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팁/유용/추천 매일밤 자괴감을 끌어안고 잠드는 너에게
44,846 1650
2020.10.17 23:33
44,846 1650
나는 매일 용서하는 마음으로 하루를 맞이하겠다.

나는 나 자신을 용서하겠다.

지난 여러 해 동안 나의 가장 큰 적은 나 자신이었다.

내가 저지른 모든 실수, 모든 착오, 모든 좌절은 

내 인생에 대한 혐오감을 더욱 부채질해왔다.

나는 나 자신을 용서했다. 

나의 인생은 방금 새롭게 시작했다.


-폰더 씨의 위대한 하루





https://img.theqoo.net/VgnNX






일분 일초마다 인생을 바꿀 수 있는 기회가 온다.

- 영화 '바닐라 스카이'





https://img.theqoo.net/ihYzP






For what It's worth It's never too late.

There is no time limit

가치 있는 것이라면 늦은 게 아니다.

시간의 제약은 없다.



To be whoever you wanna be

네가 되고 싶은 사람이 되렴

Start whenever you want

네가 원할 때 언제든지 시작해도돼

You can change or stay the same

너는 변화를 택할 수도, 혹은 그대로 머무르는 것을 선택할 수도 있다.



We can make the best, or the worst out of it. I hope you make the best of it

우리는 그 과정 속에서 최고를 만들어낼 수도, 최악을 만들어낼 수도 있지만

나는 네가 최고의 결과를 만들어내길 희망한다.



I hope you see things that startle you.

I hope you feel things. you never felt before

너를 놀라게 할 수 있는 것들을 보기를 바라고

네가 한 번도 느껴보지 못한 것들을 느껴보기를 바란다.



I hope you meet people with a different point of view

서로 다른 시각을 가진 사람들을 만나보기를 바란다.



I hope you live a life you're proud of

자랑스러운 인생을 살았으면 한다.

And if you find that you're not. I hope you have the strength to start all over again.

그리고, 만약에 네 선택이 잘못된 것을 알았을 때.

네가 모든 것을 다시 시작할 수 있는 용기를 가지고 있길 바란다.




https://img.theqoo.net/SOdWa






다른 사람의 성공에 진심으로 기뻐하라 그것은 정말 좋은 카르마(업보)이다.





https://img.theqoo.net/MUfwU






중요한 것은 이것이었다. 일상에 매몰되지 않는 것, 의식의 끈을 놓지 않는 것, 항상 깨어 있는것, 내가 나의 주인이 되는 것, 부단한 성실성으로 순간순간에 임하는 것, 내일을 기대하지 않는 것, 오직 지금만을 살아가는 것, 오직 이곳만을 살아가는 것, 쉬이 좌절하지 않는 것, 희망을 가지지 않는 것, 피할 수 없다면 온전히 받아들이는 것, 일상에서 도피하지 않는 것, 일상을 살아나가는 것.
/김민철, 모든 요일의 기록




https://img.theqoo.net/mVaFs





(이동진 칼럼) 아무리 마음이 아파도 뒤돌아보지 마세요.

그리스 신화에서 저승까지 찾아가 아내 에우뤼디케를 구해내는데 성공한 오르페우스에겐 반드시 지켜야 할 금기가 주어집니다. 그건 저승을 다 빠져나갈 때까지 절대로 뒤를 돌아봐서는 안 된다는 조건이지요. 그러나 오비디우스의 ‘변신 이야기’ 속 설명에 따르면 “그녀를 보고 싶은 마음에, 그녀가 포기했을까 두려움에 사로잡혀” 그는 그만 뒤를 돌아보고 맙니다. 이로 인해 아내를 데려오는 일은 결국 마지막 순간에 수포로 돌아가고 말지요.

구약 성서에서 롯의 아내도 그랬습니다. 죄악의 도시 소돔과 고모라가 불로 심판 받을 때 이를 간신히 피해 떠나가다가 신의 명령을 어기고 뒤를 돌아보는 바람에 소금 기둥이 되었으니까요. 금기를 깨고 뒤돌아보았다가 돌이나 소금 기둥이 되는 이야기는 전세계 도처에 널려 있습니다. 우리의 경우도 탐욕스런 어느 부자의 집이 물로 심판 받을 때 뒤돌아본 그의 며느리가 바위가 되고 마는 충남 연기의 장자못 전설을 비롯해 조금씩 변형된 형태로 여러 지방에 전해져 내려오니까요.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에서 치히로 역시 비슷한 상황에 놓입니다. 기상천외한 일들이 벌어지는 신들의 나라에서 돼지가 된 부모를 구출해 돌아가던 소녀 치히로는 바깥 세상으로 나가는 통로에 놓인 터널을 지나는 동안 결코 돌아봐서는 안 된다는 말을 듣는 거지요.


그런데 왜 허다한 이야기들에 이런 ‘돌아보지 말 것’에 대한 금기가 원형(原型)처럼 반복되는 걸까요. 그건 혹시 삶에서 지난했던 한 단계의 마무리는 결국 그 단계를 되짚어 생각하지 않을 때 비로소 완결된다는 것을, 사람들이 경험을 통해 체득하고 있기 때문이 아닐까요. 오르페우스처럼, 그리움 때문이든 두려움 때문이든, 지나온 단계를 되돌아볼 때 그 단계의 찌꺼기는 도돌이표처럼 지루하게 반복될 수 밖에 없는 게 아니겠습니까. 소금 기둥과 며느리 바위는 그 찌꺼기들이 퇴적해 남긴 과거의 퇴층 같은 게 아닐까요.

