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목표는 ‘신화’지만, 현실은 ‘생존’…아이돌 ‘해체기’
4,030 31
2019.05.16 10:05
4,030 31
https://img.theqoo.net/HPNem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 유명준 기자] 아이돌 그룹의 해체 소식이 끊임없이 들려온다. 계약 기간이 7년이니, 이 시점을 맞이한 그룹들은 데뷔 당시 온전한 모습으로 유지하기 힘들다. 데뷔한 팀이 많은 연도일수록, 인지도가 높았던 팀도 많았고, 그들이 재계약 논의 시기가 돌아오면 ‘해체 소식’ 역시 증가하고 있는 셈이다. 

2007년 원더걸스와 카라, 소녀시대, FT아일랜드가 데뷔했다. 그리고 2008년 샤이니, 유키스, 투피엠, 투에이엠 등이 데뷔했다. 이 두 해에 데뷔한 팀이 대략 26팀 정도다. 

2009년부터 아이돌 그룹 데뷔 숫자는 폭발했다.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앞서 데뷔한 아이돌 그룹의 행보와 그들이 누리는 ‘영광’이 관계자들을 자극했을 것이다.

2009년, 애프터스쿨, 2NE1, 포미닛, 티아라, 에프엑스, 비스트, 시크릿, 엠블랙, 레인보우 등 대략 26팀이, 2010년, 씨엔블루, 제국의아이들, 걸스데이, 틴탑, 인피니트, 씨스타, 나인뮤지스, 미쓰에이, 대국남아 등 27개팀이, 2011년에는 에이핑크, 달샤벳, 블락비, 비원에이포, 브레이브걸스, 치치 등 무려 49팀이 등장했다.

이들 중 계약기간인 7년을 기준으로 온전하게 팀이 유지된 경우는 거의 없다. 인지도가 올라가는 3~4년 때부터 해체 혹은 탈퇴의 움직임이 보인다. 연기나 예능 등 ‘단독 플레이어’가 생기면서, 앨범 발매 시기는 점점 늦어지고, 팀 활동은 흐지부지 되다가 결국은 계약 만료 시점인 7년 즈음 팀은 변화를 맞는다.

유형은 크게 네 가지다. 씨스타나 나인뮤지스처럼 아예 해체를 선언하는 경우, 애프터스쿨처럼 해체 선언은 하지 않았지만, 사실상 ‘해체’ 상태의 경우, 소녀시대처럼 몇몇 멤버들은 탈퇴했지만, 남은 멤버들이 명성을 유지하며 활동하는 경우, 그리고 ‘따로 또 같이’를 외치며 “우린 비록 계약이 종료되지만, 팀은 언제가 뭉칠거예요”를 말하는 경우다.

물론 이보다 더 다양한 경우도 있겠지만, 어찌됐든 ‘생존’을 위해 남거나, 떠나거나, 따로 합치거나를 7년이 되는 시점에서 결정하는 것이다.

그리고 2019년. 이제 2012년에 데뷔한 아이돌 그룹들에게 선택의 시간이 왔고, 일부는 이미 선택을 했다.

에이오에이(AOA)는 민아만 탈퇴하고 나머지 멤버들은 FNC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했다고 알렸다. 이엑스아이디(EXID)는 하니, 정화가 소속사와 전속계약을 종료했지만, 해체는 아니라고 말한다. 헬로비너스는 해체를 공식 선언했다. 

데뷔 당시 이들 중 적잖은 이들이 목표가 신화라고 했다. ‘따로 또 같이’ 활동하면서도 21년째 ‘신화’라는 타이틀로 여전히 건재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생존’은 그 목표를 희미하게 만든다. 다른 그룹과 경쟁 보다는 팀 내 경쟁이 더 치열한 시대이기 때문이다.

https://m.entertain.naver.com/read?oid=016&aid=0001535579
댓글 3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3-4 보은/연합 투표 및 스밍 금지 항목 추가] 5898 16.06.07 394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74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02 15.02.16 180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8 18.08.31 14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83134 오늘자 크보 엘꼴라시코 - LG 김현수 끝내기.gif 43 06.13 1582
1283133 인도서 어린이 43명 뇌 질환 '집단 사망'…과일 '리치' 때문에? 13 06.13 2472
1283132 내일 또 다른 서울 더비.jpg 18 06.13 3813
1283131 구매시 도움 될 것 같은 유명 손풍기 7종 비교영상 74 06.13 3308
1283130 스포티비뉴스 [잠실 게임노트] '이틀 연속 끝내기' LG, 6연속 위닝시리즈, 롯데 7연패 19 06.13 589
1283129 엄마 : 무묭아~ 빵 사왔다~ 나와봐라~.jpg 277 06.13 2만
1283128 부처님 오신 날 특선 만화로 봤다가 펑펑 운 애니jpg 28 06.13 3994
1283127 차기 검찰총장 후보자 4인 4 06.13 617
1283126 큐브엔터 신인개발팀 계정에 올라온 농촌봉사 영상.twt 18 06.13 2181
1283125 강용석 yg 관련 과거 썰전 발언 33 06.13 4697
1283124 한마리도귀여운데 세마리면기절하것다, 랫서덬도 구분못한다는 세쌍둥이 랫서팬더♥♥♥ 19 06.13 1335
1283123 중국 여배우 심월에게서 느낀 덕후의 향기 28 06.13 4699
1283122 고양이들에게 소문난 집 41 06.13 4402
1283121 살벌한 홍콩 시위 상황.jpgif 39 06.13 4049
1283120 80년대생 명절에 자주 본 애니 28 06.13 1755
1283119 나라별 총생산대비 가계부채 비율 3 06.13 451
1283118 "너에게 불이익을 주는 건 쉽게 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 소속사 연예인들은 당장 마약 검사를 해도 나오지 않는다. 주기적으로 마약 검사를 하고, 만약 마약이 검출되면 일본으로 보내서 마약 성분을 빼낼 수 있기 때문에 검출이 안 될 거다." 35 06.13 3648
1283117 님도 보고 뽕도 따는 YG 25 06.13 5766
1283116 어반자카파 - 니가 싫어 1 06.13 340
1283115 듣기만 해도 상상의 나래가 펼쳐지는 영화 OST 원탑 4 06.13 7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