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팬들도 끝까지 보기 힘들다는 요즘 프로야구 구단 팬서비스
3,562 43
2019.09.22 00:48
3,562 43
https://m.youtu.be/-Om5nDpFtV4
최근에 프로야구 구단들이 팬서비스 일환으로
유투브 컨텐츠들을 만들어 올리고 있는데..

아무래도 선수들이다 보니 카메라를 어색해하는 경우가 많음
또 경기 끝나고 난 후라면 피곤하고 힘들기도 할테고

그런 걸 감안하더라도 맨날 하는 것도 아니고
이긴 날에만 짬내서 하는건데
뻔히 팬들 보는 컨텐츠라는 걸 알면서
성심성의껏 대답은 못해도 인사라도 해줘야 하는 거 아니냐로 말 나옴
아는 척도 안하고 지나가는 선수들이 많음
코치들이 더 잘 반응해주는 편

(모든 구단들이 다 이렇진 않음!)
댓글 4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본인인증시스템 도입 예정 및 운영관련 공지 10.14 5.3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30 16.06.07 472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31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3 15.02.16 201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3.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40 18.08.31 16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96732 '펠릭스·산초 등과 나란히' 이강인, '골든보이' 최종 후보 20인 선정 7 00:44 285
1396731 피디수첩에 나온 스타쉽 갑질 18 00:44 5290
1396730 연예인 패는 정병 악플러들의 심리 55 00:43 2801
1396729 1년 전 오늘 발매된, 에이프릴의 "예쁜 게 죄" 22 00:43 680
1396728 스타쉽 프엑 조작 논란에 대한 스타쉽 연습생 일부팬들 반응 76 00:42 6472
1396727 스웨덴 교도소 vs 아이돌학교 숙소 17 00:41 3886
1396726 공포의 오버워치 정지 사유 34 00:38 2355
1396725 아이돌학교 숙소의 진실 jpg 54 00:38 6032
1396724 오늘 피디수첩 말미에 나왔던 중요한 사안.JPG 413 00:37 2.2만
1396723 주작은 안했다고 확신하는 아이돌 서바이벌 방송 50 00:37 6985
1396722 요즘 존나 자이언티임 5 00:37 1267
1396721 5년 전 오늘 발매된, 개코의 "화장지웠어 (Feat. 자이언티 & 예은)" 3 00:36 255
1396720 주작소리가 나올 수 없는 서바이벌 프로그램 19 00:36 5037
1396719 피디수첩 끝난후 실시간검색어 29 00:33 5036
1396718 엠비씨 폭로뉴스 이후에 올라온 아이돌학교 쉴드글 29 00:33 5128
1396717 프로듀스48 주작으로 할말 많을거 같은 일본연습생 5명 258 00:32 1.9만
1396716 21세기 한국에서 한 서바이벌 중 가장 정의로웠던 프로그램 188 00:31 1.9만
1396715 프듀 전시즌 통틀어 한번도 연생을 내보내지 않은 대형소속사.jpg 261 00:31 2.3만
1396714 피디님께서 ‘악마의 편집은 단 한 번도 안 했다’고 하셨지만, 시청자는 왜 지속해서 편집에 대한 아쉬움을 얘기할까요? 17 00:31 2849
1396713 2년 전 오늘 발매된, 비투비(BTOB)의 "그리워하다" 18 00:28 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