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이명박 전 대통령 자택에서 검찰 출두 준비중
1,633 21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90790892
2018.03.14 06:44
1,633 21
http://imnews.imbc.com/replay/2018/nwtoday/article/4555182_22669.html

◀ 앵커 ▶ 

뇌물 수수 의혹 등을 받고 있는 이명박 전 대통령이 오늘 오전 9시 30분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소환됩니다. 

검찰 조사를 받는 역대 5번째 전직 대통령입니다. 

◀ 앵커 ▶ 

이 전 대통령은 논현동 자택에서 변호인단과 최종 방어 전략을 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논현동 자택 앞에 나가 있는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장인수 기자, 그곳 분위기 어떻습니까? 

◀ 기자 ▶ 

이명박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이 세 시간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검찰 소환을 앞둔 이 전 대통령의 사저 앞은 적막한 가운데 팽팽한 긴장감이 감돌고 있습니다. 

아직까지 이곳을 드나드는 사람이나 차량은 눈에 띄지 않고 있습니다. 

아들 시형 씨 등도 이번 검찰 수사와 관련이 있지만 이곳에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습니다. 

조금 전 자택에 불이 켜졌는데요. 

불이 켜진 것으로 보아 이명박 전 대통령은 일찍 일어나 검찰 출석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자택 안에는 이 전 대통령과 김윤옥 여사가 머물고 있는데요. 

집 안은 조용하지만 집 주변에는 어제부터 100여 명의 취재진이 자리를 잡고 장사진을 이루고 있습니다. 

세 시간 후면 자택을 출발하게 될 이 전 대통령의 모습을 담기 위해서입니다. 

경찰도 이곳 자택과 검찰청사 주변 등에 500명의 병력을 배치해 놓고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또 경찰은 이 전 대통령 자택, 주차장 입구에 철제 펜스로 폴리스라인을 설치하고 일반인들의 접근을 차단하고 있습니다. 

세 시간 후면 이 전 대통령은 차에 탑승한 채 주차장 입구를 나와 검찰청사로 향하게 되는데요. 

차에 탄 채로 나올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이곳에서 이 전 대통령의 얼굴을 보기는 사실상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지지자들은 이곳에 모습을 나타내지 않고 있습니다. 

대신에 새벽 5시부터 진보단체 회원 한 명이 이명박 전 대통령의 구속을 촉구하는 피켓을 들고 1인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 앵커 ▶ 

검찰이 9시 30분까지 출석해달라고 통보를 했는데 이 전 대통령, 언제쯤 자택을 출발할 것 같습니까? 

◀ 기자 ▶ 

MB 정부 시절 청와대 정무수석을 지낸 김효재 전 수석이 어제 기자들에게 검찰이 요청한 대로 시간에 맞춰 검찰청사에 나가겠다, 이렇게 밝혔는데요. 

검찰이 요청한 시간이 9시 반이니까 이 전 대통령은 여기에서 한 9시쯤, 늦어도 9시 10분이면 출발할 것으로 보입니다. 

어제 협의를 통해서 이 전 대통령의 이동 경로도 이미 결정이 됐는데요. 

다만 경호와 안전 문제 때문에 동선은 공개되지 않고 있습니다. 

이 전 대통령은 청와대 경호 처가 제공한 차량을 타고 이동하게 됩니다. 

검찰청사까지 이동하는 중에는 경찰순찰서와 경찰 모터사이클 여러 대가 이 전 대통령의 차량을 호위할 계획입니다. 

경호처와 검찰은 10여 명의 경호 인력을 이곳 자택으로 보내 이 전 대통령의 경호를 책임지게 됩니다. 

또 MB 정부 시절 행정안전부장관을 지낸 맹형규 전 장관이 이곳 자택에서 검찰청사까지 이 전 대통령을 수행할 계획입니다. 

지금까지 이 전 대통령 자택 앞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이제 감빵길만 걷기를~~

댓글 2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2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8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2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6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6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7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8308 당신의 호빵 취향은? 9 05:03 54
1008307 70년대 초호화 기내식.jpg 5 04:55 352
1008306 유기견,묘 입양전후.jpg 4 04:52 309
1008305 사람이 미래다 외치는 두산그룹의 진실. Jpg 1 04:52 171
1008304 내년에 스무살되는 2000년생 아이돌 가수들 13 04:40 270
1008303 아이들을 위한 아이디어 3 04:30 242
1008302 적폐들이 말하는 문재앙이라는 별명에 대한 고찰 9 04:29 286
1008301 당신은 돼지와 섹스를 하겠는가 43 04:24 894
1008300 무한도전 오프닝 역대급 레전드 중 하나 8 04:21 356
1008299 [히든싱어5 왕중왕전] 우승자 선착순 바다 12 04:11 275
1008298 일본에서 도시 ↔ 도시 이동할때 국내선(일본) 외국인운임 정리.txt 9월 24일 기준 17 04:10 337
1008297 ???: 우리는 더 유명한 사람을 원합니다 6 04:10 424
1008296 이문세가 5만명의 관객과 한 약속 '그때 그 자리에 있었어요 라고 말해주세요. 그러면 안아드릴게요' 16 03:58 524
1008295 폰카로 찍은 실물느낌의 조인성 .jpg 32 03:56 1080
1008294 도박은 안되지만 스포츠로 보면 재미난 프로 포커대회 영상 03:55 111
1008293 한국어가 유창한 외국인 asmr러.. 13 03:43 715
1008292 도박에 인생을 거시겠습니까.jpg 23 03:38 939
1008291 충청도 살면 안되는 이유.jpg 28 03:35 1679
1008290 무한도전 팬이라면 누구나 인정하는 무한도전 최고의 장면.jpg 46 03:34 1718
1008289 설현 친언니 결혼식장에서.jpg 17 03:28 1967