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 환전하다 100달러 위조지폐 무더기 발견...경찰 수사
2,346 6
2022.08.16 13:44
2,346 6
시중 은행에서 환전한 달러 가운데 100달러짜리 위조지폐가 무더기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해외여행 후 남은 달러를 환전하려다가 낭패를 겪은 전직 경찰관은 은행 직원의 범행을 의심하며 고소장을 냈습니다.

차상은 기자의 단독보도입니다.

[기자]
캄보디아 여행에 앞서 환전을 위해 지난 3월 시중 은행을 찾은 퇴직 경찰관 50대 A 씨.

통장에 있던 예금 가운데 백만 원을 달러로 바꿨습니다.

얼마 지나지 않아 같은 은행의 다른 지점에서도 2천 달러를 환전한 A 씨는 여행을 마치고 남은 돈을 우리 돈으로 바꾸려다가 환전을 거절당했습니다.

A 씨가 가져온 달러 가운데 100달러짜리 지폐 7장이 위조지폐였습니다.

A 씨는 여행 중 누군가로부터 100달러 지폐를 받았거나 교환한 사실이 없다며 은행에서 위조지폐를 지급했을 가능성을 제기했습니다.

환전 기록이 제대로 남아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달러 위조지폐 신고자 : 달러를 환전하면 외화 환전이라고 기재하는 것이 맞습니다. 현금 인출이라고 기재된 부분이 지극히 상식적으로 이해가 안 되고….]

A 씨가 환전 당시 은행으로부터 받은 영수증입니다.

2천 달러를 환전한 영수증과 금융거래 기록은 A 씨의 명의와 거래 금액 등이 일치합니다.

하지만 같은 은행 다른 지점에서 우리 돈 백만 원을 환전한 영수증에는 이름과 계좌번호가 빠져있고, 고객 등급과 거래 금액도 실제와 다르게 표기돼있습니다.

이마저도 환전 당시에는 지급하지 않았다가 위조지폐가 발견되고 나서야 A 씨에게 보내왔습니다.

A 씨는 이 같은 상황을 볼 때 백만 원을 환전할 당시 위조지폐가 지급됐을 가능성이 있다며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은행 측은 A 씨의 일방적인 주장이라는 입장입니다.

지폐 계수기를 통해 위조 여부를 감별한 뒤 지급하기 때문에 있을 수 없는 일이라는 게 은행 측의 설명입니다.

또 백만 원을 환전한 영수증이 실제 금융기록과 다른 건 은행원의 업무상 실수라며 위조지폐와 관련이 없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A 씨가 캄보디아 현지에서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달러를 바꿔치기 당했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는 없습니다.

A 씨로부터 고소장을 접수한 경찰은 100달러 위조지폐가 어떤 경로로 시중에 들어왔는지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52/0001777114?sid=102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84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20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1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29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2 15.02.16 496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581 21.08.23 87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020 20.05.17 64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895 20.04.30 123만
공지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1 18.08.31 44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265029 드디어 아빠 무릎 졸업한 하퍼 세븐 베컴...jpg 34 10.01 1만
2265028 [퀸덤2] 이런 말해도 될지 모르겠지만, 5위라는 어감이 되게 귀엽거든요 3 10.01 2837
2265027 [작은아씨들] 오자매 엄마가 어떻게 오자매를 키운거야? (스포주의) 44 10.01 1.2만
2265026 원덬의 가을을 7년째 책임지고 있는 걸그룹노래.ytb 5 10.01 3044
2265025 여친이랑 헤어지고 혼자 자전거 타는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22 10.01 9729
2265024 아이패드OS16 업뎃시 일부 덬들이 가장 크게 체감할 것 같은 부분 16 10.01 5377
2265023 영유아용 고구마캐기 장갑 14 10.01 7725
2265022 19년 전 오늘 발매♬ TOKIO <AMBITIOUS JAPAN!> 1 10.01 313
2265021 미틴 이거 들고 락페간다고햇더니 가족이 그거가지고되겟냐고.twt 19 10.01 8778
2265020 아이브 안유진 '무수한 악수 요청' 13 10.01 5233
2265019 한국의 sf팬덤이란...............twt 74 10.01 6169
2265018 호카손) 트래비스 재팬 전세계 데뷔 관련 일본인들의 반대 의견.ytb 25 10.01 5781
2265017 스마트폰하면서 걸어가는 사람 반드시 죽이는 길 7 10.01 7215
2265016 오늘자 <작은아씨들> 본 시청자 상태.jpg 55 10.01 1.8만
2265015 현재 한국 축구 수비수 역대급 재능이라 불리는 김민재의 타임라인...jpg 49 10.01 5290
2265014 오타내도 자연스럽게 드립치며 넘어가버리는 비비지 신비 8 10.01 1796
2265013 마늘은 경상남도 창녕군 38 10.01 5325
2265012 경희대축제에서 쌈디 팬분이랑 같이 랩한거 미쳤음.twt 34 10.01 5075
2265011 [작은아씨들] 여자주인공이 악역 찐으로 패버리는 드라마.twt 37 10.01 1.2만
2265010 뉴진스 [NewZips] Welcome to 뉴캠프🚞💨 EP.2ㅣNewJeans 10.01 6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