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이미 청첩장도 돌렸는데 막막"..결혼 한 달 앞두고 날벼락 (1덬은 다시읽어라)
119,617 721
2022.09.23 19:12
119,617 721
이에 따라 전국의 예식장 수는 계속 감소하고 있다. 전국의 예식장 수는 2018년 1013곳에서 올해 775곳으로 23.5% 줄었다. 서울에서는 매년 10곳이 넘는 매장이 문을 닫고 있다.

작년 한 해 강남구 파티오나인, 메종드비, 메르디앙호텔 웨딩홀, 서초구 양재 KW컨벤션, 이이윌웨딩홀, 더 바인 등 예식장 10곳이 폐업했다. 올해 폐업하거나, 문을 닫을 예정인 웨딩홀은 서초구 쉐라톤 서울팔래스 강남호텔을 비롯해 4곳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2020년 코로나19 확산 이후 예식장 감소세가 두드러지는 추세다. 예식장 매출의 90%가 식대에서 나오는데, 2020~2021년 거리두기 규제가 대폭 강화돼 타격이 컸다.

업계 전반적으로 식사 매출이 코로나19 확산 전과 비교해 20~30% 줄었다는 게 관계자들의 설명이다. 예식장업계 관계자는 “손님 150~200명으로는 서울 강남권 예식장의 고정비용을 감당할 수 없다”며 “인건비와 식자재 부담으로 앞으로 5년 내 서울 예식장의 40~50%가 문을 닫을 것”이라고 우려했다.

호텔 vs 스몰웨딩 예식 양극화

대중 웨딩홀은 점차 사라지면서 웨딩 시장의 양극화가 가속화되는 추세다. 5성급 호텔에서 하는 ‘럭셔리 웨딩’과 비용을 확 줄인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 웨딩’ 두 가지로 수렴하고 있다.

럭셔리 웨딩의 상징으로 꼽히는 신라호텔 예식장은 내년 말까지 토요일 오후 12~6시 예약이 꽉 차 있을 정도다. 신라호텔 관계자는 “연예인과 인플루언서들의 고급호텔 결혼식이 인스타그램과 방송을 통해 전파하면서 일반인도 고급호텔 결혼식을 선호하게 됐다”고 말했다.

코로나를 겪으면서 ‘신혼여행을 못 가니 아예 스드메(스튜디오·드레스·메이크업)에 투자하자’는 심리가 생긴 것도 이런 흐름에 영향을 미쳤다. 유명 스드메 업체들은 예약이 몇 달씩 꽉 차 있지만 영세 업체는 손님이 끊겨 고사 직전이다.

영세 스드메 업체들은 주로 웨딩 컨설팅 업체와 연계해 고객을 받는데, 최근 결혼식 간소화 등의 영향으로 수입이 현저히 줄어들었다. 한국예식업 중앙회 관계자는 “소비 양극화가 일어나면서 중소 웨딩홀은 생존이 어려워졌다”며 “향후 수년에 걸쳐 웨딩산업의 구조조정이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다.




https://v.daum.net/v/20220923171206059
댓글 72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71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8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0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20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1 15.02.16 492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566 21.08.23 84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017 20.05.17 63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895 20.04.30 121만
공지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1 18.08.31 43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262606 현장감 확실하게 느껴지는 아카라카 아이브 LOVE DIVE 떼창 영상.ytb 31 09.24 3489
2262605 오늘 아카라카 전광판에 안유진 잡힐때 반응 32 09.24 7292
2262604 또 시작된 오마이걸 미미 조회수 공약 (덬들아 제발 관심가져줘 작년에 과거 흑역사Breath영상 100만넘기 기억하니? 그게 미미였어 옴걸미미였다고 비슷한걸 한번 더 하는데 제발 한번만 더 도와주라 영상하나만 보면돼ㅠㅠ) 61 09.24 4930
2262603 야간근무하고 퇴근하는 쥬이니를 맞이하는 댕댕 13 09.24 4694
2262602 [스압]가난한 청년은 왜 눈에 보이지 않는가 - '진짜' 빈곤 보고서 58 09.24 6817
2262601 트위터에서 다른 분위기로 알티 제대로 터진 김태리.twt 18 09.24 5623
2262600 내일 인기가요 라인업 12 09.24 2476
2262599 장원영 2년성장차이..jpg 23 09.24 8275
2262598 🗣 : 오빠!!! / ???: 오빠는 아닌거 같은데... 17 09.24 6138
2262597 스핏츠(スピッツ) - スピカ(스피카) 8 09.24 506
2262596 NCT 127 자체컨텐츠 즉석 회식라이브 ❮질주PUB🍺❯ Designer + 질주 64 09.24 3888
2262595 法 “‘특정대학 우대’ 하나은행, 피해자에 5000만원 배상하라 16 09.24 2853
2262594 욕심쟁이 골댕이⚾️🥎 5 09.24 1902
2262593 다이어트와 자외선의 중요성을 제일 잘보여주는 짤.jpg 57 09.24 1.5만
2262592 ??? : 호모 러브스토리 MV를 만들어주신 케이윌 존경합니다... 젠장 내 안에 무지개가 울어 35 09.24 6170
2262591 굴착기 동원해 불난 집 안 엄마와 두 살배기 아기 구한 이웃들 16 09.24 4250
2262590 프라임킹즈 넉스 인스타그램.jpg 23 09.24 6018
2262589 원덬 기준 대학 축제 라인업에 뜨면 대박이라고 생각하는 가수 14 09.24 5949
2262588 14년 전 오늘 발매♬ EXILE <The Birthday ~Ti Amo~> 3 09.24 319
2262587 폰에 저장해두면 언젠가 한번은 도움이 될 정보.jpg 17 09.24 54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