류시화 시인은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지 않는다’라는 시에서 “시를 쓴다는 것이/더구나 나를 뒤돌아본다는 것이/싫었다, 언제나 나를 힘들게 하는 것은/나였다/다시는 세월에 대해 말하지 말자”고 했지요. 정해종 시인도 ‘엑스트라’에서 “그냥 지나가야 한다/말 걸지 말고/뒤돌아보지 말고/모든 필연을/우연으로 가장해야 한다”고 했구요.

그런데 의미심장한 것은 치히로가 그 힘든 모험을 마치고 빠져 나오는 통로가 다리가 아닌 터널이었다는 사실입니다. 두 개의 공간을 연결하는 통로엔 다리와 터널이 있겠지요. 다리는 텅 빈 공간에 ‘놓는’ 것이라면, 터널은 (이미 흙이나 암반으로) 꽉 차 있는 공간을 ‘뚫는’ 것입니다. 그래서 다리가 ‘더하기의 통로’라면 터널은 ‘빼기의 통로’라고 할 수 있을 겁니다.


결국 삶의 단계들을 지날 때 중요한 것은 얻어낸 것들을 어떻게 한껏 지고 나가느냐가 아니라, 삭제해야 할 것들을 어떻게 훌훌 털어내느냐,인지도 모릅니다. 이제 막 어른이 되기 시작하는 초입을 터널로 지나면서 치히로는 할 수 있는 것과 할 수 없는 것들을 몸으로 익히면서 욕망과 집착을 조금 덜어내는 법을 배웠겠지요.

박흥식 감독의 영화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에서 사랑이 잘 풀리지 않을 무렵, 윤주는 봉수를 등지고 계단을 오르면서 “뒤돌아보지 마라. 뒤돌아보면 돌이 된다”고 되뇌지만 결국 뒤를 돌아 보지요. 그러나 그렇게 해서 쓸쓸히 확인한 것은 봉수의 부재(不在) 뿐이었습니다.

아무리 마음이 아파도 뒤돌아보지 마세요. 정말로 뒤돌아보고 싶다면 터널을 완전히 벗어난 뒤에야 돌아서서 보세요. 치히로가 마침내 부모와 함께 새로운 삶의 단계로 발을 디딜 수 있었던 것은 터널을 통과한 뒤에야 표정 없는 얼굴로 그렇게 뒤돌아본 이후가 아니었던가요.




https://img.theqoo.net/yGdfF


.


.


.


중요한 것은 오직 자기 자신을 설득하는 일이므로.

_이승우, 『만든 눈물 참은 눈물』
댓글 165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42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5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42 15.02.16 283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470 05.17 9.8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511 04.30 3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스퀘어방을 중심으로 한 유명인 대상 각종 혐오조장 및 까질 선동 게시물, 국가/인종/지역 등 특정 집단 혐오를 위한 스퀘어발 창조논란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신고 발각시 즉시 차단 1209 18.08.31 24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00549 엄마 응원하려고 아빠랑 김밥 싸는 희율이(aka 잼잼이).youtube 5 10.18 1319
1700548 우주소녀 쪼꼬미 2주차까지 무대의상(우주복) 모음 16 10.18 1180
1700547 찐 치과의사가 각잡고 하는 완전 매복 사랑니 발치 컨셉 asmr.....(피없음) 23 10.18 2908
1700546 로켓펀치 수윤 트위터 업데이트 1 10.18 481
1700545 미추리 인연으로 쪼르르 달려와 포옹하는 제니와 유느 20 10.18 5056
1700544 전공자들이 흥미롭게 생각하는 현대무용 기본기를 구사하는 방탄 지민 416 10.18 2.6만
1700543 두리안 원숭이 반응 17 10.18 2219
1700542 Lovelyz Ontact Concert 'Deep Forest' 셋리스트 18 10.18 661
1700541 의외로 좋아하는 사람들 좀 있는 방탄-엑소 얼굴 계열 43 10.18 3345
1700540 미성년자인데 차 빌릴 수 있나요?.ytb 7 10.18 1626
1700539 윤하 <그 거리> 작사 비화.jpg 4 10.18 808
1700538 요즘 아이즈원 원영이에게 찰떡인 짜파게티 머리 22 10.18 4351
1700537 '비밀의 숲2' 박현석PD "'비숲', 조승우-배두나가 세운 드라마" 13 10.18 1192
1700536 태연 인스타스토리 업뎃 (녹음) 18 10.18 1574
1700535 런닝맨' 전소민, 1일 블랙핑크 변신 "십자수예요" 7 10.18 2570
1700534 쪼꼬미 인기가요 무대 완료(오늘의 우주복) 13 10.18 1660
1700533 업계 추정 판매량 2만장인 국내 콘솔 게임 31 10.18 2745
1700532 어제 케이콘에서 아이즈원 안유진.gif 16 10.18 1939
1700531 '비밀의 숲2' 박현석PD "연출 아쉬움 이해해..시즌3 불러준다면 영광" 310 10.18 2만
1700530 제와피와 자꾸 겹치는 것같은 원덬의 취향 (feat.아이돌) 50 10.18 26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