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윌리엄 왕자와 해리 왕자 간에 갈등이 있는 것은 사실이다' 라고 측근들이 입장을 밝히다.(영국 왕실내 형제의 난)
6,487 62
2019.12.08 19:08
6,487 62

윌리엄 왕자와 해리 왕자는 찰스(영국판 조다)와 다이애나 비 사이의 두 아들이고 윌리엄 왕자가 첫째이기 때문에 찰스 다음으로(어쩌면 찰스 제끼고 왕될수도 있는) 가장 유력한 왕위계승자임. 

먼저 이야기하자면 윌리엄 왕자 가족과 해리 왕자 가족 간에 갈등이 있다는 이야기는 새로운 것이 아님.  하지만 대부분이 찌라시성에 가까운 궁예였는데 이번 피플지 보도는 그런 느낌은 아니라서 번역해서 가져옴. 추가로 언급하는 사건들도 일단 확정된 사실만 나열할 생각. 

출처: https://people.com/royals/prince-william-and-prince-harry-have-a-lot-of-hurt-and-unresolved-issues-says-friend/ (피플지)

먼저 올해 해리 왕자 가족이 샌드링엄에서 크리스마스 연휴를 보내지 않고, 미국 LA에서 장모와 보낼 것이라는 이야기가 나오며 논란이 확산됨. 샌드링엄에서 왕실 방계까지 모두 모여서 연휴를 보내고 예배를 드리는 게 상징적인데 여기에 오지 않겠다는 것은 상당히 충격을 줌. 이로 인해 이 부부간의 갈등이 다시 조명되기 시작함

dpUDu.jpg

(과거 양쪽 부부가 성탄예배에 가는 모습)


측근들은 2016년에 해리가 메건과 만나고 있을때, 윌리엄이 해리에게 너무 성급하게 결혼하지 말라고 한 것이 갈등의 시작이 아니었는가 생각하고 있다고 함.  여왕의 개인비서 크리스토퍼 게잇트의 사임도 이러한 상황에 영향을 주었다고 전문가들은 추론하고 있는데 이 사람이 가족간 갈등을 중재하는 역할을 해왔기 때문. 실제로 이들의 친아버지 찰스는 지은 죄가 있어서(다이애나...) 크게 도움은 안 되는 모양. (다이애나가 살아 있었으면 상황이 지금보다는 낫지 않았을 까 싶기는 함.)


얼마 전 해리 왕자가 메건 마클과 아프리카에서 진행한 인터뷰에서도 갈등을 인정하는 뉘앙스의 발언을 하며 " 전부 과장이거나 허위인 것은 아니다. 형과 나는 다른 길에 있다. 하지만 우리가 형제인 것은 변하지 않는다"라고 이야기한 바가 있음.

  https://m.youtube.com/watch?v=G-vRHXrnXZM

 나이가 들면서 서로 위치 차이가 생기면서 발생하는 자연스러운 현상이라고 보는 견해도 있음. (실제로 바로 윗세대인 엘리자베스 여왕의 자식 세대에서도 찰스 vs 앤드류, 에드워워드간 갈등이 심하다는 것을 감안하면)


 일단 공식적으로 드러난 형제간 서로 멕인 사건 정리

 1. 해리 왕자 "자식은 둘만 낳겠다" 선언

 해리 왕자가 제인 구달과 진행한 보그지 인터뷰에서 환경 보호를 위해 자식은 최대 둘만 낳겠다고 이야기함. (two maximum이라고 이야기했음.) 




kKHVM.png

이게 뭐? 싶을 수도 있지만 그 당시 형네 가족 자녀가 셋이었음. ( 졸지에 형네 가족을 환경 생각하지 않는 집으로 만들어 버리는 상황 :::) 

noYjt.jpg 

맥락은 없지만 귀여워서 첨부하는 여왕님 생일 행사에 참석한 윌리엄 부부네 3자녀(조지 왕자, 샬럿 공주, 막내 루이 왕자)


2. 해리 왕자네 전용기 사건

영국의 더 선지(황색언론의 대표주자)가 해리 왕자 일가가 "말로는 환경환경 하지만 사실은 위선자다"라고 이 가족의 전용기 이용 내역을 폭로함. 

