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허술하다고 말많은 마약의심남 놓친 경찰들.gif
4,743 53
2021.01.25 23:49
4,743 53

FjCmN.jpg
SMPKz.jpg


img.gif

GHHMl.jpg
ZolvV.jpg
xAYEi.jpg
pNBAt.jpg
XquII.jpg

img.gif


img.gif


img.gif


img.gif


img.gif


img.gif


MdXuR.jpg
MucYR.jpg

ZseGs.jpg
uACnD.jpg


오늘 검거됐다고 함



일부 경찰관은 차량이 도주하는 모습을 보고도 걸어서 움직이는 등의 모습을 보였고, 그 사이 승합차는 이미 공원을 빠져나갔다.

이처럼 경찰관들의 허술한 대응이 CCTV에 그대로 녹화됐고, 눈앞에서 용의자를 놓친 것이라는 누리꾼들의 비난을 받기도 했다. 도주로를 차단하지 않아 퇴로를 마련해줬다는 지적도 나온다.

특히 이 남성이 실제로 마약을 투약한 것이라면 환각 상태에서 운전대를 잡은 것으로 추가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었음에도 경찰의 대응이 너무 허술한 것이 아니냐는 지적이다.

미흡한 대응이라는 비판에 대해 경찰 관계자는 "그런 부분을 보완해 추후 비슷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해명했다.



영상출처 비디오머그

댓글 5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8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6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8 15.02.16 314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998 20.05.17 17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682 20.04.30 5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212 18.08.31 27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09663 퍼플키스(PURPLE K!SS) 1st Mini Album [INTO VIOLET] Track List 7 00:00 318
1809662 펜트하우스 오늘 호흡기뗀 사망사건 진범 따로 있음(증거첨부) 288 03.06 3.5만
1809661 [펜트하우스] 오늘 작가가 일부 시청자 저격 한 것 같았던 대사 38 03.06 7395
1809660 펜트하우스 배로나 돌아오는거 궁예 ㅅㅍ 35 03.06 5731
1809659 정국이 말한마디에 콤부차 대란.... 41 03.06 3726
1809658 자기가 죽인 아내 살아돌아오자마자 키갈받아주고 당구치는 주단태.. 18 03.06 4953
1809657 오늘자 펜트하우스2 ㅇㅇㅇ냐고 의심받은 ㅇㅇㅇ(스포?) 38 03.06 5648
1809656 더 환장하게 만드는 펜트하우스2 예고 한장면 37 03.06 5298
1809655 LH, 10년 간 자체 적발 '0'…청렴도 매년 '우수' 30 03.06 987
1809654 펜트하우스 다음주 예고 속 사이다 한모금 57 03.06 6290
1809653 펜트하우스 하윤철 과몰입 방지영상 (주접댓글 읽는 윤종훈) 21 03.06 2278
1809652 현재 실트 상황 26 03.06 6293
1809651 내려도 내려도 끝이 없는 펜트하우스 등장인물들의 범죄 목록 9 03.06 1792
1809650 ??: 나는 아니야~~! (응 아니야 ㅎ) 4 03.06 966
1809649 삶이 정말 한계일 때, 이 할아버지를 기억하세요 31 03.06 3851
1809648 91세 해녀 할머니가 길고양이를 사랑하게 되는 과정 16 03.06 1468
1809647 나인인원 강하가 HATER들에게 경고한 사연은?! (더쿠언급있음) 18 03.06 991
1809646 (펜트하우스2) 오늘 진짜 사이코같았던 인간들 77 03.06 7129
1809645 실시간으로 보다 놀랐다던 공중파 시트콤 노출 장면ㅋㅋㅋ 45 03.06 8646
1809644 펜트로 천서진때문에 과몰입한 덬들을 위한 김소연 과몰입 방지영상 7 03.06 15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