25 01.15 7996
1445590 곧 출시 예정인 스토브리그 드림즈 양 인형!!!!!!!!!!! 53 01.15 3885
1445589 노라조 조빈 암산실력 12 01.15 2402
1445588 요즘 엄청 증가했다는 여성형 탈모.jpg 340 01.15 4.4만
1445587 태연 '내게 들려주고 싶은 말 (Dear Me)' MV 55 01.15 1641
1445586 올해 방영예정중인 KBS드라마 '학교' 새시리즈 <학교2020>의 남자주인공으로 물망인 김요한.jpg 16 01.15 1770
1445585 대림동 근황 17 01.15 3960
1445584 최애의 군백기를 보내는 세계제일 아이돌 주접계의 나날 13 01.15 1520
1445583 3년 만에 스크린 복귀하는 액션장인 5 01.15 920
1445582 해충만 잡는게 아니였던 세스코 35 01.15 39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