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김상교씨 여성을 성추행하고 클럽 안전요원을 폭행해 업무를 방해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
2,863 60
2019.05.15 15:55
2,863 60

한편 '버닝썬' 사건의 발단이 된 김상교 씨 폭행사건과 관련해 경찰은 김 씨를 최초 폭행한

최 모 씨와 클럽 영업 이사 장 모 씨 등 3명을 폭행 또는 공동상해 혐의로 검찰에 송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상교 씨 또한 여성 3명을 성추행하고 클럽 안전요원을 폭행해 업무를 방해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하기로 했습니다.
경찰은 그러나 김 씨가 제기한 역삼지구대와 유흥업소의 유착 정황은 찾지 못했으며, 김 씨가 인권위에 제기한 

경찰관 폭행 진정사건에 대해서도 조사 결과 혐의를 인정하기 어려워 내사 종결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이 김상교씨폭행 무혐의 

경찰 유흥업소 유착 무혐의

김상교씨 성추행으로 검찰소취(고소한 사람들 전부 버닝썬 관계자거나 지인들)

김상교씨 클럽관계자 폭행 엄무방해혐의 검찰소취


이러고도 경찰수사권 달라고ㅋㅋ

댓글 6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10 16.06.07 457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19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85549 마루보이즈 틴틴 이진우 이태승 개인 필름.ytb 1 09.16 332
1385548 강다니엘, 자체 제작 유튜브 '컬러풀 다니엘' 론칭…특별한 일상 공개 78 09.16 2863
1385547 피의사실공표죄는 검찰 및 경찰과 같은 특수공무원만이 주체가 될 수 있는 진정신분범이다 20 09.16 492
1385546 국민 40%가 무당층…나경원 “한국당이 흡수할 것” 79 09.16 1836
1385545 마블보다 돈 많이 번다는 한국 컨텐츠 회사 52 09.16 7283
1385544 류준열 그라치아 10월호 화보 46 09.16 2030
1385543 오늘자 분홍 폴라니트 착장으로 출국하는 레드벨벳 슬기 29 09.16 3762
1385542 태풍으로 인한 단수,정전이 일주일이 지난 아직도 복구안된 치바 36 09.16 2839
1385541 이번 추석 만족도가 유난히 높았을 것 같은 이 그룹 돌덬들 12 09.16 4836
1385540 한창 전성기 활동할때 피혈서를 받은적이 있다는 강수지.jpg 11 09.16 2245
1385539 설현이 맞고 오자 빡친 이민호 13 09.16 4140
1385538 '무죄추정의 원칙'이란 무엇인가? 피의자는 범죄자인가? 40 09.16 962
1385537 봉준호 '기생충' 토론토영화제 수상..오스카 청신호 (관객상 3등) 14 09.16 2289
1385536 초창기 PC방 10 09.16 2159
1385535 개장 3개월 남은 서울에 들어설 대형 클럽 41 09.16 7358
1385534 본업존잘 보여주고 네이버TV캐스트 조회수 30만 넘은 영상 6 09.16 1845
1385533 홍대 북한술집 논란속, '인공기 회수하는 경찰 관계자' 49 09.16 5069
1385532 버거킹 와퍼 이벤트 25 09.16 3576
1385531 KFC 근황 11 09.16 3303
1385530 서지현 檢 고소건 수사난항…자료 안 주고 버티는 검찰 32 09.16 10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