해리 왕자 가족이 개인적인 일을 이유로 11일 동안 4번이나 전용기를 탔다는 게 요지였음(이비자 여행+메건 마클 생일 기념 니스 여행)




 GXLUh.jpg  욕을 바가지로 먹게 되자 가수 엘튼 존이 자신이 자신의 친구의 아들(다이애나비와 생전에 친했음)의 사생활을 보호하기 위해 대여해준 것이고 환경을 보호하기 위해 탄소 중립적인 방식을 활용했다고 해명했지만 (발생한 탄소 가스만큼 환경보호 펀드에 금액을 기부하는 방식을 쓰는 건데 돈 낸다고 생긴 탄소 가스가 없어지지는 않는다는 걸 감안하면 매우 궁색한 변명인 것은 맞음) 별로 논란이 사그라들지는 않았음.

https://www.instagram.com/p/B1WdU9tDdsy/?utm_source=ig_embed

엘튼 존 인스타그램


엘렌 드제너러스까지(미국의 유명한 토크쇼 호스트) 옹호에 가세(더럽고 치사해서 내가 부자되고 만다)

https://mobile.twitter.com/TheEllenShow/status/1163551594526343168?ref_src=twsrc%5Etfw%7Ctwcamp%5Etweetembed&ref_url=https%3A%2F%2Fd-21664196593881809756.ampproject.net%2F1911191835190%2Fframe.html


어쨌든 이러한 상황이었는데 갑자기 윌리엄 부부의 휴가 미담이 공개됨! 윌리엄, 케이트 +3자녀 거기에 장모까지 휴가를 떠났는데  플라이비라는 저가 항공사를 이용한 것이 승객들에 의해  포착됨. 그래서 너보다 계승 순위 높은 집도 일반 비행기 타는데 니들은 왜? 라며 해리 부부 완전 이미지 추락. 굳이 동생이 욕먹고 있는 상황에서 이런 연출을 한 것은 사실 멕인 게 아닌가 싶음. (원래 저런 사람들이 아님.)


TZwNK.jpg 

어쨌든 형제의 난은 진행중이고 그렇다고 해서 윌리엄이 헥까닥 돌아 앤드류 왕자급 사고치지 않는 이상(엡스타인 건으로 사고 친 여왕의 아들) 왕위가 윌리엄에게 갈 것이고 갈수록 해리 부부를 향한 스포트라이트는 줄어드는 것이 자연스러운 수순이겠지만 사이 좋은 형제의 모습을 좋아하던 많은 이들에게는 안타까운 소식 .

댓글 6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작은 아씨들》 시사회 당첨자 발표 68 01.24 5036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1391 01.21 2.6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3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2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7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6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53590 SM에서 공식으로 올려준 태연 ‘Better Babe’ 콘서트 라이브 영상 54 01.23 2018
1453589 줌내, Feel me 7 01.23 1916
1453588 어제자 박미선 세배 이벤트 32 01.23 5002
1453587 mbk 소속가수 파는 덬들에게 유용한 계정 4 01.23 1239
1453586 MBC단독) KAL858기 추정 동체 확인 28 01.23 4155
1453585 분당살고 강남으로 출퇴근하는 대기업 사원 신혼부부 재질 69 01.23 1.1만
1453584 ??̊̈?̊̈ : 줌내난다 21 01.23 2653
1453583 美래퍼 카디비(Cardi B), 닭발에 이어 떡볶이-핫도그 먹방 "K푸드가 맛있긴 하지" 19 01.23 3967
1453582 탈모 직원에 "빡빡이, 혐오스럽다"… 경기북부경찰청장 발언 논란 56 01.23 2227
1453581 창문 열어둔 채 주차하면.....안돼... 13 01.23 5348
1453580 블핑 리사 마이클코어스 화보 5 01.23 1802
1453579 서울 종로구에서 엄청 유명하다는 어느 수제비집...jpg 35 01.23 8308
1453578 <어서와> 김명수X신예은 새해 인사 6 01.23 863
1453577 잠자리 거부하고 잔소리만 퍼붓는 아내 VS 결국 그 아내 옆에서 불륜을 저지르는 남편 10 01.23 6511
1453576 90년대 남자 국민엠씨들 4 01.23 980
1453575 AKB48 역대 다인원 선발 싱글(30명 이상) 4 01.23 1428
1453574 해리포터 영화에서 루나 러브굿 역으로 오디션 봤다가 떨어진 배우 19 01.23 7028
1453573 얼굴은 태연 몸매는 현아 가창력은 아이유였던 여가수... 219 01.23 7.9만
1453572 연신 클레버 소리듣던 이번 유스올림픽 남쇼트 선수들 (매우스압) 1 01.23 897
1453571 9세 여아가 수영장에서 사망했던 사건.jpg 30 01.23 73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