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17일 컴백’ 노라조, 새 싱글 ‘샤워’ 가사 공개 “무엇으로 씻을까”
894 11
2019.07.16 11:05
894 11

0000398798_001_20190716103020967.jpg?typ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609&aid=0000140064

대세 듀오 노라조가 신곡 '샤워(SHOWER)'에 담은 메시지는?

노라조는 7월 16일 오전 공식 SNS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샤워(SHOWER)'의 온라인 커버 이미지 및 가사를 공개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공개된 커버 이미지는 마치 하나의 표지판을 연상케 한다. 샤워를 하는 사람의 이미지와 'NORAZO SHOWER AVAILABLE HERE'이라는 문구가 파란색과 흰색 두 가지 색으로만 조합돼 강렬한 인상을 남긴다.

이어 '샤워' 가사지에는 통통 튀는 노라조만의 가사가 돋보인다. “더러워진 몸과 마음 무엇으로 씻을까 비누”로 시작하는 가사는 독특하면서도 곳곳에 자아성찰적 고뇌와 번민이 녹여져 있어 또 한 번 생각하게 하는 노라조만의 철학적인 음악 세계를 엿볼 수 있게 했다.

'사이다' 이후 1년 만에 돌아오는 노라조의 신곡 '샤워'는 평소 깨끗한 몸에 깨끗한 정신이 깃든다는 조빈과 원흠의 샤워 철학을 노래에 담았다. 앞서 공개된 콘텐츠에서 살짝 공개된 "샤워, 샤워, 아이 샤워"라는 중독성 넘치는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앞서 '슈퍼맨', '고등어', '카레', '사이다' 등에서 유쾌한 에너지를 전달했다면, 이번 '샤워'에서는 특유의 흥겨움과 함께 ‘니팔자야’ 등에서 보여줬던 노라조만의 철학적인 메시지까지 전달할 예정이라 더욱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노라조의 신념이 담긴 신곡 '샤워(SHOWER)'는 오는 17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되며, 이날 노라조는 새 싱글 발매를 기념하는 쇼케이스도 개최한다

댓글 1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안녕 베일리》무대인사 시사회 당첨자 발표 ◀◀ 46 08.23 1.8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5-2번항목 주의] 5954 16.06.07 439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07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19 15.02.16 19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5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61388 무토 전 일본대사 또 막말 "문재인 대통령은 '위대한 돌팔이 의사'" 67 08.22 829
1361387 우리 꼬마 주인님 학교 끝났다 15 08.22 3197
1361386 작은 문틈 사이로 태어나는 생명(약혐후) 16 08.22 3108
1361385 오신환 “조국 ‘강남양파’로 낙인…文 무너뜨릴 스모킹건 될 것” 34 08.22 801
1361384 [라이온킹](스압) 라이온킹에겐 생명을 번성케 하는 힘이 있을 예정이었다 7 08.22 759
1361383 후쿠시마 감자 이용한, '가루비 감자칩' 9/23 절찬리 발매! 37 08.22 3153
1361382 한국 비판했다고 한국은 변하지 않는다. 1 08.22 709
1361381 세코 일 경제산업상 "한국과 대화 용의 있어"... 전제조건 내걸어 25 08.22 751
1361380 공지영 “조국 지지한다…‘문프’가 적임자라 하시니까” 75 08.22 1948
1361379 나훈아 콘서트를 본 25세 아가씨의 후기 46 08.22 5369
1361378 오늘 엠카운트다운 첫 컴백하는 아이돌 10 08.22 2166
1361377 ???:간호사나 간호조무사나 사년제 대학 안가도 할 수 있는데 간호사들 3년 더 공부한걸로 부심부린다 69 08.22 2611
1361376 조국 트위터 (2일전 공주대 해명) 6 08.22 749
1361375 정몽주니어가 당시에 했던 미개드립에 대한 정리글 20 08.22 1636
1361374 결혼정보회사에서 성격이 강하다는 말을 들었다 291 08.22 2.8만
1361373 '김기춘 기획' 간첩조작 사건 피해자, 44년 만에 무죄 13 08.22 360
1361372 원덬이 할머니 생각나서 눈물 쏟은 노래 2 08.22 504
1361371 소송 이겨도 큰 상처.."中 '짝퉁게임', 조직적·전문적 대응 필요" 08.22 240
1361370 日관방 "지소미아, 한일 안보협력·지역안정에 기여 인식" 14 08.22 544
1361369 라디오 끝나고 운 에이핑크 오하영.JPG 13 08.22 3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