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김유민 "박세혁, 이혼 후 아들 보여달라 안해..생일날도 연락 없었다"('우이혼')
6,941 42
2021.01.25 23:56
6,941 42
https://img.theqoo.net/PpcDR

[OSEN=김은애 기자] 김유민이 박세혁에게 아쉬움을 토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이하 ‘우이혼’)에선 탑독 출신 박세혁(P군), 라니아 출신 김유민이 결혼 2년만에 재회했다.

박세혁, 김유민은 임신 6개월에 결혼했다. 그러다 출산 3개월만에 별거했다. 실직적인 신혼 생활 기간은 약 3개월 정도였다고.

김유민은 “결혼이 5일 남았는데 시아버지가 전화오셨다. 축가를 자신이 부르겠다고 하더라. 자신이 안부르면 결혼식에 안가겠다고 하셨다. 결국 아가씨가 불렀다”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결혼 전부터 출산 후 아기 이름을 짓는 것까지 집안끼리 계속 싸웠다고 떠올렸다.

김유민 엄마는 박세혁에 대해 “걔는 이혼 후 어떻게 애를 보여달라고 안햐냐”라고 말했다. 반면 박세혁은 “애기 보고 싶긴 하다. 하지만 이제 날 기억하지 못하지 않을까. 아기가 없었다면 이렇게 복잡하진 않았을 것 같다”라고 털어놨다.

박세혁과 김유민은 팽팽한 긴장감 속에 약 2년만에 재회했다. 두 사람은 어색한 나머지 아무말을 내뱉었다. 박세혁은 “무엇이 먹고 싶냐”고 물었고 김유민은 “닭발”이라고 답했다. 이에 박세혁은 미리 닭발을 준비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박세혁은 김유민을 위해 간단한 컵밥 식사를 준비했다. 두 사람은 함께 키를 재보며 알콩달콩한 분위기를 풍겼다.

박세혁과 김유민은 밤에 함께 닭발도 먹었다. 박세혁은 아들에 대해 “요새 안우냐”라고 물었고, 김유민은 “지금도 많이 운다. 힘도 세다”라고 전했다.

그러다 김유민은 “왜 한달 전 아들 생일날 연락하지 않았냐”라고 물었고 박세혁은 “기억은 했는데 네가 안좋아할 것 같았다. 그냥 불편했다”라고 고백했다.
댓글 4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8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6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8 15.02.16 314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911 20.05.17 17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682 20.04.30 5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212 18.08.31 27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09113 무례한 새끼 말에 상처 안 받는 나의 노하우.jpg 61 15:40 4469
1809112 에이프릴 진솔 어쩌다 어른 왕따편 15 15:39 4086
1809111 게임 하다가 갑자기 분위기 이상해지는 우주소녀 5 15:39 702
1809110 알티 엄청 타고 있는 쿠키런 킹덤 업데이트 짧고 굵은 소감...twt 27 15:39 3188
1809109 손가락으로 가운데 가리고 보면 한 사람 같아요 6 15:38 2054
1809108 드라마 궁 리메이크에서 절.대 손대지 말았으면 하는것(원덬기준) 70 15:36 4633
1809107 평생에 딱 한번 최애의 팬싸에 가게됐는데 최애가.. 36 15:36 2976
1809106 오늘 음중 mc 및 1위 후보 20 15:35 2215
1809105 태연 인스타그램 업데이트ㄷㄷ 338 15:35 4만
1809104 휘두르는 칼에 총알 맞추기.gif 5 15:34 970
1809103 그동안 모든 경연에서 1등하면 항상 상금을 기부한 10살 태연이 12 15:34 1243
1809102 아이유에게 종현이란? 8 15:34 2008
1809101 현주에게 응원보내는 글을 윤조가 인스타에 썼다고 받은 디엠 24 15:33 4275
1809100 토익스터디에 있는 극혐유형들.ytb 15:33 643
1809099 원덬이가 처음에 구별못했던 일본 여배우 둘 18 15:31 1732
1809098 190일동안 수염 안짜른 디시인 ㄷㄷㄷ.. jpg 647 15:31 4만
1809097 브레이브걸스 전 매니저가 말하는 일화 (훈훈) 23 15:30 1693
1809096 민주당 양향자 최고위원 "LH직원, 자진신고 한 사람은 책임 묻지 말자" 88 15:30 2081
1809095 데뷔 1주년 기념으로 카톡 배너 + 유튜브 영상 광고하는 이찬원 중국 팬들 14 15:29 776
1809094 도시에 사는 보더콜리 33 15:29 26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