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샤워할 때 다리도 씻나요?” 질문에 15만 명 ‘NO’
29,933 477
2019.05.15 11:19
29,933 477
“샤워할 때 다리도 씻나요?”

한 남성이 재미로 던진 질문이 온라인에서 뜨거운 관심을 끌었다.

영국 일간 ‘미러’의 최근 보도에 따르면 이 남성은 지인들이 샤워할 때 다리를 씻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고 충격받았다. 그는 설마 모든 사람이 그럴까 싶어 자신의 트위터에 ‘샤워할 때 다리도 씻나요?’라는 질문과 함께 ‘예(YES)’ 또는 ‘아니오(NO)’ 항목을 넣어 온라인 투표를 진행했다.

처음에 그는 간단히 문항만을 게재했지만, 이후 “내 이름은 코너 알프웰이고, 나는 샤워할 때 다리를 씻는다”면서 “다리 씻기는 샤워할 때 중요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여러 가지 이유로 다리를 씻지 않는 사람들을 끄집어내려는 것은 아니다. 단지 재미로 이런 질문을 던진 것뿐”이라며 온라인 투표를 진행 하게 된 이유를 덧붙였다.

반응은 폭발적이었다. 80만 명이 넘는 사람이 참여했고 그 중 81%는 ‘샤워할 때 다리를 씻는다’고 응답했다.

그러나 15만 여명(19%)은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이들은 “바지가 하루 종일 다리를 감싸고 있기 때문에 깨끗하다. 뭐가 문제야?”, “샤워할 때 비누와 샴푸가 아래로 흘러내리며 저절로 다리를 씻겨준다” 등 의견을 남기며 샤워할 때 다리를 따로 씻는 것은 시간 낭비라고 주장했다.

다리를 씻는다고 응답한 사람들은 “샤워할 때 다리를 씻지 않으면 대체 언제 다리를 씻나?”, “다리를 씻지 않은 사람들은 화장실 변기에 앉았던 것을 떠올려 봐라”, “이런 질문이 나온 것도 신기하다. 이게 질문이 될 수 있나? 다리를 씻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http://news.donga.com/3/all/20190515/95529572/2
댓글 47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나 혼자 산다』의 헨리&캐서린 프레스콧 등장 《안녕 베일리》 무대인사 시사회 346 08.16 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5-2번항목 주의] 5952 16.06.07 435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04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18 15.02.16 192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5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52192 먹이사슬 개좆밥 나무늘보가 동물보호센터에 가면서 생긴 변화 60 08.14 4139
1352191 3년만에 팬들 소원 성취하게 해 준 박보검ㅋㅋㅋㅋ 31 08.14 2717
1352190 청년실업률 20년來 최악…‘퍼붓기’벽에 12 08.14 606
1352189 역사를바꾼 한통의 전화 8 08.14 1550
1352188 (소소함 주의) 안드로이드 이전페이지 목록 중 골라서 뒤로가기 방법 16 08.14 887
1352187 DHC 회장 "일본인, 아시아 유일한 유럽인.. 재일 한국인들은 가짜 일본인" 48 08.14 1228
1352186 농촌에서 밭일 하는 내국인 노동자는 누구? 3 08.14 682
1352185 [죄수와 검사] ③ 은폐된 검사들의 성매매… '고교동창 스폰서 사건'의 진실 1 08.14 389
1352184 16년전 SM 소속 가수를 모델로 만든 게임 40 08.14 3351
1352183 [속보] 검찰, 항소심서 이재명에 징역 1년6월·벌금 600만원 구형 본문듣기 설정 32 08.14 1370
1352182 지만원의 디스) 홍준표, 장제원이 황교안 나경원 수준 1 08.14 266
1352181 해리 스타일스, `인어공주` 에릭 왕자 役 거절 33 08.14 3051
1352180 효연 "써니, 소녀시대 단톡방에서 강퇴시켜야" 54 08.14 1만
1352179 원더기가 보고 놀란 햄찌 뒷태.jpg 40 08.14 2514
1352178 (피주의)공중파 수위 레전드 76 08.14 5974
1352177 아니씨발 11살은 과자 좀 먹게 냅둬 17 08.14 5170
1352176 美언론 후쿠시마 르포 "올림픽 선수단, 발암 위험 매일 증가" LA타임스, 후쿠시마 현장 취재 "도쿄올림픽은 방사능 올림픽" 5 08.14 750
1352175 '세월호 보고 조작' 김기춘, 징역 1년 집유 2년 15 08.14 363
1352174 검찰, 사회복무요원 성폭행한 남성에게 징역4년 구형 • 가해자 “신상공개돼 아이가 상처 입는 것은 막아달라 37 08.14 1557
1352173 겹겹이 우유상자 안에서 꿈틀꿈틀 낙찰→반품→떨이 ‘반려견 수난사’ … <애니멀피플> 개농장·경매장·펫숍 잠입 르포 08.14 2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